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8191-38200 / 42,2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6일자) 외채연장에 대한 정부지원

      ... 미묘한 문제지만 적극적으로 검토해야 한다고 본다. 이같은 제안은 체이스맨해튼 JP모건 씨티은행 등 미국 굴지의 은행들이 지난해말 우리정부에 보내온 "한국의 해외자금조달 제안서"에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초 김대중당선자를 방문한 뉴욕월가의 큰손인 조지 소로스씨가 제안한 "재금융공사"와 같은 임시기구를 만들어 국제금융시장에서 전환사채를 발행하자는 방안도 비슷한 맥락으로 이해된다. 관계당국은 이같은 제안을 신중하게 검토해야 하겠지만 현실적으로 마땅한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취재여록] 유럽으로 눈 돌리자

      ... 회의에서 미국및 일본계은행들은 자국사정등을 내세워 만기상환 유예에 소극적인 반응을 보인 반면 도이체방크 엥도수에즈 등을 중심으로한 유럽계 은행들은 적극적인 찬성론을 펼친 것으로 외신들은 전하고 있다. 새해들어 김대중 대통령당선자가 미국의 대표적 금융투자자인 조지 소로스 를 자택으로 초청, 만찬을 한후 기자회견을 가졌다. 그의 초청에 대해 왈가왈부 하자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소로스 같은 투기적 투자가들보다는 도이체방크총재 등 유럽금융계 거물들을 새해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정리해고제 도입 앞당기기로 방침 변경" .. 노동부 관계자

      노동부는 국제신뢰 회복을 위한 위한 대대적인 산업구조 조정이 불가피해 짐에 따라 근로기준법을 개정, 정리해고제 도입을 앞당기기로 방침을 정하고 6일 김대중 대통령당선자에게 이 방침을 보고키로 했다. 노동부 고위관계자는 5일 "정리해고제에 관한한 현행법을 고수하는 것이 노동부의 방침이었으나 국제신뢰를 회복하고 경제위기를 벗어나기 위해서는 근로기준법을 고쳐 정리해고제를 앞당겨 시행하지 않을 수 없게 됐다는 판단에 따라 최근 방침을 변경했다"고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뉴스포인트' 재계] '김대중 정부 신정책 "기대반 우려반"'

      ... 뚜껑도 열리기 전에 "재벌해체"로 해석되고 있는데 대해 우려하는 표정이 역력했다. 비단 손부회장 뿐만 아니라 신년을 맞는 재계의 마음은 무겁다. 이날 오전 취임 2개월내에 재벌개혁조치를 단행하겠다고 했다는 김대중 대통령당선자의 신년사 내용이 전해졌고 이에 앞서 공정거래위원회가 대기업그룹 상호지급보증 관행을 조기에 근절시키겠다는 방침을 내비쳤기 때문이다. 손부회장은 새정부와 IMF가 문제삼고 있는 것은 재벌해체가 아니라 오히려 기업경영의 "투명성"이라며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임시국회 12일께 소집 .. 부실금융기관 정리해고 처리

      ... 금융산업구조개선법개정안을 처리하기 위해 1월 임시국회를 소집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금융기관정리해고제도입을 추진하는 국민회의 박총무와 자민련 이총무는 1월 임시국회소집을 강력히 주장했고 김용환 비상경제대책위 김당선자측대표 임창열 부총리겸 재정경제원장관도 다수당인 한나라당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대해 한나라당측은 노동관계법을 개정, 전산업에 대해 정리해고제를 조기허용하되 노동계의 반발로 경제여건이 더 악화되는 것을 막기위해 노.사.정합의및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천자칼럼] 소로스 주가

      세계 금융시장의 조련사 조지 소로스가 새해 벽두 한국을 찾았다. 김대중 차기 대통령 당선자와 대한투자를 상의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1930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태어난 조지 소로스. 그는 유명인답게 닉네임도 많다. 월스트리트의 큰손, 금융계의 황제, 베팅의 귀재, 금융의 연금술사, 환투기의 마법사, 유럽중앙은행들의 기피인물 1호 등 다양하다. 별명에는 모두 다 사연이 있다. 지난 92년 9월 그는 영국의 화폐인 파운드화를 공략목표로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IMF 해법' 영국에서 배운다] (2) '대처리즘과 김대중'

      ... 대전제다. 이런 민주원칙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았다는 점에서 차기 정부도 나라를 위기로 몰아넣은 책임을 면할수 없다. 대처와 김대중. 대처리즘을 한국땅에 그대로 옮겨놓으면 자칫"독재"로 비쳐질수 있다. 그런 의미에서 김당선자가 어떤 선택을 할지 우리 모두는 우려와 희망이 뒤범벅이 된 심리상태로 지켜보고 있다. IMF 시대를 맞아 두사람의 정치철학과 신념, 그리고 희생정신을 중첩시켜보는 우리들의 기대는 그 어느때보다 크다. (한국경제신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정치권 쟁점..'금융기관 정리해고' 임시국회 조기소집 배경

      부실금융기관에 대해 정리해고제를 허용하기 위한 금융산업구조개선법개정안 처리문제가 새해벽두부터 정치권의 쟁점으로 부상하고 있다. 김대중 대통령당선자는 5일 정리해고제와 관련, 1월 임시국회를 열어 부실금융기관에 대해 우선 허용하고 노.사.정합의를 거쳐 2월 임시국회에서 모든 산업에 적용되도록 노동관계법을 개정하는 2단계 입법 추진입장을 박상천총무를 통해 밝혔다. 박총무는 이를위해 1월중에 금융산업구조개선법처리를 위한 "반짝" 국회를 열고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상호빚보증 내년까지 해소 .. 30대그룹서 50대그룹으로 확대

      김대중 대통령당선자의 대통령직 인수위원회는 오는 99년까지 50대 대기업 그룹을 대상으로 계열사간 상호지급보증을 완전 해소토록 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5일 공정위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당초 오는 2000년까지 30대 대기업그룹에 한해 계열사간 상호지급보증을 완전히 해소토록 했던 정부방침을 수정, 99년까지 50대기업의 계열사간 상호지급 보증을 완전 해소토록 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고 인수위의 한 위원이 밝혔다. ...

      한국경제 | 1998.01.05 00:00

    • [수도권/지역경제면톱] 선물거래소유치 줄다리기..서울-부산

      ... 갖고 두 지역을 놓고 거래소 입지를 최종 확정, 재정경제원에 통보한뒤 이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에따라 부산시와 부산상공회의소, 경제단체들로 구성된 유치위원회는 5일 선물거래소 부산설립을 경제부문 선거공약 1호로 제시한 김대중 대통령 당선자에게 공약준수를 촉구하는 한편 재경원과 사장단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설득작업에 들어갔다. 이는 최근 부산설립에 대한 분위기가 일부 선물회사들의 반대로 무산될 우려가 있다는데 따른 것. 유치위원회는 "선물거래소는 부산지역 경제의 ...

      한국경제 | 1998.01.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