•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1-150 / 8,8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강진 피해 7.5조…車부품 공장 타격"

      새해 첫날 일본 이시카와현 노토반도에서 발생한 규모 7.6 강진에 따른 피해액이 8163억엔(약 7조5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다.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는 128명으로 늘었다. 일본 최대 증권그룹 노무라홀딩스 계열 연구소인 노무라종합연구소는 “재해의 전체적인 모습이 밝혀지지 않아 잠정적인 수치”라며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 규모가 8163억엔에 달할 것이라고 7일 밝혔다. 기우치 다카히데 노무라종합연구소 수석이코노미스트는 ...

      한국경제 | 2024.01.07 18:18 | 정영효

    • thumbnail
      새해 첫 금통위…"8연속 금리 동결 유력"

      ... 나아지는 것 같지만 불확실하니까 인상은 불가능할 것"이라며 "그렇다고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이 여전히 많이 안 떨어지는 데다 미국의 현재 통화정책 등을 고려할 때 내리기도 어렵다. 따라서 동결 확률이 100%"라고 설명했다. 박정우 노무라증권 이코노미스트도 "반도체 회복을 중심으로 수출이 올해 경기에 긍정적 역할을 하겠지만, 소비 부진이 이어지는 만큼 금리를 다시 올리기는 어려울 것"이라며 "당분간 금리 동결밖에 다른 선택이 없다"고 말했다. 특히 전문가들은 태영건설 ...

      한국경제TV | 2024.01.07 07:17

    • thumbnail
      "일본 노토강진 피해액 7.5조원 추산…동일본대지진의 4.8%"

      ... 이시카와현 노토(能登)반도에서 지난 1일 발생한 규모 7.6의 강진으로 파손된 주택과 공장, 도로 등의 피해액이 8천163억엔(약 7조5천억원)에 달할 것이라는 민간 추계치가 나왔다. 6일 도쿄신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노무라종합연구소의 기우치 다카히데 연구원은 "재해의 전체 모습이 밝혀지지 않아 잠정적인 추계"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기우치 연구원은 노토반도 지진이 강타한 이시카와현 재해지에서 1만9천여동의 주택이 완파되거나 일부 파손됐다고 가정하고 전기와 ...

      한국경제 | 2024.01.06 10:47 | YONHAP

    • thumbnail
      올해도 한미 금리역전 지속…연내 최장 기록 경신 확실시

      ... 투자은행(IB)이 연준의 올해 연말 정책금리를 평균적으로 4% 초반대로 전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연준이 금리를 기존 5.50%에서 4.50%로 1.00%p 인하할 것이라고 내다본 투자은행이 4곳(뱅크오브아메리카, 씨티, 모건스탠리, 노무라)으로 가장 많았다. 투자은행 가운데 가장 큰 폭의 금리 인하를 예상한 웰스파고와 TD은행도 미국의 연말 기준금리를 3.50%로 예상했다. 한국의 현재 기준금리와 같은 수치다. 더구나 한은도 올해 2~3분기께 금리를 인하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4.01.03 06:10 | YONHAP

    • thumbnail
      반도체 중심 수출 회복세…성장률 '1%대 수렁' 벗어나 2%대 예상

      ... 내다봤다. 정부(기획재정부)의 공식 전망치는 2.4%다. 다만 올해에도 한국 경제의 반등이 어려울 것이란 우려 섞인 전망도 존재한다. LG경영연구원은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이 1.8%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바클레이스, HSBC, 노무라증권 등 외국계 투자은행들도 1.9%를 제시했다. 전망의 차이는 반도체를 중심으로 한 수출 회복 속도에 대한 시각에서 비롯됐다. 비교적 후한 2.3%의 성장을 전망한 OECD는 반도체 수요가 저점을 통과하면서 한국의 수출이 개선될 것이란 ...

