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4311-184320 / 228,2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민주 당권경쟁 주시

      한나라당이 오는 28일 실시되는 민주당 지도부경선을 앞둔 당권경쟁의 향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한나라당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측근비리 특검법에 대해 거부권을 행사하고 특검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가진 민주당 추미애(秋美愛) 의원이 대표로 선출될 경우 특검법 재의를 위한 `한민공조'에 빨간불이 켜질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반면 소신파로 통하는 조순형(趙舜衡) 의원의 경우 지난 7일 국회 법사위에서 특검법을 표결처리할 때 찬성표를 던진 만큼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민주 경선 `신.구대결' 가열

      민주당의 새 지도부 선출을 위한 경선이`경륜과 정통성'을 강조하는 중진들과 `변화와 쇄신'을 전면에 내세운 소장파 후보들의 세 대결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다. 민주당은 20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주요 후보들이 참석한 가운데 공명선거 선포식을 갖고 8일간의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연령대별로 보면 조순형(趙舜衡.68.기호8), 장재식(張在植.68.기호6), 이협(李協.62.기호1), 김경재(金景梓.61.기호7) 의원 등 60대 후보가 4명이며 50대는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정치권밖 정치개혁 압박 본격화

      ... 국회 정치개혁특위 3당 간사를 잇따라 출연시킨 가운데 정치개혁을 주제로 총5시간30분간 난상토론을 벌이며 `TV 협상'을 중재하고 나섰다. `100분 토론'은 먼저 오전 9시45분부터 2시간여동안 한나라당 이경재(李敬在),민주당 박주선(朴柱宣), 열린우리당 신기남(辛基南) 간사가 참여, 각 당의 정치개혁안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어 오후 11시5분부터 3시간30여분동안은 한나라당 홍사덕(洪思德), 민주당 정균환(鄭均桓) 원내총무, 열린우리당 김근태(金槿泰)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고총리 "주민투표법 있어야"

      ... 총리는 20일 위도 원전센터 문제에대한 전날 자신의 `부안 주민투표 연내 실시 발언'과 관련, "주민투표를 하기 위한찬반토론 분위기가 형성돼야 하고 주민투표법이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고 총리는 국회 예결위 전체회의에서 민주당 배기운(裵奇雲) 의원이 "주민투표연내 실시에 대한 확고한 입장이 뭐냐"고 묻자 이같이 말하고 "(주민투표법이) 일찍심의돼 처리된다면 시행일을 앞당길 수 있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고 총리는 전날 발언의 취지와 관련, "주민투표를 하기위한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현대차, "개인명의 기부금 정상 처리"

      ... 한나라당 기부금 9억원은 "정상적으로 영수증 처리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계열사 임직원 24명이 한나라당에 낸 9억원에 대해 비자금논란이 일고있는 것과 관련, "개인명의로 된 것은 법정한도내에서 정상적으로 기부금 처리해 연말 정산까지 끝난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앞서 민주당측에 임직원 명의로 제공된 기부금 6억6천만원에 대해서도 똑같은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엄남석기자 eomns@yna.co.kr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현대차, 한나라당에 9억 편법제공"

      ... 관계자들을 소환, 조사 중이다. 검찰은 또 현대차그룹이 임직원 명의 등으로 제공한 이 자금이 한나라당 후원회계좌에 전액 입금돼 무정액영수증 처리된 사실에 주목, 전날 한나라당측에서 제출한후원금 모금내역 자료와 대조하는 등 적법 회계처리 여부를 캐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앞서 민주당 선대위에 낸 10억원의 후원금 중 6억6천만원도 임직원 20명 명의로 제공된 사실이 포착된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freemong@yna.co.kr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대선자금, 의원별 사용내역 철저조사"

      ... 20일 여야 대선캠프가 기업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대선자금에 대해 의원 개인별 사용내역까지 철저히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혀 파장이 예고되고 있다. 안대희 중수부장은 이와 관련, "대선자금의 사용처 내역을 일일이 체크하고 있다"며 "민주당이든 한나라당이든 돈을 가져다 쓴 내역을 의원별로 철저히 조사해 결과를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따라 검찰은 각 당 선대위에서 대선자금 운영에 직접 관여한 여야 정치인들의 계좌에 대해서도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추적작업을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민주 "청와대 사전 선거운동"

      민주당은 20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지난 10일 열린우리당의 부산 지역 인사들과 청와대에서 비공개 회동을 가졌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 "노 대통령이 불법 사전선거운동에 몰두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김재두(金在斗) 부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노 대통령이 부산지역 신당 인사들을청와대로 불렀다면 대통령이 직접 불법 사전선거운동을 진두 지휘하고 있는 것"이라며 "노 대통령은 불법 대선자금과 이라크파병, 민생경제 등 당면 과제를 먼저 해결해야한다"고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현대차, 한나라당에 9억 편법제공"

      ... 있다. 검찰은 현대차그룹이 편법 제공한 자금이 한나라당 후원회 계좌에 전액 입금돼무정액영수증 처리된 사실에 주목, 전날 한나라당측에서 제출한 후원금 모금내역 자료와 대조하는 등 적법 회계처리 여부를 캐고 있다. 현대차그룹이 민주당 선대위에 낸 10억원의 후원금 중 6억6천만원도 임직원 20명 명의로 제공된 사실이 포착된 바 있다. 검찰은 대선 당시 노무현후보 대선캠프에 개인 명의로 후원금 1억원씩을 기부한안복현 제일모직 사장 등 전.현직 삼성 임원 3명도 ...

      연합뉴스 | 2003.11.20 00:00

    • 예결위 폭로공방 .. 정회 설전

      ... 이윤수 위원장이 정회를 거부하자 한나라당 의원들은 일제히 퇴장했다. 그러나 이윤수 위원장은 "국민의 혈세인 예산을 심의하는 국회에서 예산과 별로관계없는 일로 고집을 부리고 정회하자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며 3당 간사협의를요구했고, 민주당과 열린우리당 의원들만으로 의사정족수인 10명이 채워지자 회의를계속 진행했다. 한나라당의 정회 요구는 21일 종료되는 예결위 정책질의를 오는 24,25일 이틀간더 연장, 특검법 수용을 압박하기 위한 의도에서 나온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됐다. ...

      연합뉴스 | 2003.1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