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071-3080 / 9,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 없다…'괴담 정치' 말라"

      ... "역시나 일본은 시찰단이 복귀하자마자 후쿠시마산 수산물 수입 규제 철회 청구서를 내밀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정치가 과학을 이기려 해서는 안 된다'고 했다"며 "시찰단이 일본 정부가 보여주는 것만 보고, 다핵종제거설비(ALPS) 처리수 시료 채취도 못 한 건 과학적 판단이냐, 아니면 정치적 결정이냐"고 반문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9 14:18 | 홍민성

    • thumbnail
      여자야구, 아시안컵 슈퍼라운드 진출·세계선수권 티켓 획득

      ... 희생플라이로 1점을 보탰다. 박주아는 7-3으로 쫓긴 5회말 1타점 중전 적시타를 치는 등 4타수 3안타에 3타점, 2득점으로 펄펄 날았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투타를 겸업하는 오타니 쇼헤이(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처럼 여자 야구팀의 오타니로 불리는 에이스 박민성은 탈삼진 4개를 솎아내며 4이닝을 4피안타 3실점(1자책점)으로 역투해 승리를 안았다. 박민성과 원투 펀치를 이루는 이지숙이 3이닝을 2점으로 막고 세이브를 따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5.28 12:58 | YONHAP

    • thumbnail
      한동훈, 유아인 구속영장 기각에 "혐의 없다는 것 아냐"

      ... 11시30분께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법원은 "방어권 행사의 범위를 넘어 증거를 인멸하거나 도망의 염려가 있다고 단정하기 어렵다"며 "현 단계에서 구속 사유와 필요성을 인정하기도 어렵다"고 기각 사유를 설명했다. 이미 관련 증거가 상당수 확보됐고, 유아인이 기본적 사실관계 자체는 상당 부분 인정하고 있으며 대마 흡연은 반성하는 점을 감안했다는 설명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5 11:05 | 홍민성

    • thumbnail
      또 김남국 두둔한 양이원영…"다주택자 무조건 공격하던 태도"

      ... 내년 총선 공천을 위해서라면서 비판이 나왔다. 진중권 광운대 특임교수는 지난 19일 CBS 라디오 '박재홍의 한판승부'에서 양이 의원을 두고 "(옹호하면) 욕먹는 거 뻔하다. 상식적으로 정상적인 사람들한테 욕먹을 발언을 한다"며 "이는 그 층(강성 지지층)에 호소할 수 있고 (총선에서) 공천을 받을 수 있는 것이기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5 10:14 | 홍민성

    • thumbnail
      野 "김건희에 넷플릭스 왜 보고"…대통령실 "살림만 하란 건가"

      ... 계획을 보고받았다는 대통령실의 설명에 민주당은 반발했다. 김민석 민주당 정책위의장은 같은 달 27일 '대통령 배우자의 적절한 역할 등을 규정하는 대통령 배우자법을 포함한 '대통령 4법'을 발의하겠다고 밝히면서 "최근에도 넷플릭스 보고 건도 그렇고, 대통령 배우자의 적절한 활동이 어느 선인가에 대해 국민 공론에 부쳐 국민적 합의를 만들어가겠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5 08:35 | 홍민성

    • '로큰롤의 여왕' 티나 터너 잠들다…향년 83세

      ... 뉴욕타임스 음악평론가인 존 퍼렐스는 "터너의 히트곡 대부분은 다른 작곡가가 썼지만, 터너의 보컬로 생동감을 얻게 된다"며 터너의 목소리를 '특별한 악기'로 표현했다. 카린 장-피에르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슬픈 소식"이라며 "그를 사랑한 공동체와 음악산업에 막대한 손실"이라고 애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5 08:16 | 홍민성

    • thumbnail
      中 작정하고 '짝퉁 불닭면' 만들더니…수천만원 토해낸다

      ... 중국 법원은 이 중 5건에 대해 한국 업체가 지식재산권을 침해당했다고 판단했다. 중국 업체 측이 물어야 하는 배상액은 CJ제일제당에 대해 25만 위안(약 4680만원), 삼양식품에 35만 위안(약 6550만원), 대상에 20만 위안(약 3740만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 식품업계에서는 "이번 판결을 계기로 중국 내 짝퉁 제조 기업들이 위축될 것"이라는 기대가 나온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5 07:30 | 홍민성

    • thumbnail
      포털 사이트서 '이낙연' 검색했더니…일시적 검색 오류 해프닝

      ... 카카오 관계자는 "시스템상 오류가 발생해 즉시 원인을 파악하고 처리했다. 일시적 오류였을 뿐이며 현재 정상적으로 서비스되고 있다"고 전했다. 야권에 따르면 이 전 대표는 1년간의 미국 생활을 마치고 다음 달 하순 귀국할 예정이다. 그는 지난 22일(현지시간) 조지워싱턴대에서 연 자신의 출판기념회 겸 귀국 간담회 인사말을 페이스북에 공유하면서 복귀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4 22:01 | 홍민성/이미나

    • thumbnail
      성매매 단속 현장서 현직 경찰관 적발…현행범 체포

      ... 발생했다. 서울경찰청 풍속단속계는 24일 서울 성동경찰서 수사과 소속 40대 A 경위를 성매매특별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앞서 A 경위는 지난달 초 서울 노원구의 한 유흥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성매매를 위해 이동한 모텔에서 단속반에 적발돼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 경위는 현재 대기발령 상태다. 경찰은 유흥주점과 모텔 관계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수사 중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4 20:20 | 홍민성

    • thumbnail
      "'임신했는데 맞았다' 하면 돼"…보디빌더 아내 목소리 '대반전'

      ... 바닥에 쓰러뜨린 뒤 주먹으로 때리고 발길질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B씨는 당시 "A씨가 먼저 임신한 아내(C씨)를 먼저 밀쳤고, 저와 아내도 폭행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B씨가 현재 쌍방폭행으로 주장하고 있다"며 "양쪽 조사를 마친 뒤 심의위원회를 열어 피해자와 가해자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5.24 20:15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