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9661-69670 / 71,2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兩强 정체성 공방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에서 이인제 노무현 후보가 치열하게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말에 치러지는 대구(5일) 인천(6일) 경북(7일) 3연전이 향후 경선판도의 분수령이 될것으로 보인다. 이들 세 지역은 전체 선거인단의 15.5%(1만8백88명)가 몰려 있어 지금까지의 주말 대회전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크기 때문이다. 대구·경북 지역에선 영남후보 단일화효과가 나타날지,아니면 보수표 결집현상이 발생할지 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또 수도권 ...

      한국경제 | 2002.04.01 17:25

    • 정동영 약진...'절묘한 황금분할' .. 전북경선 익산표정

      ... 31일 전북 익산의 경선 결과에 대한 세후보의 공통된 반응이다. 선거인단이 1~3위에게 고르게 표를 분배,국민경선을 축제열기로 몰고가겠다는 심오한 뜻을 보여줬다는 것. 그러나 근소한 표차지만 1위를 기록,강원부터 3연속 승리를 이어간 노무현 후보의 표정이 제일 밝았다. 노 후보는 경선결과 발표 직후 "광주에 이어 전북이 또 한번의 위대한 거국적 결단을 내렸다"면서 "수준높은 선거인단이 일방적 승리로 분위기가 쏠려가지 않도록 멋과 여유를 부린 결과"라고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02.04.01 09:27

    • [與주자 경선후반 전략] 노무현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대결구도의 중심축을 당내 후보경선 라이벌인 이인제 후보에게서 본선의 잠재적 경쟁자인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 총재에게로 옮기는 듯한 인상을 풍기고 있다. 남은 당내 시.도별 경선이 치러지는 곳이 상당수 지역연고가 있고, 자신의 본선경쟁력을 높이 사는 지역이라는 분석아래 이 후보를 무난히 이길 것으로 보기 때문에 이제부턴 이 총재와의 본선 대결까지도 상정한 행보가 절실하다는 판단에서다. 이를 위해 노 후보는 이 후보의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李-盧 이념.정체성 격렬공방

      오는 5-7일 대구.인천.경북경선의 '슈퍼 3연전'을 앞두고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후보가 1일 노무현(盧武鉉) 후보의 사상.재산문제와 관련한 3개항의 공개질의를 하며 공격한데 대해 노 후보측이 "한나라당의 2중대냐"고 맞받아치는 등 양측간 공방이 갈수록 격렬해지고 있다. 이 후보측의 김윤수(金允秀) 공보특보는 1일 "노 후보의 선거운동본부와 '노사모'에 한총련 소속 학생이 참여하고 있다는 의혹이 파다하다"며 "노 후보는 이적단체로 규정된 한총련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총파업' 與주자 입장

      민주당의 대선주자들은 민주노총이 발전노조 파업을 지원하기 위해 2일 총파업에 돌입키로 한 데 대해 한목소리로 파업자제를 당부했지만 원인 분석과 해법에서는 차이를 보였다.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1일 라디오 방송에 출연, "정부가 너무 결론에 집착하고조정력에 빈곤함을 보여주고 있고, 노동계도 시간을 갖고 대응할 수 있는데 승부에너무 집착하는 경직된 태도를 갖고 있는 것 같다"며 "과정을 조정해나갈 정치력이필요하다"고 양비론을 폈다. 노 후보는 발전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李 '사상의심' 盧 '野2중대'

      민주당 경선에서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두 후보는 1일 `슈퍼 3일' 대회전을 앞두고 사상.재산문제 등을 놓고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노 후보의 사상.재산 문제를 제기한 이인제 후보측 김윤수(金允秀) 공보특보의 주장과 이에 대한 노무현 후보측 유종필(柳鍾珌) 공보특보의 해명 및 반박 내용을 소개한다. ◇이인제 공세 = 김 특보는 3개항의 공개질의를 통해 노 후보측에 ▲한총련 이적규정 철회와 합법화에 대한 입장 ▲노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경선..이상수씨 일문일답]

      ... 인권변호사, 부유한강남층 지지기반과 서민층 위주의 강북 지지기반, 보수와 개혁의 구도로 가기 때문에 훨씬 유리할 것이다. --인지도가 낮은 것이 최대 단점으로 꼽히는데. ▲나는 알리면 알릴수록 잘 팔리는 상품이다. 실제 본선에 가면 노무현 후보가이회창 총재를 이기는 격차를 나도 충분히 만들수 있다. --대선 경선주자들과의 관계는 ▲노 후보와는 서민대통령에 서민 시장의 이미지로 잘 어울리고 노동투쟁하면서함께 구속된 전례도 있다. 이인제 후보와는 초선의원때부터 같이 활동했기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與경선 '슈퍼3일' 총력전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이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후보간 치열한 선두다툼 속에 중반전에 접어든 가운데 이번주말 치러질 대구(5일) 인천(6일) 경북(7일)의 '슈퍼 3일' 대회전이 승부의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이들 세 지역은 전체 선거인단의 15.5%(1만888명)가 몰려 있어 지금까지의 주말대회전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큰데다 보수성향의 대구.경북 지역에서 김중권 후보 사퇴 이후 영남후보 단일화 효과가 나타날 것인지, 보수표 결집 현상이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與주자 경선후반 전략] 이인제

      민주당 이인제(李仁濟) 상임고문은 31일 전북경선을 정점으로 '노무현 바람'이 꺾였다고 판단, 중반 이후 경선을 통해 '종합성적 1위'를 지키기 위해 총력전을 펼친다는 각오다. 특히 이 고문은 노 고문의 급진적 성향에 대한 적극적 지적을 통해 이번 경선을정당사상 최초로 '이념.정책 검증의 장'으로 유도하면서 노 고문이 후보가 될 경우 대선이 '보-혁 구도'로 짜여져 결국 패배한다는 '좌파필패론'을 부각시킬 방침이다. 아울러 그는 전체 영남권 민심이 ...

      연합뉴스 | 2002.04.01 00:00

    • [李-盧 라디오방송 대결]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라이벌인 이인제(李仁濟)노무현(盧武鉉) 후보가 1일 KBS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 이념문제 등을 놓고 공방을 벌였다. 먼저 노 후보는 이 후보의 이념공세에 대해 "이념대결의 시대는 지나갔다"고 전제, "사실을 부분적으로 왜곡, 조작해서 공격하니까 꼬이고 복잡해진다"면서 "이는독재정권이나 극우언론이 했던 것"이라고 일축했다. 노 후보는 특히 88년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재벌해체' 등을 주장했던 입장을 바꾸었느냐는 물음에 "상황이 ...

      연합뉴스 | 2002.04.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