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301-19310 / 25,9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16일자) 재개된 노사정회의 현실진단부터

      ... 협의를 거쳐 추진하고 노사정위원회 개편방안을 내달 말까지 마련키로 의견을 모았다고 한다. 비록 노동계의 한 축인 민주노총이 불참한 가운데 이뤄진 것이어서 아쉬움이 남지만 그렇다고 당면한 노동현안과 우리 경제사정을 생각하면 마냥 두고만 ... 이상 국민들이 용납하지 않는다. 얼마전의 철도파업은 그같은 사실을 여실히 증명해준 사례가 아닌가. 그런 점에서 민노총도 대화참여를 더 이상 미뤄선 안된다. 그동안 대화를 외면하고 파업 등 극단적(極端的)인 투쟁을 통해 근로자 자신들이 ...

      한국경제 | 2006.03.15 00:00 | 이계민

    • "노사로드맵 노사정 합의 처리"

      ... 노사정대표자회의를 갖고 이같이 합의했다. 지난해 4월 이후 11개월 만에 개최된 이번 회의에는 이상수 노동부 장관과 이용득 한국노총 위원장,이수영 한국경영자총협회장,손경식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김금수 노사정위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민주노총은 비정규직 법안 재논의 등을 요구했으나 국회에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는 이유로 불참했다. 노·사·정 대표들은 이날 노사관계 로드맵을 실무 기구급인 운영위원회에서 구체적으로 협의해 노사정 대표자회의에서 논의키로 했다. 대표자회의는 ...

      한국경제 | 2006.03.15 00:00 | 윤기설

    • 민노, 경남지사 후보 문성현 대표 선출

      ... 지방선거 전진대회를 열고 문성현(文成賢) 당 대표를 경남지사 선거 후보로 선출하는 등 71명의 광역.기초단체장과 지방의회 의원 후보를 확정했다. 민노당 경남도당은 이날 행사에서 문 대표 외에 창원시장 후보로 손석형(48) 전 민주노총 경남본부장을 확정했으며 진주시장 후보에는 하정우(38) 전 진주 민중연대 집행위원장을 결정했다. 거제시장 후보와 창녕군수, 의령군수 후보에는 변성준(42) 전 삼성중공업 노동자협의회위원장과 장병길(45) 민노당 창녕군위원회 위원장, ...

      연합뉴스 | 2006.03.15 00:00

    • 노사정회의 내일 재개…민노총 불참

      노사정 대표자회의가 작년 4월 이후 11개월만에 재개된다. 그러나 민주노총이 이번 대표자회의에 참석치 않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어 `반쪽' 회의가 될 것으로 보인다. 14일 노동부 등에 따르면 이상수 노동부 장관 등 노사정 대표들이 15일 오후 2시 대표자회의를 열어 노동계의 각종 현안들을 논의할 예정이다. 노사정 대표자회의는 노동부 장관을 비롯해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위원장, 노사 정위원회 위원장, 한국경영자총협회와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등으로 ...

      연합뉴스 | 2006.03.14 00:00

    • 노사정 대화 '반쪽 재개' .. 민노총 불참

      노사정 대표자회의가 지난해 4월 이후 11개월 만에 재개된다. 그러나 민주노총이 이번 회의에 참석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혀 반쪽 회의가 될 전망이다. 이상수 노동부 장관 등 노사정 대표들은 15일 오후 2시 대표자회의를 열고 각종 노동 현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노사정 대표자회의는 노동부 장관을 비롯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위원장,노사정위원회 위원장,한국경총회장,대한상의 회장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한국경제 | 2006.03.14 00:00 | 윤기설

    • [뉴스투데이7] 재계 "올 임금인상률 2.6%"

      ... [기자] 네. 그렇습니다. 재계의 권고안은 노동계가 요구한 인상률의 3분의 1에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경영계와 노동계의 큰 시각차를 보여주는 부분인데요. 그 격차만큼이나 노동계와 갈등을 피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CG) 민주노총은 올해 임금인상 요구율을 월평균 임금총액 기준으로 9.1%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양극화를 해소하기 위해 정규직에 비해 열악한 처우에 시달리는 비정규직 근로자에 대해서는 17.4%의 임금 인상을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앞서 ...

      한국경제TV | 2006.03.14 00:00

    • '환갑' 맞은 한국노총 거듭나나

      민주노총과 함께 국내 노동계를 양분하고 있는 한국노총이 10일 창립 60주년을 맞았다. 1946년 대한독립촉성노동총연맹이라는 이름으로 출범한 한국노총은 6·25전쟁 직후인 54년 대한노동조합총연합회(대한노총), 60년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으로 각각 개칭한 뒤 오늘에 이르고 있다. 한국노총은 95년 민주노총이 출범하기 전까지 국내 유일의 노동단체로 활동했고 민주노총 출범후에는 노동계내 온건파의 목소리를 대변하며 활동해 왔다. 한국노총은 ...

      연합뉴스 | 2006.03.10 00:00

    • 민노총 내달 3일~14일 총파업

      민주노총이 4월 3일부터 14일까지 비정규직법 처리 저지 등을 위해 총파업을 벌입니다. 조준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현 정부는 긴급조정권과 직권중재를 남발하며 노동운동을 탄압하고 있다"면서 "4월3일부터 전 조직이 세상을 바꾸는 총파업을 벌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조현석기자 hscho@wowtv.co.kr

      한국경제TV | 2006.03.08 00:00

    • 민노총 "4월3∼14일 총파업"

      민주노총은 4월3∼14일 비정규직법 처리 저지 등을 위해 총파업을 벌이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민주노총은 이날 오전 기자회견을 통해 "현 정부는 긴급조정권과 직권중재를 남발하며 노동운동을 탄압하고 있다"며 "4월3일부터 전 조직이 세상을 바꾸는 총파업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노총은 총파업 기간 ▲비정규직 권리보장 입법쟁취 ▲노사관계 법ㆍ제도 선진화 방안(로드맵) 분쇄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협상 저지 ▲무상의료ㆍ무상교육 쟁취 등을 ...

      연합뉴스 | 2006.03.08 00:00

    • 민주노총 "4월3-14일 총파업"..비정규직법 등 저지

      민주노총은 다음 달 3∼14일 비정규직법 처리 저지 등을 위해 총파업을 벌이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조준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현 정부는 긴급조정권과 직권중재를 남발하며 노동운동을 탄압하고 있다"며 "4월3일부터 전 조직이 세상을 바꾸는 총파업을 벌일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노총은 총파업 기간 △비정규직 권리보장 입법 쟁취 △노사관계 법·제도 선진화 방안(로드맵) 분쇄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협상 저지 △무상의료·무상교육 ...

      한국경제 | 2006.03.08 00:00 | 조성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