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01-3310 / 3,9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관심 끄는 맨유-바르셀로나, 4강 '맞수 대결'

      ... 양팀 간판 스타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티에리 앙리와 같은 아르헨티나 국적의 카를로스 테베스-리오넬 메시가 맞붙고 박지성-사무엘 에투는 2008 베이징올림픽 한국-카메룬 간 D조 조별리그 전초전을 치른다. ◇신.구 득점왕 호날두-앙리, 득점포 충돌 올해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을 예약한 호날두(맨유)가 아스널 시절 4차례나 득점 부문 타이틀을 차지했던 앙리(바르셀로나)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호날두는 이번 시즌 28골을 넣어 득점왕을 사실상 확정했고 남은 3경기에서 두 골을 더 넣으면 ...

      연합뉴스 | 2008.04.23 00:00

    • 블랙번전 앞둔 박지성, 우승 메달을 향하여

      ... 맨유 입단 이후 골 감각이 최절정에 올랐던 때였다. 하지만 박지성은 이 경기에서 무릎을 다쳤고 수술과 재활을 거치며 9개월 동안 그라운드를 떠나야 했다. 지난달 2일 풀럼전 이후 골 맛을 보지 못한 박지성은 이번 경기에서 득점포를 쏘아 올리며 자신의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하는 동시에 개인적으로도 좋은 추억은 이어가고 잊고 싶은 기억은 떨쳐낼 필요가 있다. 맨유도 프리미어리그 2연패를 위해 이번 경기를 반드시 잡아야 한다. 정규리그 4경기를 남긴 상황에서 ...

      연합뉴스 | 2008.04.17 00:00

    • 위기의 이동국, 2군 경기서 2골 시위

      ... 경기 막판 2골을 몰아넣으며 4-2 승리를 이끌었다. 최근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으로부터 "이동국은 1군에서 기대했던 것 만큼 해주지 못했다. 더 이상 기회를 잡기 어려울 것"이라는 사실상 결별 통보를 받았던 것에 화끈한 득점포로 무언의 시위를 한 셈이다. 이동국은 지난 13일 토트넘 홋스퍼와 경기까지 11경기 연속 결장한 뒤 2군으로 내려갔다. 1쿼터에 30분씩 3쿼터 방식의 비공개로 치러진 이날 평가전에서 이동국은 3쿼터 2-2 동점인 상황에서 하이즈카 ...

      연합뉴스 | 2008.04.16 00:00

    • 맨유-첼시 '더블' 각축…박지성 우승 메달 희망

      ... 맨유 승리에 밑거름이 되고 있어서다. ◇'득점기계' 호날두 골 행진 어디까지? 호날두는 아스널전에서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정규리그 28호 골로 득점 부문 1위를 질주했다. 맞대결을 펼친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널)가 두 달 만에 득점포를 가동하며 선제골을 쏘았지만 이제 20호다. 득점 2위 페르난도 토레스(리버풀)도 블랙번전에서 22호 골을 넣었지만 호날두 추월은 어려워 보인다. 이제 관심은 호날두가 과연 몇 골로 정규리그 득점왕 타이틀을 차지할지다. 호날두는 ...

      연합뉴스 | 2008.04.14 00:00

    • '득점기계' 호날두, 골 폭풍 어디까지

      ... 3위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널.19골)를 멀찌감치 따돌렸다. 남은 5경기에서 토레스가 추월할 가능성은 희박해 호날두의 득점왕 타이틀은 떼어놓은 당상이다. 특히 호날두는 지난 달 16일 더비카운티전을 시작으로 5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하고 있다. 지난해 8월 포츠머스와 경기 때 상대 선수 머리를 들이받고 퇴장당하는 바람에 3경기 출전정지로 27경기에 만 나섰지만 27골을 넣으면서 경기당 평균 1골을 기록하는 빼어난 득점력을 뽐냈다. 유럽축구연맹(UEFA) ...

