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41-31750 / 35,4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포트]외환은행 분할 매각하나

      법원이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조작 혐의에 대해 무죄 판결을 내리면서 향후 외환은행 매각 작업에 변화가 예상됩니다. HSBC와의 계약이 파기될 것으로 점쳐지면서 론스타가 외환은행 지분을 분할 매각할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채주연 기자입니다. 법원은 허위 감자설 유포로 주가조작 혐의를 받은 유회원 론스타코리아 대표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CG) 당시 정황상 론스타가 감자를 검토한 것으로 보인다는 게 무죄 선고의 배경입니다. (CG) ...

      한국경제TV | 2008.06.25 00:00

    • 코스피 닷새째 하락.. 약보합권에서 1700선 유지

      ... 매수우위다. 차익이 24억원 순매수, 비차익이 57억원 순매수다. 전기전자가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 속에서 약보합세다. 철강및금속과 운수장비는 1%대 하락하고 있다. 은행업종이 1%대 오르고 있다.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조작 혐의가 무죄를 선고받은 가운데, M&A 이슈를 지닌 외환은행이 3%대 뛰는 것을 비롯, 은행주들이 오랜만에 동반 상승하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은 혼조양상을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포스코, 현대중공업, 한국전력, LG전자, 현대차, ...

      한국경제 | 2008.06.25 00:00 | ramus

    • [리포트] 은행·증권주 '저가 인식' 확산

      ... 많았는데 그 부분에서 자유로워진다고보는거죠. 은행주도 대부분 강세를 기록했습니다. 대구은행이 3.4% 올랐고 부산은행도 3.0%가 상승했습니다. 제주은행이 2.3%, 외환은행이 2.1% 상승했습니다. 어제 론스타가 항소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으면서 외환은행을 둘러싼 M&A 이슈가 부각됐다는 풀이입니다. 전문가들은 그러나 아직 증시 조정 국면이 지속되고 있다는 점에서 증권주의 본격 상승을 기대하기는 이르다는 분석입니다. 은행주 역시 수익성 개선 기미가 없는 ...

      한국경제TV | 2008.06.25 00:00

    • 'LG카드 내부정보 이용 주식 매도' 무죄

      ... 정보를 이용해 유동성 위기를 겪던 LG카드의 주식을 매도함으로써 거액의 손실을 회피한 혐의로 1심에서 각각 실형을 선고받은 LG그룹 상무 이모씨와 외국계펀드 에이콘ㆍ피칸의 대표이사 겸 LG카드 전 사외이사 황모씨에게 원심을 깨고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회사 내부 문건에 따르면 LG카드의 경영상황이 악화돼 유상증자가 필요하다는 내부정보가 생긴 것은 검찰이 주장하는 2003년 7월말∼8월초가 아닌 9월22일께로 보인다”며 “이씨가 이 정보가 생기기 전인 9월19일 ...

      한국경제 | 2008.06.24 00:00 | 김병일

    • [전화연결]외환카드 주가조작 '무죄'

      외환카드 주가조작 혐의로 기소된 유회원 론스타코리아 대표에 대한 항소심에서 법원이 무죄 판결을 내렸습니다. 론스타와 HSBC간 외환은행 매매계약 시한이 한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새 국면을 맞게 될지 주목됩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채주연 기자. 서울고법은 외환카드 감자설을 허위로 유포하고 주가를 조작한 혐의로 기소된 유회원 론스타코리아 대표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재판부와 검찰은 1심과 항소심에서 유 대표에게 징역 ...

      한국경제TV | 2008.06.24 00:00

    • 외환카드 주가조작 무죄…외환銀 매각 향방은

      매매계약 유지 전망..매각 작업은 표류할 듯 법원이 24일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 조작 혐의에 대한 2심 판결에서 무죄로 결론 내림에 따라 론스타는 외환은행 대주주 자격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금융위원회가 외환은행 매매계약 시한인 다음달 말 이전에 HSBC은행의 외환은행 인수를 승인할 경우 3년 간 끌어 온 지분 매각을 완료할 수도 있다. 그러나 검찰의 상고 가능성이 남아있는데다 이른바 론스타의 `먹고 튀는 전략'을 도와줬다는 비난에 직면할 ...

      연합뉴스 | 2008.06.24 00:00

    • `외환카드 주가조작' 영장갈등부터 무죄까지

      외환카드 주가조작 혐의 등으로 1심에서 징역 5년을 선고받았던 유회원 론스타 코리아 대표가 24일 열린 항소심에서 주가조작 부분에 대해 `무죄'를, 국회 증인으로 출석하지 않은 혐의 등만 인정돼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사건 수사과정에서 유 대표는 대검 중수부가 청구한 구속영장이 유례없이 4차례나 기각되면서 법원과 검찰의 영장갈등 한 가운데 있었으며, 30여차례의 공판 끝에 지난 2월 법정구속됐지만 넉 달 만에 집행유예로 풀려남에 따라 기사회생(起死回生)했다. ...

      연합뉴스 | 2008.06.24 00:00

    • 고법 "`론스타, 외환카드 주가조작' 무죄"

      ... 부장판사)는 24일 외환카드 합병 당시 `허위 감자설'을 유포한 혐의(증권거래법 위반) 등으로 1심에서 징역 5년의 실형이 선고된 유회원 론스타코리아 대표에 대해 "론스타가 감자를 검토한 것으로 보인다"며 증권거래법 위반 혐의에 대해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유 대표가 국회 증인으로 출석하지 않은 혐의에 대해서는 1심과 같이 유죄를 인정했지만 자산유동화회사(SPC)간 수익률 조작 등으로 SPC에 손해를 끼친 4가지 혐의 중 각각 2가지 혐의에 대해 유죄 및 ...

      연합뉴스 | 2008.06.24 00:00

    • 고법 "론스타 주가조작 무죄"…금융위, 매각승인은 유보

      서울고등법원이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 조작 혐의에 대해 1심과는 달리 '론스타 무죄'를 판결했다. 서울고법 형사9부(부장판사 고의영)는 외환은행의 외환카드 합병 당시 '허위 감자(자본금 감축)설'을 유포해 주가를 조작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유회원 전 론스타코리아 대표에 대해 "론스타가 감자를 실제로 검토한 것으로 보인다"며 24일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유 전 대표가 국회에 증인으로 출석하지 않은 점과 서울차체공업 및 기아자동차 채권을 ...

      한국경제 | 2008.06.24 00:00 | 박준동

    • 론스타, 외환카드 허위감자설 무죄

      (끝) <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연합뉴스 | 2008.06.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