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21-28830 / 34,6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인들, 파티맘 무죄선고 수긍못해"

    미국인들은 두살된 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던 20대 `파티 맘` 케이시 앤서니(25.여)에 대한 무죄판결과 관련, 수긍할수 없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전국 일간 `유에스에이(USA) 투데이'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갤럽과 공동으로 6일 밤 1천10명을 상대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64%가 앤서니의 1급 살인혐의에 대해 배심원단이 무죄평결을 내린 것을 납득할 수 없다고 답했다고 8일 보도했다. 앞서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순회재판소는 ...

    연합뉴스 | 2011.07.09 00:00

  • 해적사건 법정공방 2라운드 11일부터 재개

    ...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아라이는 석해균 선장에게 총격을 가했다는 혐의가 불충분한데도 유죄판결을 받았고, 선원들을 인간방패로 내세웠다는 판결에도 동의할 수 없다며 항소했고, 징역 13~15년을 선고받은 마하무드 등 4명은 일부 혐의에 대해 무죄를 주장하며 양형부당을 이유로 항소했다. 검찰은 사형을 구형했던 아라이에 대해서는 양형부당을 이유로, 마하무드 등에 대해서는 석 선장에 대한 살인미수 혐의에 대해 공동정범으로 처벌받아야 한다는 이유 등으로 항소해 치열한 법정공방 2라운드를 ...

    연합뉴스 | 2011.07.09 00:00

  • thumbnail
    '신기생뎐' 빙의된 임혁, 파마부터 아줌마 춤까지 선보여 '폭소'

    ... 가정주부처럼 보쌈김치를 만드는 방법을 술술 늘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수라는 “우리 가족오락관이나 하자”며 노래방에서 노래를 부르고 라라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등 숨겨진 끼를 발산을 해 폭소케 했다. 이에 다모는 “회장님의 변신은 무죄다”라며 “아버지 저렇게 변하니 얼마나 좋냐. 이제 달라지시려나 보다. 이게 다 당신 덕이다”고 기뻐했다. 더불어 다모와 수영장에 간 수라는 낯선 사람의 모습을 보고서는 “건강만 조심하라”며 예언가다운 모습을 보였다. 이에 수라는 ...

    한국경제 | 2011.07.09 00:00

  • 美 `파티맘' 위증혐의 징역형 선고

    ... 페리 판사는 그러나 앤서니가 지난 3년간 구속돼 복역해온데다 좋은 태도를 보여온 점을 감안해 7월말 또는 8월초에 석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번 사건의 배심원단은 지난 5일 앤서니의 1급 살인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평결을 내리면서 수사관들에 대한 거짓말 등 4개혐의에 대해서만 유죄평결을 했다. 이날 선고는 배심원단의 이같은 평결에 따른 것이다. 페리 판사는 또 앤서니의 위증 혐의 등 4개항의 혐의에 대해 각각 1천달러의 벌금형도 선고했다. ...

    연합뉴스 | 2011.07.08 00:00

  • 美 '파티맘' 옥중편지서 "아이 더 갖고 싶어"

    미국에서 두 살 된 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뒤 무죄를 선고받은 20대 '파티 맘'이 교도소에서 쓴 편지를 통해 아이를 더 갖고 싶다는 심경을 드러냈다고 미 폭스뉴스 인터넷판이 7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플로리다 지역 언론인 마이폭스올랜도 닷컴이 입수한 편지에 따르면 케이시 앤서니(25.여)는 수감생활 도중 다른 재소자에게 보낸 자필 편지에서 다시 아이를 갖고 싶다는 심경을 밝혔다. 앤서니는 편지에서 "얼마 전 임신한 꿈을 꿨다"며 "케일리(딸)를 ...

    연합뉴스 | 2011.07.08 00:00

  • 여수시의원 무더기 의원직 상실…'의정 마비'

    ... 정병관, 이성수, 황치종 의원과 도의회 서현곤, 정빈근, 성해석 의원 등 1심에서 이미 유죄 판결을 받은 7명은 항소가 기각되거나 형량이 늘었다. 또 여수시의회 김덕수, 강진원, 고효주 의원과 전남도의회 최철훈 의원 등 4명은 무죄를 선고받았다가 항소심에서 유죄로 인정됐다. 재적의원 26명인 여수시의회는 7명이 의원직을 잃으면 의정 파행이 불가피하고, 보궐선거 등도 불가피하는 등 후유증이 적지 않을 전망이다. 특히 여수에 대한 지역 이미지 추락에다 1년도 채 남지 ...

    연합뉴스 | 2011.07.07 00:00

  • 美 `파티맘' 무죄평결…비난여론 빗발쳐

    위증 혐의만 유죄.."잘못된 재판" 비난 들끓어 미국에서 두 살이 된 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20대 `파티 맘'이 무죄 평결을 받자 이 판결이 잘못됐다고 분노하는 미국인들의 여론이 들끓고 있다.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순회재판소는 5일 지난 2008년 두 살 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던 케이시 앤서니(25.여) 사건 재판에서 배심원단이 1급 살인 혐의에 무죄평결을 내렸다고 밝혔다. 배심원단은 그러나 수사당국에 대한 위증 혐의에는 유죄평결을 했다. ...

    연합뉴스 | 2011.07.06 00:00

  • 심장질환을 소화불량 판단 공중보건의 무죄

    ... 의료수준으론 적절한 재량범위" 의정부지법 형사1단독 오연수 판사는 6일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20대 휴가 장병의 병력을 확인하지 않고 소화불량으로 진단해 사망하게 한 혐의(업무상과실치사)로 기소된 공중보건의 정모(30)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소화불량으로 인한 명치 부위의 고통과 심장질환으로 인한 가슴통증은 구분하기 어렵고 환자가 사망하기 불과 5일 전에 종합병원에서 받은 심장ㆍ혈압 검사 결과 별다른 이상이 없었던 점을 참고해 피고인이 소화불량으로 ...

    연합뉴스 | 2011.07.06 00:00

  • '스폰서 검사' 한승철 前검사장 면직 취소

    ... 않은 혐의(직무유기)도 적용됐다. 하지만 형사 1·2심 재판부는 "현금 수수는 합리적 의심이 들지 않을 정도로 입증됐다고 보기 어렵고, 향응도 청탁 명목이라는 점을 인식했던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는 등의 이유로 한 전 검사장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스폰서 검사 파문과 관련해 한 전 검사장과 함께 면직된 박기준 전 부산지검장도 면직취소 소송을 냈으나 서울행정법원 행정14부(성지용 부장판사)는 지난 1월 "정씨 사건 수사지휘 의무를 소홀히 하고 상부에 제때 보고하지 ...

    연합뉴스 | 2011.07.06 00:00

  • '스폰서 검사'한승철 前 검사장 면직처분 취소

    ... 100만원을 수수한 혐의(뇌물수수) 등으로 지난해 7월8일 면직 처분을 받은뒤 불구속 기소됐다.정씨에게 향응을 제공받았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된 뒤에도 검찰총장에게 보고하지 않은 혐의(직무유기)도 함께 적용됐다. 하지만 형사 1·2심 재판부는 “현금 수수 혐의는 입증됐다고 보기 어렵고,접대를 받을 때도 정씨가 청탁 목적이 있다는 것을 인식한 것처럼 보이지 않는다”며 한 전 검사장에게 무죄를 선고했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7.06 00:00 | oa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