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551-23560 / 26,3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지은ㆍ김초롱, 우승문턱서 '미스샷' .. LPGA 웰치스챔피언십

    ... 13언더파 2백67타로 캐리 웹(29·호주)과 함께 공동 9위를 차지했다. 김미현(26·KTF·혼마)은 10언더파 2백70타로 박희정(23·CJ)과 함께 공동 16위를 기록했다. 이번 대회 14명이 출전한 한국은 3명이 '톱10'에 진입했고 커트를 통과한 9명이 모두 30위안에 드는 막강 전력을 과시했다. 특히 김초롱과 김영은 투어 데뷔전에서 '톱10'에 들며 올해 신인상 레이스에 시동을 걸었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17 00:00

  • 원자바오 중국 국무원 총리 결정

    ... 요직에 선출됐다. 장 주석이 군사위 주석에 재선된 것을 제외하곤 리펑(李鵬) 전 전인대 상무위원장, 주룽지 전 총리, 리루이환(李瑞環)전 정협 주석 등 3세대 지도부는 모두 퇴진,역사의 뒤편으로 사라졌다. 그러나 장 주석은 막강한 국가중앙군사위원회 주석직을 유지한데다 우방궈 전인대 상무위원장, 권력 서열 5위의 쩡칭훙(曾慶紅)국가 부주석 등 자신의 측근을 권력핵심에 포진시켜 최소한 3년동안 배후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지속적인 ...

    연합뉴스 | 2003.03.16 00:00

  • 후진타오-원자바오-우방궈 4세대 체제 출범

    ... 군사위 주석에 재선된 것을 제외하곤 리펑(李鵬) 전 전인대 상무위원장, 주룽지 전 총리, 리루이환(李瑞環)전 정협 주석 등 3세대 지도부는 모두 퇴진,역사의 뒤편으로 사라지면서 세대교체의 길을 열어주었다. 그러나 장 주석은 막강한 국가중앙군사위원회 주석직을 유지한데다 우방궈 전인대 상무위원장, 권력 서열 5위의 쩡칭훙(曾慶紅)국가 부주석 등 자신의 측근을 권력핵심에 포진시켜 최소한 3년동안 배후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지속적인 ...

    연합뉴스 | 2003.03.16 00:00

  • [특파원코너] 세빗에서 본 한국휴대폰

    ... 외신기자들에게 만족할 만한 답변은 나오지 않았지만 휴대폰과 관련,확실한 "메이저 리거"대접을 받고 있음을 입증한 자리였다. 잠잘때를 제외하고 사람들은 항상 휴대폰을 몸에 지니고 다닌다. 따라서 이 분야에서 쌓인 브랜드의 영향력은 막강하다. 다행스럽게도 우리 기업들은 후발주자라는 불리한 상황에서도 고가 전략을 견지해 "명품" 대접을 받을 만큼 위상을 키워왔다. 그러나 외국 경쟁자들은 우리보다 자본도 많고 기술력도 결코 뒤지지 않는다. 또 세빗에서 선보인 외국 ...

    한국경제 | 2003.03.16 00:00

  • 경실련, 검찰개혁 방안 토론회(종합)

    ... 구성해야 한다"며 "검찰총장은 비(非)검사 출신이 임명돼야 하고 총장이 장관으로 승진되는 구조 역시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이사는 "인사권을 검찰총장에게 넘기라는 검사들의 주장은 어불성설"이라며"인사제청권을 법무장관에게 줘 막강한 권한의 검찰권력을 견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홍준표 한나라당 의원은 "인사제청권을 검찰총장에게 줄 때 법무부장관이라는 정치적 영향력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다"며 "검찰총장이 정치적 영향을 받는 한 총장의 임기제 보장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프로야구] 삼성-기아, 시범경기 개막전서 격돌

    ... 겸비한 호타준족 박재홍을두산과 현대에서 두산과 현대에서 영입하며 마무리와 거포 부재 고민을 말끔히 해소,전력도 우승 사정권에 접근했다는 평가다. 또 지난해 33승을 합작했던 용병 원투펀치 다니엘 리오스-마크 키퍼와 최상덕,김진우가 막강 선발진을 이뤘고 이강철, 박충식, 오봉옥이 버티는 허리도 건재하다. 공격도 톱타자 이종범과 지난해 도루왕 김종국, 수위타자 장성호, 4번 타자로낙점받은 박재홍으로 이어지는 타선이 어느 팀 못지않게 중량감이 있다. 영원한 라이벌 ...

    연합뉴스 | 2003.03.14 00:00

  • [강한 한국 숨은 주역] 쎌텍스 : 콜레스테롤 '뚝' 건강음료 선도

    ... 그러나 "즐기면서 마셔야 한다"며 청량음료도 겸하고 있다. 콜라로 대표되는 청량음료시장까지 넘보는 야심이다. 쎌텍스는 2000년 3월에 설립됐다. 4년차로 접어드는 신생 중소기업이다. 대체의학 원료를 개발할 수 있는 막강한 기술력은 셀텍스의 행보를 빠르게 했다. 설립 4개월만에 신물질인 YQ2를 개발했다. 이를 상품화해 바이오기술의 저력을 발휘했다. YQ2는 콜레스테롤 감소제이다. 중남미 안덱스산맥에서 자생하는 선인장에서 추출했다. 대학병원 ...

    한국경제 | 2003.03.13 00:00

  • 美 전문가들 '북한정권 교체' 거론

    ... 불이익을 주는 등 상황변화에따른 접근을 선호하는 데 비해 국방부 관리의 일부는 군사력 사용을 선호하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군사적 공격은 보복을 초래, 미군 3만7천명이 주둔해 있는 한국에 막대한 희생자를 낼 수 있다. 북한은 막강한 미사일 화력과 화학무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1-2개의 핵폭탄도 갖고 있을지 모른다. 부시 대통령은 외교적 해결을 모색할 것이며 북한을 침공할 계획은 없다고 밝히고 있으나 군사적 선택도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토머스 허바드 주한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美 대북정보 어림짐작 수준" .. USA 투데이

    세계 최고의 막강한 정보수집력을 가진 미국이 세계 유일 폐쇄공산국가인 북한을 상대로 한 정보전에서는 고전을 금치 못하고 있으며 특히 북핵사태의 경우, 정보력이 "어림짐작 수준"에 머물러 있다고 USA 투데이가 11일 보도했다. USA 투데이는 이날 "북한 폐쇄 비밀체제의 핵능력과 진정한 속셈은 여전히 미스터리"라며 "북한은 아직도 미 정보당국으로 하여금 어림짐작(guessing)을 계속토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신문은 1950년 한국전을 ...

    연합뉴스 | 2003.03.12 00:00

  • [취업 문턱 넘기] 온라인 채용정보사이트 : 후발업체 튀는 서비스 눈길

    ... 사이트. 대부분의 취업포털 사이트가 대기업을 중심으로 한 서비스에 초점이 맞추어진 데 비해 파인드잡은 중소기업 및 자영업체에 특화돼 있다. 전국 51개 지역에서 하루 10만개 이상의 구인구직 광고가 쏟아지는 벼룩시장 네트워크를 통한 막강한 지역채용정보력이 자랑. 중앙대,서울여대 등 서울 경기 15개 대학 및 영남대,울산대 등 55개 지방 대학에 지역 채용정보를 독점 제공,그 동안 온라인을 통한 정보접근이 비교적 어려웠던 지방 기업 및 기타 유망 중소기업과의 연결통로가 ...

    한국경제 | 2003.03.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