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4441-114450 / 137,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포트] 시총미달 '퇴출주의보'

      ... 자세한 내용 김성진기자가 보도합니다. 현재 사실상 퇴출이 확정된 종목은 보진재와 KEPS. 지난해 시가총액 미달로 관리 지정된 보진재와 KEPS가 올해도 경상손실이 발생한데다 지난 1일부터 거래일수로 8일 연속 시가총액 50억 미만상태가 지속되고 있습니다. 특히 최근 연일 하한가를 기록하고 있는 보진재는 현재 시가총액이 10억원대로, KEPS는 20억원대로 떨어져 사실상 블랙리스트에 명단을 올렸습니다.(CG) 시가총액과 관련한 코스닥 상장폐지 규정 강화로 ...

      한국경제TV | 2005.04.14 00:00

    • 사외이사 47%가 경영인..12월결산 836社 분석

      ... 학사가 주를 이룬 가운데 고졸 출신의 사외이사도 9명이 선임돼 눈길을 끌었다. 또 올 주총에서 선임된 사외이사를 포함해 현재 코스닥기업의 사외이사수는 모두 5백62개사의 7백97명으로 전체 이사(3천8백43명)의 20.7%를 차지했다. 이중 사외이사 선임의무가 있는 '자산규모 1천억원 이상 기업'이 기업당 평균 1.4명의 사외이사를 선임했으며,'자산규모 1천억원 미만 기업'은 기업당 0.3명이었다. 고경봉 기자 kg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4.14 00:00

    • 마라톤 도중 물 많이 마시면 '위험'

      ... 훈련 후 체중이 불었다면 아마도 너무 많은 수분을 섭취한 탓일 수 있다고 아먼드는 설명했다. 아먼드는 ▲레이스 도중 3ℓ 이상 물을 마시는 경우 ▲낮은 속도로 천천히 달리는 경우 ▲여성인 경우 ▲체질량지수(BMI)가 20 미만인 날씬한 사람인 경우에 경기 종료 후 체중이 불어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아먼드는 또 저나트륨혈증의 위험성은 마라톤 선수가 마시는 수분의 종류에 상관없이 다 적용된다면서 스포츠음료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보스턴 로이터ㆍA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4.14 00:00

    • 사외이사, 학사출신에 경영인 많아

      ... 이뤘습니다. 한편 올해 12월 결산법인의 경우 사외이사선임 의무법인은 사외이사를 29.9% 밖에 선임하지 않아 아직까지 대주주의 전횡을 막기위한 사외이사 선임이 부족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또 사외이사 선임의무가 없는 자산규모 1천억원 미만의 벤처기업 352사 가운데 사외이사를 선임한 기업은 모두 78사로 6.6%에 불과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사외이사선임제도란 외부의 전문가들을 이사회 구성원으로 선임하는 제도로 대주주와 관련이 없는 사람들을 이사회에 참가시켜 대주주의 경영독주를 ...

      한국경제TV | 2005.04.14 00:00

    • '2005 아트서울'.. 100만원짜리 그림 대거 등장

      ... 아트파크 박규형 대표는 "1백만원짜리 미술품은 고급 미술품을 판매하는 데 주력해온 대부분의 화랑 '컨셉트'와 맞지 않는다"며 "화랑들이 적극적으로 나서기 위해서는 손비 인정 범위를 최소한 5백만원대로 완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화랑 관계자는 "1백만원짜리 미술품은 판화나 젊은 작가의 5호 미만 소품이 해당되는데 이런 작품들은 구하기가 쉽지 않다"고 털어놨다. (02)514-9292 이성구 미술전문기자 sk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4.14 00:00

    • [재산세 파동 재연되나] 稅인하 도미노 가능성

      ... 있다. 정부가 올해 재산세 과표(과세의 기준이 되는 금액)를 주택 면적에서 시가로 변경하면서 재산세가 2∼3배 급등할 것을 우려해 향후 3년간 매년 인상상한선을 50%로 설정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재산세 인상률이 1백%미만이거나 단독주택 등은 재산세가 내려간다. 성남시의 경우 세율을 인하하면 단독주택에 대한 재산세는 28.6% 줄어들게 된다. 또 지난해 61만9천7백70원을 낸 분당구 수내동 청구아파트 65평형은 올해 92만9천6백50원을 내야 하지만 ...

      한국경제 | 2005.04.14 00:00

    • 국민임대 주민 복지시설 늘린다

      ... 밝혔다. 주공은 화성 동탄,서천 사곡,부산 정관지구 등 3개 지역에 시범설계를 적용하고 앞으로 지어질 국민임대아파트 단지로 이를 확대할 방침이다. 개선안에 따르면 1인당 3.63㎡인 보육시설 면적을 4.29㎡로 넓히고 3백가구 미만과 5백가구 미만 단지에는 설치되지 않았던 주민공동시설과 주민정보센터를 모든 단지에 짓기로 했다. 설치시설로는 입주민이 가계부업을 할 수 있는 공동사업장,자원봉사자실,인터넷 정보검색과 도서열람,공부방 기능을 갖춘 주민정보센터,취미교실 ...

      한국경제 | 2005.04.14 00:00

    • 5살 이하 보육시설 이용률은 27.9%

      다섯 살 이하 아동의 보육시설 이용률은 27.9%, 유치원 이용률은 16.5%로 나타났다. 또 월 소득 100만원 미만 가구의 아동 10.6%가 방과 후 집에서 보호자 없이 지내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부는 지난해 9월부터 올 2월까지 전국 1만2천 가구와 이중 초등학생 이하 자녀(6천412명)가 있는 4천 가구, 보육시설 1만8천800개소와 이 가운데 2천400개소 등을 대상으로 각각 실시한 보육실태 조사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보육 형태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교육ㆍ주거ㆍ소득 '역시 강남'..삶의 질 지역별 격차 여전

      ... 2백만∼3백만원을 벌어 연금으로 노후를 대비하는 '약간 행복한' 사람이 서울시민의 평균 모습으로 분석됐다. 가구당 월평균 소득은 2백만∼3백만원이 30.3%로 가장 많고 1백만∼2백만원(28.1%),3백만∼4백만원(15.6%),1백만원 미만(13.7%) 순이었다. 스스로 행복하다고 생각하는 정도를 나타내는 행복지수(10점 만점)는 평균 6.4점으로,'약간 행복하다'고 여기는 시민들이 평균치를 형성했다. 노후준비(중복응답)로 64.1%가 국민연금 공무원연금 등 공적연금에 ...

      한국경제 | 2005.04.13 00:00

    • 작년 상장사 연구개발비 12조5천억 사상최대

      ... 차지해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R&D 투자의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심했다. 조사대상 상장사 가운데 연구개발비가 있는 곳은 79.5%인 352개사였고, 이 중 매출액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이 10% 이상인 곳은 4개사, 5∼10% 미만은 14개사, 3∼5% 미만은 39개사였다. 업종별 매출액대비 연구개발비 비중은 전기전자가 6.4%로 가장 높았고, 의약품도 4.1%였으나 나머지 업종은 선진국 수준인 4%에 미달했다. 특히 기계, 전기가스, 서비스, 건설업은 연구개발비 ...

      연합뉴스 | 2005.04.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