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511-14520 / 15,5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형제의 힘을 보여주겠다"

    "형제의 힘을 보여주겠다."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에 출전한 크로아티아의 코바치 형제와 폴란드의 제브와코프 형제가 이를 악물었다.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패한 이들은 다가오는 두번째 경기에서 조국에 이번 대회 첫승을 선사하고 ... 있고 젊은 로베르트는 이탈리아의 삼각편대를 막는데 힘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크로아티아의 미르코 요지치 감독도 독일의 바이에른 뮌헨에서 함께 뛰고 있는 이들 형제가 허리와 수비에서 제 몫을 해준다면 승산이 있다고 기대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스웨덴, 나이지리아 꺾고 16강 '청신호'

    ...덴이 '슈퍼 이글스' 나이지리아를 꺾고 결승토너먼트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북유럽 강호 스웨덴은 7일 고베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 F조 2차전에서 헨리크 라르손이 동점골와 역전골을 거푸 성공시켜 ... 아르헨티나가 잉글랜드를 이길 경우 최종전에서 비기기만 해도 16강행 티켓을 거머쥐게 된다. 2골을 넣은 라르손은 클로세(독일.4골), 토마손(덴마크.3골), 비에리(이탈리아2골)와의 득점왕 경쟁에 가세했다. 반면 나이지리아는 두 경기 연속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獨, 한국서 손님접대 정신 배워야"

    차기 월드컵 개최국인 독일은 한국인들의 손님접대 정신을 배워야 할 것이라고 독일 일간지 디 벨트가 7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볼프강 니어스바흐 2006년 독일월드컵축구 조직위원회 부위원장의 말을 인용, 이번 월드컵에서 독일이 ... 것은 "조직위 잘못이 아니라 국제축구연맹(FIFA)이 대행사에게 티켓판매 독점권을 주었기 때문"이라고 지적하고 독일 월드컵에서는 제3자 개입없이 판매가 이뤄져야하며 이같은 입장에 FIFA도동의할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이 아침에] 행복 안겨준 월드컵 .. 박라연 <시인>

    ... 당도 성(性)도 노소도 빈부도 아픈이도 죄인도 없는 순간을 맞아 본 적이 우리 역사에서 몇번이나 있었을까. 이번 월드컵을 통해 '축구는 인생을 가장 짧게 그려내는 시(詩)'라는 생각을 해 본다. 열한명이 공 하나를 몰고 다니면서 시를 ... 오랫동안 흔들렸던 것은, 참으로 오랜만에 한 몸이 된 4천7백만 우리 국민의 전율 때문이었으리라. 아일랜드가 강호 독일을 맞아 종료 1분 전에 동점 골을 터뜨릴 때,42위였던 세네갈이 개막전에서 프랑스를 격침한 것이 우연이 아니었다는 ...

    한국경제 | 2002.06.07 00:00

  • [월드컵] 김호 감독 "꾸준한 훈련만이 무더위 극복"

    ... 아침에 되는 게 아닙니다.꾸준한 훈련만이 이를 극복할 수 있습니다" 지난 94년 미국 댈러스 코튼볼구장에서 열린 월드컵 본선 조별리그에서 혹독한 더위속에 독일과 격전을 치렀던 김호 전 대표팀 감독(현 수원 삼성 감독)은 7일 오는 10일 ... 8년전 댈러스경기는 한국이 2-3으로 패하기는 했지만 경기장내 체감온도가 섭씨 40도가 넘는 악조건 속에서도 강호 독일을 끝까지 물고 늘어졌던 명승부 중의 하나. 특히 경기장 자체가 프로풋볼(미식축구)용으로 설계, 통풍이 덜 되는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北 TV, 6일째 월드컵 녹화방영

    북한 조선중앙TV가 지난 1일부터 6일째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 주요 경기를 녹화방영하고 있다. 7일 정부당국에 따르면 중앙TV는 6일 오후 10시 45분부터 약 45분간 브라질-터키, 독일-사우디전 후반 경기를 편집 방영했다. 이에 앞서 5일 오후 10시 35분부터는 스페인-슬로베니아, 스웨덴-잉글랜드전 후반 경기를 북한 아나운서 중계와 해설자 설명으로 약 50분간 녹화방영했다고 당국은 전했다. 특히 중앙TV는 매일 저녁 월드컵 경기를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불운에 가슴치는 선수 속출

    이변의 연속으로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가 갈수록 열기를 뿜으면서 새로운 스타들이 속출하는 가운데 무심한 하늘을 탓하며 불운에 울어야 하는 선수들이 있다. 어이없는 실책이나 반칙으로 상대팀에 득점 기회를 주거나 결정적인 슈팅이 ... 경기에서는 미국의 제프 어쿠스도 후반 26분 포르투갈에 자책골을 헌상했으나 팀의 승리로 '역적' 소리는 듣지않았다. 독일의 '철의 수문장'으로 이번 대회에서 '야신상'을 노리는 올리버 칸도 지난5일 아일랜드전의 악몽에 시달리고 있다.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우루과이, 예전의 한국대표팀과 '닮은 꼴'

    유럽 팀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 우루과이. 우루과이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본선에서 유럽 팀만 만나면 지거나 비기기만 하지 승리를 따내지 못하는 점에서 한동안 `유럽징크스'에 시달렸던 예전의 한국 대표팀과 '닮은 꼴' 행보를 보여주고 ... 소련에 2-0으로 승리한 게 마지막이다. 이 대회에서 우루과이는 준결승에서 브라질에 져 3-4위 결정전에 나섰고 독일에0-1로 패해 4위에 머물면서 유럽징크스의 깊은 수렁에 빠져들었다. 우루과이는 86년 역시 멕시코에서 열린 월드컵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파울, 98년보다 게임당 5개씩 늘어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가 경기를 거듭할 수록 이변이 속출하면서 그만큼 파울도 늘고 있다. 프랑스가 개막전에서 패하고 포르투갈이 미국에 덜미를 잡히는 등 예상을 어긋나는 결과가 잦아지는 이번 월드컵대회에서 지난 대회에 비해 게임당 ... 74회(평균 3.7회), 레드카드는 5회(0.25회) 나와 98년대회때의 3.9회, 0.34회를 밑돌았다. E조의 독일-아일랜드전은 경고와 퇴장이 전혀 없었던 유일한 게임이며 크로아티아-멕시코전은 옐로카드없이 레드카드만 1번 나왔다. ...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월드컵] 사우디, "8실점도 지진도 첫경험"

    ... 떨었던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5월 19일 오전 5시경 도쿄 근교의 지바(千葉)현 북서부에 지진이 발생, 사우디가 캠프를 차린 도쿄에서도 진도2를 기록했다. 도쿄 도심 신주쿠(新宿)의 고층호텔에서 취침 중이던 선수들은 오전 3시반의 '새벽예배'를 마치고 잠자리에 든 지 얼마 되지 않아 이같은 '변'을 당했다. 사우디 팀관계자는 "8실점도, 지진도 첫 경험"이라며 독일전 참패의 악몽이 떠오르는 듯 몸서리를 쳤다고. (교도=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6.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