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41-5850 / 6,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산업I면톱] '감량 바람' 또 분다..대기업 연말인사 앞두고

      쌍용양회 삼성항공 아남산업등 일부 대기업들이 연말 인사를 계기로 조직을 통폐합하고 인력을 축소하는등 대대적인 "몸집 줄이기" 작업에 나설 움직임이다. 이는 지난 9월이후 선경 인더스트리 한국유리등 일부 기업에 몰아닥쳤던 명예퇴직등 감량경영 바람이 정기 인사철을 맞아 다시 가시화된 것이어서 주목된다. 쌍용그룹의 모기업인 쌍용양회는 지난 3일자로 서울본사와 지방공장의 총 90개 팀을 비슷한 팀끼리 통폐합해 50개로 줄이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유통가 뉴리더] 김기영 <삼성카드 고객서비스실장>

      ...가 "고객이 뽑은 NO. 1카드"라는 슬로건으로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5일부터는 고객만족도 1위선정기념 사은대잔치도 벌인다. 능률협회컨설팅으로부터 카드부문 고객만족도 1위업체로 선정되면서 분위기가 고조돼 있다. 명예퇴직, 대규모 감원, 슬림화, 감량경영등으로 찬바람이 일고있는 여느회사와는 판이하다. 삼성카드의 올 연말 분위기가 유난히 눈에 띄는 까닭이 여기에 있다. 김기영고객서비스실장(이사)은 삼성카드가 고객만족1위를 차지할수 있게한 일등공신이다.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내년 기업환경 메가톤급 변수 많다' .. '97 트렌즈20' 선정

      ... 보고서를 통해 내년도에 쟁점으로 부상할 주요 이슈를 국내와 해외부문으로 나누어 각각 10개씩 선정했다. 다음은 주요 내용 요약. 국내부문 불황과 구조조정 =경기하강국면이 이어져 기업들의 채산성이 악화되고 불황극복을 위한 명예퇴직제 정리해고제가 도입돼 사무직 근로자의 고용 불안이 가중된다. 대선 열풍 =대선을 전후해 정치논리가 경제논리에 우선되는 경제운용 방식이 재현될 우려가 있다. 작은 정부를 겨냥한 행정개혁은 어려워진다. 고용관행 변화 =개인의 ...

      한국경제 | 1996.12.04 00:00

    • [정가스케치] "남성정책" 마련키로...신한국당

      신한국당은 최근 각 기업의 명예퇴직제 도입으로 40~50대 가장들의 조기 퇴직이 사회문제화될 조짐이 보이자 남성의 사기앙양을 위한 별도의 "남성 정책"을 마련키로해 관심. 김철 대변인은 3일 고위당직자 회의후 "이제 당은 여성정책뿐 아니라 남성 정책도 마련해야 하며 이 분야에 대한 정책적인 고민을 할 필요가 있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회의내용을 소개. 김대변인은 "중년남자에게는 미래가 없다"는 제목의 연극까지 등장하고 언론에 "고개숙인 ...

      한국경제 | 1996.12.03 00:00

    • [한경칼럼] 명예퇴직 .. 정해주 <특허청장>

      연말이 되면 특허청에서도 명예퇴직자 환송식을 갖는다. 금년 들어서도 벌써 20명이 명예퇴직으로 우리곁을 떠났다. 명예퇴직제는 정년을 앞당겨 조기에 퇴직코자 하는 자에게 일정한 보상을 해주는 제도로 인사적체 해소와 퇴직자의 ... 기업들도 경쟁력 강화차원에서 이 제도를 대대적으로 실시해 커다란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50대 직장인이 명예퇴직 하면서 겪게 되는 애환을 무대에 올린 "중년의 남자에겐 미래가 없다"는 연극은 바로 요즘 우리사회의 "명퇴 신드롬"을 ...

