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301-14310 / 15,6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독일 4강 공신 올리버 칸

      '전차군단'의 수문장 올리버 칸(33. 바이에른 뮌헨)이 독일을 4강으로 이끌어 2002한일월드컵축구에서 야신상(賞)에 강력히 도전하고 있다. 칸이 미국과의 8강전까지 이번 월드컵 본선 5경기에서 잃은 골을 단 1개, 아일랜드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인저리타임에 로비 킨에게 허용한 동점골이 유일하다. 21일 준준결승에서 칸의 거미손은 지칠 줄 모르는 미국의 공세를 철벽수비로 방어, 진가를 발휘했다. 미국이 공격의 기치를 올리던 전반 29분,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전차군단' 독일, 미국 꺾고 4강행

      ...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미국과의 준준결승에서 전반 발라크의 헤딩골을 지켜 미국을 1-0으로 제압했다. FIFA랭킹 11위인 독일은 이로써 미국과의 역대전적에서 5승2패(월드컵 2승)로앞서며 90년 월드컵 이후 12년만에 4강에 올라 통산 4차례 ... 야신상 후보 올리버 칸의 선방으로 무위에 그쳤다. 승리의 여신은 미국의 파상공세에 밀려 여러차례 실점위기를 넘긴 독일쪽에 미소를 보냈다. 전반 39분 상대 오른쪽 페널티지역 외곽에서 얻은 프리킥을 크리스티안 치게가골지역 중앙으로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브라질.독일, 4강 진출

      축구 '왕가(王家)' 브라질이 '종가(宗家)' 잉글랜드를 꺾었고 '전차군단' 독일은 '스피드'의 미국을 제압했다.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가 이틀을 쉬고 재개된 21일 전통의 강호 브라질과 독일이 나란히 4강에 올라 정상을 향해 ... 준우승에 이어 3개 대회 연속 4강에 진출하며 '영원한 우승후보'의 명성을 지켰다. 브라질은 또 잉글랜드와의 역대 월드컵 전적에서 3승1무로 일방적 우위를 보였으며 역대 월드컵 본선에서 58승(14무13패)을 기록, 대망의 '60승'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독일-미국 선발라인업

      독일 = 올리버 칸(GK), 토마스 링케, 크리스티안 치게, 올리버 노이빌레, 디트마어 하만, 미로슬라프 클로세, 미하엘 발라크, 제바스티안 켈, 베른트 슈나이더,크리스토프 메첼더, 토르스텐 프링스 ▲미국 = 브래드 프리덜(GK), 프랭키 헤지덕, 그레그 버홀터, 파블로 마스트로에니, 존 오브라이언, 에디 루이스, 클로디오 레이나, 브라이언 맥브라이드, 랜던도노번, 토니 새네, 에디 포프 (울산=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독일-미국전 하이라이트)

      승부는 역시 경기 내용이 아니라 스코어가 말한다는 진리를 확인시킨 한 판이었다. 수비에 치중하다 역습을 노리는 전략으로 나선 독일은 스피드와 투지를 앞세운미국에 시종 밀렸지만 전반 미하엘 발라크가 따낸 골을 지켜내 세계 축구 4강에 이름을 올렸다. 독일은 10명의 선수가 돌파당하더라도 최후의 보루 올리버 칸이 골문을 굳게 지켰다. 칸은 전반 17분 랜던 도노번이 아크 왼쪽에서 날린 왼발 슛을 막아낸데 이어 30분에도 수비 오프사이드 라인을 깨고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한미외교에도 한 몫

      요즘 워싱턴의 화두는 어딜 가나 월드컵이다. 한국 교민은 물론이고 워싱턴에서 일하는 미 관리를 포함, 상인과 근로자들도 21일 열리는 미국과 독일간 한판 승부에 눈과 귀가 쏠려있다. 월드컵 화제는 워싱턴을 방문한 임성준 청와대 ... 회담장에 웃음꽃이 피었다고. 이와 함께 주미대사관 관계자들이 워싱턴에서 미 행정부 또는 의회 인사를 만나면 의례 월드컵을 화제로 꺼내고 엄지 손가락을 펴보인다는 것. 주미대사관의 한 당국자는 한국팀이 이탈리아를 꺾은 뒤 워싱턴 소재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레버쿠젠, 차두리 계약 제의할 듯

      한국 축구대표팀의 '젊은 피' 차두리(22.고려대)의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이 월드컵 본선무대에서의 활약에 힘입어 가시화되고 있다. 해외축구 전문사이트 데일리사커닷컴(www.dailysoccer.com)은 21일(이하 한국시간) ... 레버쿠젠은 올 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결승까지 진출, 스페인 최고명문 레알마드리드와 우승을 다퉜던 강팀으로 현 독일 대표팀의 주축 미드필더인 미하엘 발라크와 파라과이전 결승골의 주인공 올리버 노이빌레 등 유명 선수들이 포진해 있다.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8강진출 유럽 정상 "회의냐", "월드컵이냐"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8강에 오른 유럽 4개국의 정상들이 21일(이하 한국시간)부터 불법 이민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스페인 세비야에서 개막된 유럽연합(EU) 정상회담과 자국의 월드컵 경기 시청을 두고 고심하고 있다. 이번 회담 참가 대상국중 월드컵 8강에 진출한 국가는 잉글랜드와 독일, 스페인,터키 등 4개국으로 공교롭게도 이날부터 4강 티켓 싸움이 시작돼 이들 국가의 정상들이 자국팀을 응원할 기회를 놓칠 수도 있게 된 것이다. 가장 애가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北, 한국 빼고 16강 대진표 소개

      북한이 한국을 뺀채 한일 월드컵경기대회 16강 대진표를 소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21일 "지난주 조선중앙텔레비전이 월드컵 경기를 녹화중계하기에앞서 16강 대진표를 내보냈다"며 "하지만 대진표에 한국이 들어가야 할 자리는 공란이었다"고 밝혔다. 또 조선중앙TV 아나운서는 지난 20일 독일과 파라과이 경기를 중계하면서 16강 진출국중 한국을 제외한 15개 국가만을 소개했다고 이 관계자는 말했다. 이에 대해 한 탈북자는 "북한주민들은 ...

      연합뉴스 | 2002.06.21 00:00

    • [월드컵] 브라질, 잉글랜드 제치고 4강 선착

      ... 브라질이 '삼바 축구'의 진수를 선보이며 '축구 종가' 잉글랜드를 잠재우고 준결승에 맨 먼저 올랐다. 4차례 월드컵을 안았던 브라질은 21일 시즈오카에서 열린 잉글랜드와의 8강전에서 히바우두의 동점골과 호나우디뉴의 그림같은 프리킥골로 ... 대망의 '60승'에 바짝 접근했다. 히바우두는 이날 동점골로 5골을 기록, 동료인 호나우두, 미로슬라프 클로세(독일)와 함께 득점랭킹 공동 1위에 올라섰다. 브라질은 오는 26일 사이타마에서 세네갈-터키전(22일) 승자와 결승진출을 ...

      연합뉴스 | 2002.06.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