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100 / 6,3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범진 "'인사' 역주행·음악방송 소환…입꼬리 점점 올라가" [인터뷰]

      ...9;이라고 외쳐주셔서 당황했지만 잘 이겨냈다"고 털어놨다. '인사'는 나의 어제와 나의 오늘을 위로해주는 마음을 담은 곡으로, 우리의 내일에 더 좋은 날이 오기를 바란다는 희망찬 인사를 건넨다. 범진이 명예퇴직하던 아버지의 모습을 떠올리며 쓴 곡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곡의 인기에 아버지의 반응은 어떤지 묻자 "(역주행 사실을) 어제 아셨다. 아버지는 차트 같은 걸 잘 모르는데 나도 알리지 않는다"면서 "MBN ...

      연예 | 2023.11.29 08:00 | 김수영

    • thumbnail
      고 장동욱 목원대 명예교수 유족, 대학발전기금 1천만원 기탁

      ... 고(故) 장동욱 음악교육과 명예교수의 유족이 대학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탁했다고 28일 밝혔다. 장동욱 교수는 1996년부터 목원대 음악대학과 사범대학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교육대학원장과 학생처장 등을 맡았고, 2019년 명예퇴직한 뒤 명예교수로 활동했다. 장동욱 교수의 아내는 "발전기금이 목원대 발전과 인재 양성에 작은 도움이라도 됐으면 한다"며 "많은 애정을 쏟았던 대학과 제자들에게 남편의 마음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1.28 10:37 | YONHAP

    • thumbnail
      '하늘서 이어진 제자사랑' 故 장동욱 목원대 교수 유족, 목원대에 장학금 기탁

      ... 장동욱 음악교육과 명예교수의 유족으로부터 대학발전기금 1000만원을 전달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장동욱 교수는 지난 1996년부터 목원대 음악대학과 사범대학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교육대학원장과 학생처장 등을 지내다가 지난 2019년 명예퇴직한 뒤 명예교수로 활동했다. 장동욱 교수의 유족이 목원대에 발전기금을 낸 것은 평소 고인의 모교에 대한 사랑 때문이었다. 평소 제자들에 대한 사랑이 깊어 학생들로부터 존경을 받아왔던 고인은 자신이 몸담는 목원대와 제자들에게 어떤 도움을 ...

      한국경제 | 2023.11.28 10:15 | 임호범

    • thumbnail
      당신의 정년 선택지는 무엇입니까 [전민정의 출근 중]

      ... 고령자고용법 개정에 대한 국민 청원을 제출하기도 했고요. 경영계는 퇴직 후 재고용 방식이 합리적이라고 말합니다. 경영자총연합회에 따르면 정년 60세가 법제화된 2013년 이후 지난해까지 정년퇴직자는 46.3% 증가한 반면, 명예퇴직, 권고사직, 경영상 해고를 이유로 직장을 그만둔 조기퇴직자는 72.6%나 늘었는데요. 지금처럼 한 직장에서 오래 일할 수록 높은 임금을 받는 연공형 임금체계에선 사업주가 명예퇴직 등을 유도하는 경우가 많아 법적 정년 조차 채우지 ...

      한국경제TV | 2023.11.25 08:01

    • thumbnail
      개인 던지자 오르는 카카오, 연기금 매수 배경은? [이슈N전략]

      ...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6.3% 증가한 2조1609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6.7% 감소한 1403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컨센서스(증권가 전망치 평균)인 영업익 1274억원을 상회하는 실적입니다. 엔터 부문 인력 축소로 명퇴비 지급 등이 있었음에도 인건비가 전년과 비슷한 수준이었고, 페이 등 자회사 손실이 축소됐습니다. 증권가에서는 디지털 광고 업황 침체가 바닥을 지난 것으로 보고 있는데, 에스엠의 이익이 연결 반영되기 시작하면서 앞으로도 실적에 기여할 ...

      한국경제TV | 2023.11.23 08:55

    • thumbnail
      전남경찰직장협 "경찰청의 초과근무수당 삭감은 노동 착취"

      전남경찰직장협의회는 22일 "초과근무수당 삭감은 경찰관들의 노동 대가를 착취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전남경찰직장협은 이날 입장문을 내 "경찰청은 예산운영 실패 책임을 숨긴 채 명예퇴직 재원을 확보한다는 이유를 들어 14만 경찰관들에게 손실을 전가했다"며 "초과근무 수당 990억원 삭감과 경찰관 1인당 연금 약 670만원의 손해를 입혔다"고 비판했다. 또 "경찰청은 초과근무를 저축해 10년 안에 대체휴가로 신청하면 된다고 항변하지만, 동료의 휴가로 ...

      한국경제 | 2023.11.22 11:06 | YONHAP

    • thumbnail
      박민 KBS 사장 "불공정 편파보도 사과…임원 임금 30% 삭감"(종합2보)

      ... 가장 큰 부분인 제작비 낭비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겠다"며 "제작진의 능력과 무관한 순번식 제작 관행을 없애고, 능력 있고 검증된 연출자들을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저와 임원들이 솔선수범해 임금의 30% 삭감하고, 명예퇴직을 확대 실시해 역삼각형의 비효율적 인력 구조를 개선할 것이며 구조조정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기둥 뒤 직원은 사라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최근 메인 뉴스 앵커를 교체하는 등 대규모 인사를 단행하고 시사 프로그램 ...

      한국경제 | 2023.11.14 18:12 | YONHAP

    • thumbnail
      박민 KBS 사장 "공정성 훼손에 깊은 유감…정중히 사과"

      ... 신뢰도 확보를 경영 최우선 가치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박 시장은 본인과 임원들의 임금 삭감 방침과 구조조정을 예고했다. 그는 "저와 임원들이 솔선수범해 임금의 30퍼센트를 삭감하고, 명예퇴직을 확대 실시해 역삼각형의 비효율적 인력 구조를 개선할 것이며 구조조정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기둥 뒤 직원은 사라질 것"이라고 했다. 김세린 한경닷컴 기자 celin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11.14 13:32 | 김세린

    • thumbnail
      박민 KBS 사장 "불공정 편파보도 유감…정중히 사과"(종합)

      ... 상황을 맞게 됐다"고 짚었다. 그러면서 "예산에서 가장 큰 부분인 제작비 낭비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겠다"며 "제작진의 능력과 무관한 순번식 제작 관행을 없애고, 능력 있고 검증된 연출자들을 집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저와 임원들이 솔선수범해 임금의 30퍼센트를 삭감하고, 명예퇴직을 확대 실시해 역삼각형의 비효율적 인력 구조를 개선할 것이며 구조조정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기둥 뒤 직원은 사라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1.14 12:35 | YONHAP

    • thumbnail
      박민 KBS 사장 "불공정 편파보도 유감…정중히 사과"

      ... 신뢰도 확보를 경영 최우선 가치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또 KBS가 당면한 TV 수신료 분리 징수와 경영상 어려움을 언급하며 "비효율적이고 방만한 경영으로 올해 800억 원의 적자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저와 임원들이 솔선수범해 임금의 30퍼센트를 삭감하고, 명예퇴직을 확대 실시해 역삼각형의 비효율적 인력 구조를 개선할 것이며 구조조정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며 "기둥 뒤 직원은 사라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11.14 11:3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