      한국경제 | 1996.12.02 00:00

    • "'아버지' 갈곳이 생겼다" .. 명예퇴직 김효성씨 재취업

      "일한다는 게 이렇게 즐거울 줄은 몰랐습니다" 명예퇴직으로 본의 아니게 실업자 생활을 두달동안 해야했던 김효성씨(47). 지금은 인천 석남동에 위치한 명정환경(주)의 보일러기관장인 그는 요즘 일하는 게 신명난다. 회사동료들로부터 "신들린 것 같다"는 말을 들을 정도다. 하지만 정작 김씨에게는 너무나도 자연스러운 일이다. 그는 새로 얻은 일자리가 마치 뒤늦게 본 아들처럼 그 무엇보다도 소중하기 때문이다. 월급은 90만원으로 이전 근무처보다 ...

      한국경제 | 1996.12.02 00:00

    • [영화] "강한 아버지를 만난다"..'부정'소재 외화 2편 개봉

      "강한 아버지가 아들을 살린다" 명예퇴직과 감원바람으로 휘청대는 가장, 가정과 사회에서 협공당하는 "고개숙인 남자들". 이른바 "아버지 신드롬"이 한창인 올겨울 진정한 아버지의 모습을 돌아보게 하는 영화가 잇따라 개봉된다. 유괴된 아들을 찾는 남자의 집념을 다룬 "랜섬"(론 하워드 감독)과 억울하게 희생된 아들을 위로하기 위해 영혼으로 환생한 아버지 얘기인 "크로우2" (팀 포프 감독)가 그것. 두 영화의 캐릭터는 모두 "강한 아버지"다. ...

      한국경제 | 1996.11.29 00:00

    • [부동산/건설면톱] '아파트촌 소형 점포 인기 끈다'

      ...아파트 밀집지역의 소형점포를 잡아라" 26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1억원정도의 자금을 가진 소액투자자들 사이에 상계동 분당 일산신도시 등 아파트밀집지역에 있는 10평안팎 소형점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최근들어 명예퇴직자와 부업을 하려는 직장인들이 이들 지역에 유명 제과.아이스크림 의류체인점을 잇달아 개설하면서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 이들지역의 전철역 대로변 등 목이 좋은 곳은 점포를 비우자마자 재임대가 나가고 임대를 얻으려고 대기하는 ...

      한국경제 | 1996.11.29 00:00

    • [사회II면톱] 중/장년층 종합검진 "바람" .. 부부가 50%이상

      ... 없었던 현상. 병원들은 또 작년까지만 해도 50~60대가 주로 종합검진을 받았으나 최근에는 40대 중반이 주축을 이룰뿐아니라 30대후반이나 40대 초반의 사람들이 많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는 40대 사망률이 높아지고 있는데다 명예퇴직등 이 나이층의 불안한 사회 변화때문인 것으로 병원측은 분석했다. 삼성의료원의 경우 종합검진과 정밀진단 두 과목에 내년 12월까지 예약이 차있는 상태다. 특히 종합검진보다 가격이 두배이상 비싼 정밀진단(98만원)에 대기자가 ...

      한국경제 | 1996.11.28 00:00

    • [오늘의 출판가] 만화로 읽는 비즈니스서적 출간 "붐"

      ... 20주이상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순위 1위에 올랐으며 국내에서도 출간과 동시에 상당한 인기를 모으고 있다. 부하직원을 괴롭히는데 혈안이 돼있는 윗사람들, 쓸데없이 많은 규정들, 유행따라 바뀌는 경영스타일등 딜버트가 바라보는 기업풍경이 명예퇴직 회오리에 휩싸인 국내샐러리맨의 처지를 그대로 드러내주고 있다는 평이다. 또 어음.수표에 대한 기초지식과 피해예방및 대처법까지를 소개한 "어음. 수표 길라잡이"와 증권투자의 기본에서 실제까지를 만화를 통해 안내한 "증권투자 길라잡이"도 ...

      한국경제 | 1996.11.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