      연합뉴스 | 2008.04.07 00:00

    • '100% 승리자' 박지성, 우승 메달 위하여

      ... 상승세의 박지성을 활용할 가능성이 있다. 맨유가 로테이션 시스템을 가동 중이긴 해도 나흘을 쉬어 체력적인 부담도 그리 크지 않다. 한편 미들즈브러의 이동국은 2일 선덜랜드와 2군 경기(4-1 승)에서 모처럼 풀타임을 뛰며 득점포까지 가동했지만 박지성과 맞대결 가능성은 크지 않다. 이동국은 최근 9경기 연속 뛰지 못하며 1군에서는 완전히 밀려난 모습이다. 역시 결장 시간만 늘고 있는 이영표(토트넘)와 설기현(풀럼)은 5일 오후 11시 각각 블랙번, 선덜랜드전을 ...

      연합뉴스 | 2008.04.04 00:00

    • [여자핸드볼] 한국, 베이징올림픽 본선 진출

      ... 속공에 허순영(오르후스)의 포스트플레이, 문필희의 돌파가 이어지며 금세 10-5, 5점 차로 달아났다. 한국은 피봇 허순영이 전반 16분과 20분 연달아 2분 퇴장을 당해 위기에 몰렸지만 오성옥(오스트리아 히포)과 문필희, 우선희가 득점포를 멈추지 않고 수문장 오영란의 눈부신 선방까지 이어지며 점수 차를 지켜 15-9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한국은 후반 들어 점수를 더 벌렸다. 오성옥이 돌파와 외곽포로 2골을 뽑아냈고 명복희(히포)의 7m던지기까지 묶어 18-9로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여자핸드볼- 한국, 베이징올림픽 본선 진출

      ... 속공에 허순영(오르후스)의 포스트플레이, 문필희의 돌파가 이어지며 금세 10-5, 5점 차로 달아났다. 한국은 피봇 허순영이 전반 16분과 20분 연달아 2분 퇴장을 당해 위기에 몰렸지만 오성옥(오스트리아 히포)과 문필희, 우선희가 득점포를 멈추지 않고 수문장 오영란의 눈부신 선방까지 이어져 15-9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한국은 후반 들어 점수 차를 더 벌렸다. 오성옥이 돌파와 외곽포로 2골을 뽑아냈고 명복희(히포)의 7m던지기까지 묶어 18-9로 크게 앞서갔다. ...

      연합뉴스 | 2008.03.31 00:00

    • 베이징 올림픽서 다시한번 '우생순'...女핸드볼 예선 '3修' 끝 본선 티켓

      ... 되지 않았다. 경기 시작 1분 만에 우선희(루마니아 브라쇼프)의 측면 돌파로 코트디부아르의 골문을 연 한국은 피봇 허순영이 전반 16분과 20분 연달아 2분 퇴장을 당해 위기에 몰렸지만 오성옥(오스트리아 히포)과 문필희,우선희가 득점포를 멈추지 않고 수문장 오영란의 눈부신 선방까지 이어지며 점수차를 지켜 15-9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한국은 후반 4분부터 2분여간 우선희가 측면 돌파와 속공을 묶어 3골을 내리 성공시키며 21-10,11점 차로 달아나 일찌감치 ...

      한국경제 | 2008.03.30 00:00 | 이학영

    • [프로축구] 인천-포항, 주말 상승세 충돌

      ... 아이파크에 0-1로 덜미를 잡혔지만 상승세를 밑천 삼아 지난해 정규리그 때 2패를 안겼던 포항을 상대로 설욕전을 펼치겠다고 벼르고 있다. 시즌 개막전이었던 제주 유나이티드와 경기에 이어 전남 드래곤즈와 경기에서 두 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던 스트라이커 라돈치치가 골 퍼레이드를 이어갈지가 관심거리다. 1승1패를 기록하면서 10위로 밀린 포항도 인천과 맞대결에서 선두권 진입의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각오다. 세르지오 파리아스 감독이 지휘하는 포항은 아시아축구연맹(AFC) ...

      연합뉴스 | 2008.03.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