      한국경제 | 2024.01.01 00:00 | 황정환

    • thumbnail
      투자은행 6곳, 美 6월 금리 인하

      ... 대출이 경제 위험 요소로 부상할 수 있다는 예측도 나온다. 한국은행 뉴욕사무소가 작성한 ‘2023년 미국경제 동향 및 2024년 전망’ 등에 따르면 대형 은행 10곳 중 씨티, 웰스파고, 도이체방크, 노무라, TD증권은 2024년 미국에 경기 침체가 올 것으로 내다봤다. 반면 바클레이스, 뱅크오브아메리카(BoA), JP모간체이스는 연착륙을 예상했고, 모건스탠리와 골드만삭스는 무착륙(노랜딩) 전망을 내놨다. 연착륙은 경기 침체 없이 둔화 추세만 ...

      한국경제 | 2024.01.01 00:00 | 박신영

    • thumbnail
      '리오프닝 효과' 지속 여부가 日 경제 성장 관건

      ... 회복하면서 경제성장률을 1.1%포인트 끌어올린 것이란 분석이다. 2024년 전망치는 전년보다 크게 낮다. 일본 정부와 일본은행은 올해 일본의 경제성장률을 각각 1.3%와 1.0%로 예상했다. 민간 경제연구소들의 예상치는 더 낮다. 노무라종합연구소는 0.6%, 다이이치생명경제연구소는 0.7%를 제시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민간 이코노미스트들의 예상치를 집계한 결과도 0.7%에 그쳤다. 기우치 다카히데 노무라종합연구소 수석이코노미스트는 “외국인 관광객을 ...

      한국경제 | 2024.01.01 00:00 | 정영효

    • thumbnail
      올해 마지막 거래일 일제히 하락…주간으론 9주 연속 '상승' [뉴욕증시 브리핑]

      ... 중국에서 판매할 게임용 반도체 칩을 출시할 것이란 소식을 전했지만, 주가는 크게 반응하지 않았다. 보잉의 주가는 중국 항공사들이 737맥스 여객기의 운항을 재개하기로 했다는 소식에도 0.1% 오르는 데 그쳤다. 리프트의 주가는 노무라가 투자 의견을 내렸다는 소식에 3.5% 밀렸다. 전기차 업체 피스커의 주가는 3분기와 4분기 사이 차량 인도량이 300% 넘게 늘었다는 소식에 15% 이상 올랐다. 이날 발표된 미국 중서부 지방의 제조업 활동은 크게 하락했다. ...

      한국경제 | 2023.12.30 07:45 | 진영기

    • thumbnail
      뉴욕증시, 마지막 거래일 하락...3대 지수 9주간 랠리

      ... 테슬라도 1.86% 내린 후 마감했다. 애플은 0.54% 내렸고, 알파벳은 0.39% 내린 후 마감했다. 보잉의 주가는 중국 항공사들이 737맥스 여객기의 운항을 재개하기로 했다는 소식에도 0.1%만 올랐다. 리프트의 주가는 노무라가 투자 의견을 내리자 3% 이상 하락했다. 전기차 업체 피스커 주가는 3분기와 4분기 사이에 차량 인도량이 300% 이상 증가했다는 소식에 15% 이상 올랐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S&P500지수가 조만간 역대 최고치를 경신할 가능성이 ...

      한국경제TV | 2023.12.30 07:08

    • thumbnail
      뉴욕증시, 2023년 마지막 거래일 하락…S&P500 올해 24%↑마감

      ... 중국에서 판매할 게임용 반도체 칩을 출시할 것이라는 소식에도 전날과 같은 수준에서 장을 마쳤다. 보잉의 주가는 중국 항공사들이 737맥스 여객기의 운항을 재개하기로 했다는 소식에도 0.1% 오르는 데 그쳤다. 리프트의 주가는 노무라가 투자 의견을 내렸다는 소식에 3% 이상 하락했다. 전기차 업체 피스커의 주가는 3분기와 4분기 사이에 차량 인도량이 300% 이상 증가했다는 소식에 15% 이상 올랐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S&P500지수가 조만간 역대 최고치를 ...

      한국경제 | 2023.12.30 06: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