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31-31140 / 34,9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화, 대한생명 국재중재 승소

    ... 주식매매계약은 적법하다"고 최종판결을 받은 바 있으며 그에 따라 같은 해 6월 19일 '예보가 보유 중인 대한생명 지분 49%중 16%를 추가로 인수할 수 있는 콜옵션'을 행사했다. 그러나 예보는 대법원 판결에도 불구하고 "형사판결이 무죄라고 해서 민사책임이 면제되는 것은 아니다"며 콜옵션을 이행하지 않은 채 '모든 분쟁은 국제상사중재를 통해 해결하도록 한다'는 매매계약서상의 조항을 들어 2006년 7월 국제상사중재위원회에 중재를 신청했다. 한화의 콜옵션이 이행되면 ...

    연합뉴스 | 2008.08.01 00:00

  • thumbnail
    '大生 리스크' 벗은 한화…'공격경영' 재점화한다

    ... 구성했던 호주 맥쿼리생명으로부터 대생 지분 3.5%를 565억원(주당 2275원)에 재매입,이면거래 의혹을 받았고 2005년에는 검찰로부터 조사를 받은 데 이어 기소까지 됐다. 그러나 2005년 7월과 11월 1,2심 재판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데 이어 예보의 소송 직전인 2006년 6월 대법원 판결에서 역시 무죄 판결을 받았다. 이런 상황에서 예보가 국제상사중재위원회에까지 중재 소송을 제기한 것은 향후 대생 매각과 관련한 책임회피용이라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

    한국경제 | 2008.08.01 00:00 | 손성태

  • `공천헌금' 친박 서청원 대표 징역4년 구형

    ... 거액을 주겠냐"며 "온라인으로 돈을 입금했기 때문에 그게 바로 차용증이라고 봤다"며 울면서 억울함을 호소했고 양 의원은 "성실한 의정활동으로 불명예를 회복하겠다"고 최후 진술했다. 변호인들은 "문제가 된 자금은 차용금이고 선관위를 통해 한나라당을 제외한 다른 정당들도 공천과 관련해 차용금을 받은 것이 확인됐는데 유독 친박연대만 수사 대상으로 삼은 것은 문제가 있다"며 무죄를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sewonlee@yna.co.kr

    연합뉴스 | 2008.07.31 00:00

  • 대법 "참고인 휴대전화 빼앗으면 직권남용"

    ... 집행유예 2년, 자격정지 2년을 선고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불법체포ㆍ감금과 성희롱 발언을 한 혐의, 독직폭행과 직권남용감금, 직권남용체포 등 나머지 혐의는 증인들의 진술을 믿기 어렵고 적법절차에 따라 이뤄졌다는 점 등을 들어 무죄라고 밝혔다. 2심은 허위진술을 강요하고 욕설을 한 혐의에 대해서도 범죄 증명이 없다는 이유로 무죄를 선고하면서도 휴대전화를 빼앗은 혐의는 유죄로 인정해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참고인 조사를 하며 휴대전화를 ...

    연합뉴스 | 2008.07.30 00:00

  • 변양호 前금융정책국장 出禁연장조치 취소 소송

    ... 취소해달라는 소송을 냈다. 30일 서울행정법원에 따르면 변 전 국장은 법무부가 6월 말로 끝난 출금 기간을 내년 1월 초까지 연장한 데 대해 이를 취소해달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변 전 국장은 "현대자동차 '로비의혹' 사건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고 조만간 있을 2심에서도 무죄를 확신한다"며 법무부의 출금 기간 연장은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또 '외환은행 헐값 매각' 사건에 대해서는 "당시 재경부 금융정책국장으로 있으면서 유수 은행을 헐값에 매각할 이유나 동기도 없었고 ...

    한국경제 | 2008.07.30 00:00 | 박민제

  • 스레브레니차 학살 전범 7명에 중형

    ...TY)의 역할을 분담하기 위해 2005년 설립된 보스니아 전범재판소가 스레브레니차 학살 관련 전범들에 대해 최종 선고를 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판부는 기소된 11명 가운데 나머지 4명에 대해서는 증거 부족을 이유로 무죄 방면했다. 스레브레니차 학살 사건은 1992~1995년 보스니아 내전 당시 유엔이'안전 지역'으로 선포한 피난민 주거지인 스레브레니차를 세르비아군이 침공, 7천명의 이슬람교도들을 살해한 사건으로 2차 대전 후 유럽에서 발생한 학살 ...

    연합뉴스 | 2008.07.30 00:00

  • `삼성사건' 항소심, 조해섭 변호인 선임

    ... 맡았던 다른 한 변호사도 "현 단계에서는 확실하지 않다"고 말을 아꼈지만 "조만간 윤곽이 드러날 것"이라며 이 같은 전망을 부인하지 않았다. 앞서 1심에서는 조 변호사 외에도 이완수ㆍ조준형ㆍ김승섭 변호사가 각각 역할을 분담해 무죄를 주장하며 특별검사 측에 맞서 법리 공방을 벌였으며 재판부는 이 전 회장의 차명주식거래를 통한 조세포탈 혐의에 대해서만 일부 유죄를 인정해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 벌금 1천100억 원을 선고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연합뉴스 | 2008.07.28 00:00

  • HSBC 외환銀 인수 이르면 9월 승인

    ... 헑값매각 사건의 재판부는 연내에 1심 판결을 내린다는 목표를 갖고 재판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르면 오는 9월에 선고가 이뤄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금융위는 헑값매각 사건에 대한 1심 판결에서 무죄가 선고될 경우 피고인이 당시 외환은행 매각에 관여한 변양호 전 재정경제부 금융정책국장과 이강원 전 외환은행장 등이고 론스타는 대상이 아닌 점을 들어 HSBC의 외환은행 인수를 승인할 방침이다. 유죄가 선고되더라도 론스타의 개입 사실이 ...

    연합뉴스 | 2008.07.25 00:00

  • 삼성재판 항소심 `시동'…핵심 쟁점은

    ... 이뤄졌다. 특검법의 재판 기한은 훈시규정으로 여겨지고 있지만 1심 재판부가 규정에 맞춰 3개월 안에 선고를 마무리한 터라 항소심 재판부 역시 집중 심리 방식으로 가급적 신속하게 재판을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항소심에서도 1심에서 무죄 판결한 이 전 회장의 에버랜드 전환사채(CB) 편법증여 혐의가 공방의 핵심이다. 1심에서는 에버랜드 CB발행이 주주배정 방식으로 이뤄졌다고 판단한 뒤 그로 인한 배임가능성이 에버랜드 경영진에게 있는 게 아니라 에버랜드 법인주주 ...

    연합뉴스 | 2008.07.25 00:00

  • thumbnail
    정부, HSBC 외환銀 인수 9월 승인… 더 미룰땐 국가신인도 타격 우려

    ... 결정이 내려지면 정부는 심사 자체를 벌이지 않는 것보다 더 큰 비난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승인 시기는 언제쯤? 금융위 관계자는 "론스타 측이 관련된 재판 두 가지 중 외환카드 주가조작 사건은 2심에서 론스타 측 무죄로 나왔지만 외환은행 헐값매각 사건은 아직 1심 결과도 안 나왔다"며 "일단 외환은행 헐값매각 재판 1심까지는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법원은 외환은행 헐값매각 사건에 대한 1심 판결을 올 연말까지는 내리기로 한 상태다. 법원이 ...

    한국경제 | 2008.07.25 00:00 | 박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