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1-210 / 23,0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학에 의대증원 축소 여지 준 정부, 강경대응 선회할까

      ... 신입생을 모집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취해줄 것을 건의한다"고 밝혔다. '2천명 증원'을 계획대로 추진하되, 대학들이 증원분을 최대 절반까지 줄이도록 해달라는 것이다. 총장들은 이런 제안의 배경에 대해 "2025학년도 대입 전형 일정과 관련해 남은 시간이 길지 않아 더 이상 지켜보고만 있을 수는 없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다음날인 19일 이런 제안과 관련을 수용하겠다고 전격 발표했다. 한 총리는 '의사 집단행동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

      한국경제 | 2024.04.21 06:11 | YONHAP

    • thumbnail
      "이 광고 실화냐" 이강인, 빵의 나라 선수들과 락커룸 '먹빵'

      ... '프렌치 뀐아망(Kouign-Amann)' △잠봉햄과 치즈, 베샤멜 소스로 풍미를 더한 프랑스 대표 핫샌드위치로 단짠의 두가지 매력을 공격수, 수비수 두가지 역할을 멋지게 해내는 멀티플레이어 '마르코 아센시오'와 대입시킨 '어니언 크로크무슈(Onion Croque Moncieur)' 등이다. 파리바게뜨 김연정 마케팅본부 상무는 "이번 광고는 파리 생제르맹과 글로벌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전 세계 고객과 팬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전할 ...

      한국경제 | 2024.04.19 19:32 | 이미나

    • thumbnail
      의대 증원 자율조정 허용…1000명대로 줄어드나

      ... 허용했다. 2000명으로 정한 내년도 의대 증원 규모가 최대 1000명까지 줄어들 수 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1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직후 브리핑에서 이같이 발표했다. 한 총리는 “각 대학은 2025학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을 변경해 허용된 범위 내에서 자율적으로 모집인원을 4월 말까지 결정할 것”이라며 “4월 말까지 2026학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도 2000명 증원 내용을 반영해 확정·발표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4.04.19 18:21 | 박상용/이지현/황정환

    • 증원 1200~1400명으로 축소 가능성…국립대 동참, 사립대는 '눈치'

      정부가 국립대 총장들의 건의를 수용하면서 당장 2025학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 변경을 확정하지 못하던 대학들은 ‘일단 다행’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불확실성이 일부 해소됐다는 이유에서다. 일각에서 기대하듯 올해 의대 증원 인원이 1000명까지 줄어들 가능성은 높지 않다는 것이 대체적인 분석이다. 대학 중에 증원 규모 유지를 원하는 곳이 적지 않아서다. 19일 한덕수 국무총리가 강원대 경북대 경상대 제주대 충북대 충남대 등 6개 ...

      한국경제 | 2024.04.19 18:20 | 강영연/이혜인

    • thumbnail
      "달라진 거 없어"…증원 규모 줄었지만 충북의대 교수들 냉담(종합)

      신입생 125명 마지노선에 교수들 "적정선 70∼80명, 최대 100명까지만" '총장 소통 부재' 비판속 22일 비대위 임시총회 고창섭 총장 참석키로 정부가 6개 국립대 총장의 건의안을 받아들여 내년도 대입에서 신입생을 자율적으로 모집할 수 있게 허용했으나 충북대 의대 교수들은 냉담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부 방침에 따르더라도 충북대 경우 최소 120여명을 선발해야 하는데 교수들은 의학교육의 질을 저하할 수 있다며 우려하고 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24.04.19 17:48 | YONHAP

    • thumbnail
      "의대 1천명 증원해도 SKY 이공계 10명 중 6명 의대 지원 가능"

      ... 지원 가능 점수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는 종로학원이 2024학년도 각 과목의 등급별 대학수학능력시험 점수와 대학별 합격 점수가 공개된 것을 자체 분석해 등수를 따져본 결과다. 현재는 3개 대학 이공계 학생 중 45.4%가 대입 합격 점수 기준으로 의대 지원 가능권이지만, 의대 정원 규모가 커질수록 의대 지원 가능 비율은 높아질 것으로 분석됐다. 구체적으로는 ▲ 1천100명 63.0% ▲ 1천200명 63.3% ▲ 1천300명 65.3% ▲ 1천400명 67.0% ...

      한국경제 | 2024.04.19 17:02 | YONHAP

    • thumbnail
      정부, 내년도 모든 의대에 증원분 50~100% 자율모집 허용(종합2보)

      ... 고려해 금년에 의대 정원이 확대된 32개 대학 중 희망하는 경우 증원된 인원의 50% 이상, 100% 범위 안에서 2025학년도에 한해 신입생을 자율적으로 모집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각 대학은 2025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을 변경해 허용된 범위 내에서 자율적으로 모집인원을 4월 말까지 결정할 것"이라며 "4월 말까지 2026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도 2천명 증원내용을 반영해 확정·발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는 강원대, 경북대, 경상국립대, ...

      한국경제 | 2024.04.19 16:38 | YONHAP

    • thumbnail
      의대 '정원 50%이상 자율모집' 대학별 준비 속도낼듯…5월 확정(종합)

      '정원'은 2천명이지만, 올해만 예외적으로 '모집인원' 줄일 수 있어 대학들, 내년도 대입전형 시행계획 확정해 이달 말까지 대교협 제출 5월 말까지 '2025학년도 신입생 수시모집요강' 확정해 누리집 공고 2025학년도 의대 신입생을 늘어난 정원의 50~100% 범위에서 자율적으로 모집하게 해달라는 일부 국립대의 건의를 정부가 수용하면서, 대학들의 입학전형 준비에 속도가 붙을지 관심이 쏠린다. 수시모집 원서접수가 5개월도 남지 않았지만, 의료계의 ...

      한국경제 | 2024.04.19 16:00 | YONHAP

    • thumbnail
      정부, 증원확정 32개 의대에 내년 50~100% 범위서 자율모집 허용(종합)

      ... 고려해 금년에 의대 정원이 확대된 32개 대학 중 희망하는 경우 증원된 인원의 50% 이상, 100% 범위 안에서 2025학년도에 한해 신입생을 자율적으로 모집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각 대학은 2025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을 변경해 허용된 범위 내에서 자율적으로 모집인원을 4월 말까지 결정할 것"이라며 "4월 말까지 2026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도 2천명 증원내용을 반영해 확정·발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는 강원대, 경북대, 경상국립대, ...

      한국경제 | 2024.04.19 15:45 | YONHAP

    • thumbnail
      정부, 내년 의대 증원 규모 50~100% 범위서 자율모집 허용키로 [종합]

      ... 50% 이상, 100% 범위 안에서 2025학년도에 한해 신입생을 자율적으로 모집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고 밝혔다. 의대 모집 규모는 이달 말께 윤곽이 드러날 전망이다. 한 총리는 "각 대학은 2025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을 변경해 허용된 범위 내에서 자율적으로 모집인원을 4월 말까지 결정할 것"이라며 "4월 말까지 2026학년도 대입전형시행계획도 2000명 증원내용을 반영해 확정·발표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4.04.19 15:06 | 한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