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2251-342260 / 397,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부 긴급 대응]..통일부

      ... 김대중(金大中) 대통령 주재 국가안전보장회의에 참석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처음에는 NSC 상임위원회가 열렸지만 곧 대통령 주재 국가안전보장회의로 바뀐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이날 장관이 돌아오는대로 실국장회의를 열고 대책을 검토하기로 했다. 실국장을 비롯, 일부 직원들은 이날 토요일 오후 비상대기 상태에서 국방부 발표와 언론 보도 등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이 당국자는 "지난 99년 6월 서해교전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 사건 또한 꽃게잡이철에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외신들, 남북한 교전상황 긴급타전

      ... 이르는 등 이번 교전으로 인한 상황의 심각성을 강조했다. 그러나 북한의 피해상황은 즉각 알려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AP통신은 이 본부장이 이번 사건의 책임이 전적으로 북한에 있다는 점을 분명히 했으며 한국정부가 가능한 모든 대책을 강구하고있음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또 한국의 연합뉴스를 인용해 북한의 경비정 1척도 화염에 휩싸인 것으로 관측됐다고 보도했다. AFP통신은 북한 경비정이 올들어 9차례나 NLL을 넘어 한국해역을 침범했으나 이번이 남북한간 직접 교전을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서해 교전 반응]..수도권

      ... 일"이라고 말했다. 시민 이해완(회사원)씨는 "어떤 이유로든 아군 4병이 숨지고 경비정을 침몰시킨 북한군의 도발행위가 설명될 수 없다"며 "더구나 월드컵이 성공적으로 끝나가는 시점에 이런 사건이 발생한 것은 납득할 수 없으므로 철저한 대책을 세워 다시는 이런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인천시 옹진군 연평면 서부리 이장 김지원씨는 "주민들이 3년만에 다시 발생한 교전 소식에 긴장했으나 25여분만에 상황이 종료돼 다행이나 아군 피해가 커 안타깝다"며 "지금이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정부, 연평해역 여객선.어선 통제

      해양수산부는 29일 오전 서해 북방한계선(NLL) 남쪽 연평도 부근에서 남북 해군간 교전이 발생함에 따라 인근 해역의 여객선과 어선의 운항을 전면 통제하는 한편 비상대책반을 설치,운영에 들어갔다. 해양부에 따르면 이날 인천~백령도를 운항하던 백령아일랜드(287t), 데모크라시 5(396t)호 등 2척의 여객선은 오전 11시20분께 백령도에 무사히 도착했으며, 인천~연평도를 운항하는 실버스타(569t)호도 덕적도 인근에서 회항해 인천항에 입항했다.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국방부.합참.유엔사.주한미군 긴밀대응

      국방부와 합동참모본부는 29일 오전 서해 연평도 인근 북방한계선(NLL) 해상에서 남북 해군간 교전이 일어나자 유엔군사령부 및 주한미군측과 긴밀히 협의하며 대책을 세워나가고 있다. 김동신 국방장관은 이날 합참 작전 관계관들로부터 교전 상황을 보고받고, 대북 감시 태세를 강화하는 한편 전상자들의 치료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 이남신 합참의장은 교전 직후 합참 지휘통제실로 내려가 현장보고 상황을 일일이 점검하며, 장정길 해군참모총장과 화상전화로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연평도부근서 남북교전, 아군4명 전사

      ... 다수의 피해가 발생했다는 것이며 그것은 적(의 공격)이 상당한 의도성을 가졌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 본부장은 "이번 북한의 도발행위는 명백한 정전협정 위반으로 모든 책임이 북측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하며, 정부 차원의 대책을 수립해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교전상황이 벌어지자 조업중이던 어선 150여척이 안전지역으로 급히 대피했다. 군 당국은 이날 교전상황을 보고받은 뒤 곧바로 이상희 합참 작전본부장을 중심으로 위기조치반을 소집, 비상대응조치에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해양부, 연평해역 여객선.어선 통제

      해양수산부는 29일 오전 서해 북방한계선(NLL) 남쪽 연평도 부근에서 남북 해군간 교전이 발생함에 따라 인근 해역의 여객선과 어선의 운항을 전면 통제하는 한편 비상대책반을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 해양부에 따르면 이날 인천~백령도를 운항하던 백령아일랜드(287t), 데모크라시 5(396t)호 등 2척의 여객선은 오전 11시20분께 백령도에 무사히 도착했으며, 인천~연평도를 운항하는 실버스타(569t)호도 덕적도 인근에서 회항해 인천항에 입항했다.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노후보 "군사도발 단호대처"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는 29일 서해교전 사태와 관련, "북한이 선제공격으로 많은 인명 피해를 발생시킨데 대해 강력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노 후보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긴급 대책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정부는 북한의 군사적 도발에 대해 단호히 대처하고 국민이 안심할 수 있도록 모든 조처를 강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이어 "국방당국은 전투태세를 갖추고 어떤 사태에도 완벽하게 대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자민련 "국회 즉각 열어야"

      ... 북한의 서해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즉각 국회를 열 것을 민주당과 한나라당에 촉구했다. 자민련 유운영(柳云永) 대변인 직무대리는 회의 결과 브리핑에서 "정치권은 쓸데 없는 정쟁을 중단하고 즉각 국회를 열어 북한의 도발만행에 대한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자민련 지도부는 이 자리에서 "동족이란 생각없이 도발을 자행하고 살상한 북한에 대해 '눈에는 눈, 귀에는 귀' 식으로 응징해야 한다"고 주장한 뒤 "북한은 정권수립 이후 결코 변한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南北 교전..아군 4명 전사

      ... 다수의 피해가 발생했다는 것이며 그것은 적(의 공격)이 상당한 의도성을 가졌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 본부장은 "이번 북한의 도발행위는 명백한 정전협정 위반으로 모든 책임이 북측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하며, 정부 차원의 대책을 수립해 대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교전상황이 벌어지자 조업중이던 어선 150여척이 안전지역으로 급히 대피했다. 군 당국은 이날 교전상황을 보고받은 뒤 곧바로 이상희 합참 작전본부장을 중심으로 위기조치반을 소집, 시간별 ...

      연합뉴스 | 2002.06.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