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291-19300 / 25,4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18일자) 노조 정말 철저히 변해야 산다

    노동계 꼴이 말이 아니다. 한국노총이 지도부 비리 때문에 국민에 대한 사과(謝過)성명까지 발표한 것은 참으로 실망스런 사태가 아닐 수 없다. 양대 노총의 또다른 축인 민주노총 대의원대회가 노선갈등과 폭력사태로 얼룩져 비난의 표적이 됐던 일이 바로 엊그제였다. 도대체 어쩌다 이 지경까지 오게 됐는지 안타깝기 짝이 없다. 비단 상급단체만이 아니다. 일선 노조에서도 탈선과 일탈(逸脫) 행위가 잇달아 터져나오고 있다. 통일중공업의 경우 새로 구성된 집행부가 ...

    한국경제 | 2005.05.17 00:00 | 이봉구

  • 민노총 중부권대회 20일 청주서 개최

    민주노총 충북지역본부는 서울, 경기 및 충청권 노동자들이 참가하는 중부권노동자대회가 오는 20일 하이닉스반도체 청주사업장 정문 앞에서 열린다고 16일 밝혔다. 민노총 충북본부 관계자는 "현재 2천여명 정도가 참가하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인원을 계속 취합중"이라고 말했다. 민노총측은 정규직 전환과 함께 원청 업체의 직접 고용 등을 주장하며 농성과 시위를 벌이고 있는 하이닉스 및 매그나칩반도체 구 하청업체 노조원 문제 해결 등을 요구할 예정이다. ...

    연합뉴스 | 2005.05.16 00:00

  • 이수호 민노총 위원장 "노사로드맵 수정돼야"

    이수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16일 "정부가 준비하고 있는 '노사관계 선진화방안',즉 노사관계 로드맵은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으며 전면 수정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위원장은 이날 주한유럽연합상공회의소(EUCCK) 초청으로 서울 신라호텔에서 가진 '민주노총의 정책방향 및 상호협력 방안'이라는 강연회를 통해 "정부의 노사관계 로드맵은 유럽연합(EU) 등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수준으로 노사관계를 고쳐나가기는커녕 오히려 세계적인 추세에 거스르는 방향으로 ...

    한국경제 | 2005.05.16 00:00 | 유창재

  • thumbnail
    이수호 민노총 위원장 "노조 잇단 비리 연루 권력화.관료화 때문"

    이수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노조가 권력화,관료화하면서 비리에 연루된 측면이 있다"며 "어지간한 노조는 비리에서 자유스럽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지난 13일 서울 영등포구 민주노총 사무실에서 가진 본지와의 단독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고 "이번 기회에 노조 비리를 완전히 걷어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해 위원장 취임 이후 줄곧 강조해온 '대화를 통한 노동운동'과 관련,"조직 내 역풍과 이견이 많고 발목을 잡는 세력이 있어 ...

    한국경제 | 2005.05.15 00:00 | 윤기설

  • [특별인터뷰] 이수호 민주노총 위원장.."내부 강경세력이 걸림돌"

    이수호 민주노총 위원장은 요즘 곤경에 처해 있다. 지난 1월 기아자동차노동조합에 이어 최근 현대차노조가 채용비리로 검찰의 수사를 받는 데다 비록 옆집(한국노총)의 일이지만 항운노조와 전국택시노련에서도 거액 비리사건이 드러나 노동계 대표로서 도덕적 책임을 함께 져야 하는 처지에 몰려 있다. 더구나 민주노총 내 강경 좌파세력들은 폭력까지 동원해 집행부의 대화노선에 반발하는 사태를 빚은 바 있다. 앞으로도 노동현장에는 노사로드맵 개정 등 노.사,노.정 ...

    한국경제 | 2005.05.15 00:00 | 윤기설

  • 한국노총 내일 긴급 연석회의로 '환골탈태'

    ... 불거졌기 때문이다. 노조의 비리 관행에 온정적인 태도가 사태를 악화시켰다는 비판론도 힘을 얻고 있다. 노동조합개혁과 민주주의추진운동본부(노개민추)는 "노조간부비리와 노조의 부패사건은 정부나 언론이 방치한 결과다. 최상급단체인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이 부패노조와 비리노조 간부를 묵인한 점도 원인을 제공했다"고 지적했다. 노개민추는 또 "`제사'보다는 `젯밥'에 눈이 어두운 노조간부들이 땀과 피를 요구하는 노동운동보다 노조를 권력과 이권을 챙기는 수단으로 악용해왔다. ...

    연합뉴스 | 2005.05.15 00:00

  • 김대환 노동부장관에 서운한 감정..한때는 서로 존경

    이수호 민주노총위원장은 김대환 노동부장관과 대구 계성고 동기동창이다. 군 생활도 강원도 최전방에서 함께 했을 정도로 두사람의 인연은 깊다. 지난해 7월 이 위원장이 파병 철회 등을 요구하며 단식투쟁을 벌였을 때 김 장관이 현장을 찾았던 장면은 지금도 감동으로 남아있다. 두 사람은 손을 맞잡은 채 아무말 없이 애절한 눈빛을 주고 받아 주위 사람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이제 두사람의 관계는 소원해진 것일까. 지난 4월 하순부터 10여일간 ...

    한국경제 | 2005.05.15 00:00 | 윤기설

  • 민주노총 "정부 `비정규직' 해결 더 노력해야"

    민주노총은 13일 서울 영등포구 사무실에서 `울산 건설플랜트ㆍ하이닉스 비정규직 노동자 대책 마련' 기자회견을 열어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노력을 촉구했다. 민주노총은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의 노력이 중요하지만 국회에서 진행된 비정규직 보호입법이 합의에 이르지 못해 노사정 대표자 회의로 다시 넘어가는 등 문제가 심각하다"며 "조속히 법제화 문제를 마무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주노총은 "현재 장기파업 중인 울산 건설플랜트 ...

    연합뉴스 | 2005.05.13 00:00

  • 국제행사 때맞춰 울산서 대규모 노동집회 '비상'

    민주노총이 장기파업 중인 울산건설플랜트노조 사태와 관련, 코리아국제양궁대회와 국제포경위원회(IWC) 연례회의가 열리는 시기에 대규모 집회시위를 잇따라 열 계획이어서 울산의 이미지 실추 등이 우려되고 있다. 12일 경찰 등에 따르면 ... 과학위원회, 실무위원회, 총회 등의 행사가 진행된다. 그러나 이 기간 지역 최대의 노사현안인 플랜트노조 사태와 관련, 민노총이 대규모 집회시위를 예고하고 있어 울산시와 경찰 등 관계기관이 대책마련에 비상이 걸렸다. 민노총은 코리아국제양궁대회 ...

    연합뉴스 | 2005.05.12 00:00

  • 통일중공업 "이런 노조와...어떻게..."

    ... 중앙교섭과 집단교섭 참가 등을 주장,교섭은 끝내 결렬됐다. 문제는 새 집행부가 지난해 4월 노사합의된 휴업휴가를 "전 집행부가 사고를 친 것"이라며 전면 무시하고 있는 것. 노동부가 휴업휴가의 정당성을 인정했는 데도 상급 노동단체인 민노총 금속노조와 함께 노사합의서를 일방적으로 부정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더욱이 창원 지방노동위원회는 휴업휴가가 부당하다면서 89명을 원직 복귀시키라고 상반된 결정을 내려 통일중공업 노사갈등을 증폭시켰다고 지적했다. 회사는 노동부와 ...

    한국경제 | 2005.05.12 00:00 | 김홍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