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371-14380 / 15,6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이모저모] 안정환 골든골, 월드컵 1천902호골

      0... 이탈리아와의 16강전에서 터진 안정환의 골든골은 월드컵대회 통산 1천902호골로 기록됐다. 또 이에 앞서 후반 43분 설기현이 넣은 극적 동점골은 1천901호였으며 이탈리아크리스티안 비에리의 선제골은 1천900호골이었다고 국제축구연맹(FIFA)이 19일 공식확인했다. 8강전과 4강전, 3-4위 결정전, 결승전 8경기만 남겨놓고 있어 월드컵 2천호골작성은 2006년 독일대회에서나 이뤄지게 됐다. 한편 16강전까지 56경기가 치러진 현재 이번 대회에서는 모두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日 언론, "한국에서 정신력 배워라"

      ... 역점을 둔 훈련을 실시해오며 키워온 선수들의 정신적, 육체적인 강인함이 8강진출의 결실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방송들 또한 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8강진출의 신화를 창조한 한국축구의 성장을 높이 평가하면서 일본이 2006년 독일월드컵대회에서 더 나은 성적을 올리기 위해서는 한국으로부터 교훈을 얻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사히 TV는 희비가 엇갈린 한일 축구를 비교하면서 "한국축구는 김치의 힘"이라며 태극전사들의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불굴의 투지가 8강 진출의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득점의 60% 도우미 보조로 성사

      특별취재단= 골잡이 뒤에는 대부분 골을 넣을 수 있도록 보조해 주는 도우미(어시스터)가 있다. 2002한일월드컵대회에서도 이들의 활약은 두드러져 16강전을 끝낸 지난 18일 현재 68명의 도우미들이 87득점을 보조, 총 144득점(자책골 ... 골을 낚는등 그야말로 진정한 골잡이인 셈이다. 이들이 얻은 득점은 모두 35점으로 총득점의24.3%에 이른다. 독일의 미하엘 발크(레버쿠젠)가 어시스트 4개로 이부문 단독 1위를 달리고 있으며 한국과 22일 8강전을 치르는 스페인의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한국 우승확률 16:1로 긴급조정

      영국의 도박사들은 한국이 이탈리아를 2-1로 물리치고 8강에 오른 직후 한국의 월드컵 우승확률을 16:1로 상향 조정했다. 스포츠 베팅전문업체인 윌리엄힐(William Hill)은 19일 8강 진출국을 대상으로 한 승률조사에서 ... 브라질의 우승확률이 12:5로 가장 높다고 내다봤으며 한국과 8강전을 치를 스페인을 3:1, 잉글랜드를 100:30, 독일을 7:2로 평가했다. 터키는 한국보다 낮은 20:1로 전망됐고 미국은 25:1로 8강 진출국중 우승가능성이 가장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日네티즌, 한국 우승 3번째로 꼽아

      ... 8강전에서 사실상 '결승'이나 다름없는 한판승부를 벌인다. 또 세계랭킹 6위인 이탈리아를 상대로 극적인 역전승을 엮어낸 한국이 17%로 3위에 올라 22일 광주에서 4강행 티켓을 놓고 격돌할 스페인(10%)을 크게 웃돌았다. 이밖에 독일은 11%로 4위에, 우승후보 프랑스를 꺾는 등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세네갈은 4%로 6위에 올랐다. 또 16강전에서 일본을 꺾은 터키와 조별예선 2차전에서 한국과 무승부를 기록한 미국은 각각 1%의 지지를 얻는 데 그쳤다.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KAL, 히딩크에 1등석 4년간 무료

      거스 히딩크 국가대표팀 감독은 앞으로 4년간 대한항공편으로 공짜 해외여행을 즐길수 있게 됐다. 대한항공은 히딩크 감독에게 2006년 독일 월드컵이 열릴 때까지 4년간 국제선 전 노선의 1등석을 무료로 제공한다고 19일 발표했다. 또 선수단 23명과 코칭 스태프 3명에 대해서는 월드컵 이후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전 세계 어느 노선이든 관계없이 4인 가족을 기준으로 비즈니스 클래스 왕복 항공권을 주기로 했다. 현재 인천∼뉴욕 왕복노선의 비즈니스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한국선수들 '인기 상한가' .. 유럽서 박지성 '러브콜'

      한국 월드컵축구 대표팀을 잡아라. 유럽 '빅 리그'에서 한국 선수들에게 눈독을 들이고 있다. 한국이 월드컵에서 8강 진출을 확정지으면서 유명 프로구단들이 단순한 스카우트 제의를 넘어 막대한 몸값을 지불하겠다며 돈 보따리를 들고 ... 유럽에서 통할 것으로 평가받는 송종국(23·부산) 김남일(25·전남) 이영표(25·안양) 등은 스페인의 FC바르셀로나,독일 분데스리가 등에서 스카우트 표적이 되고 있다. 한편 일본 J리그에서 뛰고 있는 노장 황선홍(34) 유상철(31)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한-伊전 이모저모]비에리, 伊선수 최다골 타이

      ... 넣은 이탈리아의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안 비에리가 이탈리아 선수로는 개인통산 최다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98년 프랑스월드컵 본선 5경기에서 5골을 넣었던 비에리는 이번 월드컵에서 4경기에 출전해 조별리그 에콰도르전에서 2골, 크로아티아전에서 ... 90년, 94년, 98년 등 3차례 월드컵에 출전해 16경기에서 넣은 9골, 파울로 로시가 78년, 82년 등 2차례 월드컵 15경기에서 넣은 9골과 타이기록이다. 그러나 이는 70년과 74년 월드컵에 나섰던 독일의 게르트 뮐러가 넣은 ...

      연합뉴스 | 2002.06.19 00:00

    • [지구촌 표정] 르 피가로 "韓.伊전 판정 공정했다"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19일 '한국,집념의 역전'이란 제목의 기사에서 "과거 월드컵에서 1승도 올리지 못했던 한국이 세계와 어깨를 나란히 했음을 증명해 보인 1백17분간이었다"며 "아시아의 호랑이가 세계의 호랑이가 됐다"고 극찬했다. ... 평가했다. 잉글랜드팀도 8강에 올라간 것에 대해 스스로 놀라고 있다며 우승후보로서는 다소 실력이 모자란다는 것. 또 독일과 스페인팀은 영국과 비슷한 수준이며 이변의 주인공들인 한국 세네갈 미국은 우승권과 거리가 먼 팀들이라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클로제 머리냐 호나우두 발이냐 .. '골든슈' 누가 차지할까

      2002 한·일 월드컵의 골든슈는 누구에게 돌아갈까. 8강의 윤곽이 가려지자 득점왕의 행방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현재 선두는 브라질의 호나우두와 독일의 미로슬라프 클로제.모두 5골을 기록 중이다. 클로제는 모두 머리로,호나우두는 전부 발로 골을 넣으며 주특기를 충실히 살렸다. 이들을 바짝 추격하는 골잡이는 브라질의 히바우두. 히바우두 역시 자신의 특기인 왼발로만 4골을 쓸어 담았다. 골든슈는 이들 3명 중 한 선수에게 돌아갈 가능성이 ...

      한국경제 | 2002.06.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