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8011-68020 / 71,1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경련 임원들과 인사하는 노무현 후보

      26일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가 제주신라호텔에서 열린 전경련 서머포럼에서 특강을 끝낸 뒤 전경련 임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연합

      한국경제 | 2002.07.26 16:23

    • [전경련 '제주서머포럼'] (대선후보 연설) '민주당 노무현 후보'

      한나라당 이회창 대통령 후보와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는 26일 제주 호텔신라에서 전경련 주최로 열린 "제주서머포럼"에서 자신들의 경제관과 경제정책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김대중 대통령의 경제정책과의 차별화에,노 후보는 이 후보와의 차별화에 중점을 둬 대선 유세전을 벌이는 듯한 인상을 줬다. 두 후보는 이날 경제계 대표들에게 기업경영 환경과 관련한 경제관을 소상하게 밝혔다. -----------------------------------...

      한국경제 | 2002.07.26 00:00

    • 전경련, 양당 대선후보 '모시기' 신경

      전국경제인연합회가 한나라당 이회창,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를 강연에 초청해놓고 이들을 공평하게 배려하는데 상당한 신경을 써눈길을 끌었다. 전경련은 26일 제주 신라호텔에서 열리고 있는 최고경영자 서머포럼에 양당 후보를 연사로 초청, 이들의 국가운영 철학 및 경제관에 대한 평가를 해보는 기회를 가졌다. 전경련은 이날 오전 10시 노후보, 오전 11시 이후보 순서로 짜여진 강연을 앞두고 두 후보를 맞이하는 과정에서는 물론 기념품도 똑같은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개헌논의에 협력"..韓대표 밝혀

      ... 밝혔다. 한 대표는 이날 정개특위 헌법개정 공청회에 참석,"권력독점에서 분권으로,집중에서 균점으로,민주국가에서의 다양한 요구를 수렴하는 기틀을 마련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대표의 이같은 입장은 개헌공론화에 반대하는 노무현 후보와는 다른 입장이어서 주목된다. 한편 한 대표는 이날 라디오프로그램에 출연해 신당창당설에 대해 "당내에서 공식 비공식으로 거론된 적은 없다"면서 "이런 문제는 때가 되면 공식기구에서 논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신당창당 추진 가능성을 ...

      한국경제 | 2002.07.26 00:00

    • 한대표 "신당 때되면 논의"

      ... 라디오에 출연, 최근의 병역비리 공세에 대해 "이 후보의 두 아들이 군대에 가지 않게한 행위를 은폐조작한데 대한 증인이 있어 도덕성 검증을 받자는 것"이라며 "이는 국민의 입장에서 당연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 대표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후보를 최선을 다해 지지하지 않고 있는 것아니냐'는 질문에 "그런 우려를 불식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문제는 자체내 대화부족도 있기 때문에 당 공식기구가 생동적으로 움직여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신당창당설과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李-盧 경제정책 대결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대통령 후보와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는 26일 제주 신라호텔에서 전경련.중기협 주최로 열린 세미나에서 재계를 향해 자신들의 경제관과 경제정책을 제시하는 '면접시험'을 봤다. 특히 이 후보는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의 경제정책과의 차별화에, 노 후보는 이후보와의 차별화에 중점을 둠으로써 두 사람의 대선전략을 그대로 보여줬다. 두 사람은 이날 세미나 참석 후엔 각각 북제주 재선에 출마한 자당 후보들에 대한 지원유세를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전경련 '제주서머포럼'] (대선후보 연설)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

      한나라당 이회창 대통령 후보와 민주당 노무현 대통령 후보는 26일 제주 호텔신라에서 전경련 주최로 열린 "제주서머포럼"에서 자신들의 경제관과 경제정책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김대중 대통령의 경제정책과의 차별화에,노 후보는 이 후보와의 차별화에 중점을 둬 대선 유세전을 벌이는 듯한 인상을 줬다. 두 후보는 이날 경제계 대표들에게 기업경영 환경과 관련한 경제관을 소상하게 밝혔다. -----------------------------------...

      한국경제 | 2002.07.26 00:00

    • 노후보 "권력층 부패구조 단절"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는 26일 "부정부패는 시장의 영원한 적이고 지속가능한 성장에 최대 장애물"이라며 "모든 수단을 동원, 권력층과 주변의 부패구조는 철저하게 끊어 내겠다"고 말했다. 노 후보는 이날 오전 제주 신라호텔에서 전경련과 중소기협이 공동주최한 하계세미나에 참석,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새로운 리더십'이란 주제의 강연에서 "역사상 법대로 돈 쓰고 당선된 최초의 대통령이 돼 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기업에 대한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李-盧 전경련 세미나 참석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민주당 노무현(盧武鉉)대통령 후보는 26일 제주에서 열리는 전국경제인연합회와 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공동주최 하계 세미나에 나란히 참석한다. `변화의 시대 성장을 위한 리더십'을 주제로 한 이 세미나에서 두 후보는 각각별도로 참석, 경제정책 기조와 기업관, 미래 청사진 등을 밝히고 참석자들과 질의응답을 벌인다. 이 후보는 `일류경제를 향한 새로운 리더십의 역할'을 주제로 강연을 통해 향후20년간 연평균 6%의 성장 잠재력을 ...

      연합뉴스 | 2002.07.26 00:00

    • 노후보 "대선비용 당재정에 통합"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는 26일 대통령 선거비용의 법정상한선을 준수하겠다며 "모든 것을 당의 재정에 통합시키겠다"고밝혔다. 노 후보는 이날 오후 제주시내 한 호텔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모든 (대선관련) 수입과 지출을 당 재정에 통합시키면 당과 후보의 활동이 제약될 것이고 선관위의 회계감사를 받을 수 있으므로 (대선비용이) 투명하게 공개돼 확인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늘협상 파문에 대해 노 후보는 "어떻게 이런 일이 국가행정에서 ...

      연합뉴스 | 2002.07.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