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4321-184330 / 229,2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일본 야당, '별도의 유엔대기부대 창설' 주장

      ... 일본에서 자위대와는 별도로 유엔평화유지활동(PKO)이나 유엔결의에 따른 다국적군에 파견할 `유엔대기군'(가칭)을 창설하자는 의견이 야당 대표에 의해 제기됐다. 30일 아사히(朝日)신문 인터넷판에 따르면 간 나오토(菅直人) 일본 민주당 대표는 "유엔결의 등이 있을 경우 국가의 주권 행사와는 다른 의미에서 자위대와는 다른별도의 조직을 해외에 파견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이에 관한 정리가 필요하다"고말했다. 민주당내에서는 오자와 이치로(小澤一郞) 옛 자유당대표와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야당 '盧 측근비리 연루' 이틀째 총공세

      한나라당과 민주당은 30일 노무현 대통령 측근비리와 관련해 '거짓말''공범''하야' 등 원색적인 용어를 동원해 노 대통령을 압박했다. 한나라당 최병렬 대표는 이날 "노 대통령이 기자회견 등에서 국민들에게 거짓말 한 게 드러났다"며 "닉슨 전 미국 대통령이 하야한 직접 원인도 워터게이트 빌딩에 도청장치를 했느냐 여부가 아니라 거짓말을 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재오 총장은 한발 더나아가 "노 대통령은 이제 스스로 물러나야 할 때가 됐다"며 "노 ...

      한국경제 | 2003.12.30 00:00

    • '김운용씨, 단체공금 수십억 횡령'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30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인 김운용 민주당 의원이 수십억원의 체육단체 공금을빼돌려 가족들과 함께 유용한 혐의를 포착, 수사중이다. 검찰은 전날 김 의원을 불러 조사한 결과 상당수의 불법 혐의를 확인하고 내년1월초 김의원을 재소환, 조사키로 했다. 검찰 관계자는 "김 의원의 공금횡령 액수가 최소 10억원은 넘는다"며 "공금을빼내 가족들과 함께 나눠쓴 부분이 있는데 김 의원은 부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김운용씨, 기업기탁금 억대 횡령"

      서울지검 특수2부(채동욱 부장검사)는 29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인 김운용 민주당 의원이 세계태권도연맹에 대한 기업들의 기탁금을 빼돌린 혐의를 포착했다. 검찰은 이와 관련, 이날 김 의원을 불러 기탁금 횡령 및 배임수재.외화밀반출혐의에 대해 조사를 벌인 뒤 자정께 귀가시켰다. 김 의원은 조사를 마친뒤 검찰청사를 떠나면서 입을 꾹 다문채 아무런 언급도하지 않았다. 검찰은 S사 등 2개 가량의 대기업이 세계태권도연맹 등에 태권도 후원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의원 7명 체포동의안 모두 부결

      국회는 30일 본회의를 열어 의원 7명에 대한 체포동의안을 표결에 부쳐 전원 부결시켰다. 이에 따라 체포동의 대상이 됐던 한나라당 박재욱 박주천 박명환 최돈웅,민주당 이훈평 박주선,열린우리당 정대철 의원 등은 일단 구속 사태를 면하게 됐다. 그러나 불법 대선자금으로 불신을 받고 있는 정치권이 여야를 떠나 체포동의안을 부결시킴에 따라 '제식구 감싸기'라는 비난에 직면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불법 대선자금 모금에 관여한 최돈웅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마저 ...

      한국경제 | 2003.12.30 00:00

    • 기자의 절반 "盧대통령 국정수행 잘못한다"

      ... 긍정적 평가가 두드러졌다. 이를 지지정당별로 나눠보면 열린우리당(47.0%)과 민주노동당(28.0%) 지지자들의 평가는 평균을 넘어선 반면 한나라당 지지자는 7.6%만이 잘한다고 대답했다. 지지정당을 묻는 질문에는 국민은 민주당(17.5%), 한나라당(15.4%), 열린우리당(13.9%), 민주노동당(4.5%), 자민련(3.0%)의 차례로 대답했고 기자의 응답은 열린우리당(23.4%), 민주노동당(16.3%), 민주당(8.0%), 한나라당(5.4%),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선관위 "대통령에 공명선거 협조 요청"

      중앙선관위(위원장 유지담)는 30일 한나라당과 민주당이 제기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사전 선거운동 여부와 관련, "대통령에게 공명선거 협조요청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명선거 협조요청은 법 위반에 이르지는 않아도 위반의 소지가 있는 경우와, 법에 위반되지는 않는다고 하더라도 선거의 자유와 공정을 해할 우려가 있는 경우 선관위가 취할 수 있는 조치다. 이날 선관위의 결정으로 노 대통령은 현직 대통령이 선거법을 위반했다는 헌정사상 초유의 사태는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체포동의안' 표결 주목

      국회가 30일 본회의에서 그동안 보류됐던 여야의원 7명에 대한 체포동의안을 상정, 처리키로 함에 따라 표결 결과가 주목된다. 표결대상 의원은 한나라당 박재욱(朴在旭) 박주천(朴柱千) 박명환(朴明煥) 최돈웅(崔燉雄), 민주당 이훈평(李訓平) 박주선(朴柱宣), 열린우리당 정대철(鄭大哲) 의원 등 7명이다. 체포동의안이 상정돼 표결에 부쳐지는 것은 99년 4월 한나라당 서상목(徐相穆)의원 이후 4년8개월만이다. 그동안 `방탄국회' 논란을 감수하면서까지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민주 "공권력 신뢰 뒤흔든 발언"

      민주당 김영환(金榮煥) 대변인은 30일 청와대 참모들의 측근비리 수사에 대한 입장표명과 관련, "청와대가 국가공권력의 요체라 할수 있는 검찰 수사권을 폄하하고 비판한다면 누가 국가공권력을 믿을 수 있겠느냐"며 "공권력에 대한 기본적 신뢰를 뒤흔드는 발언"이라고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검찰 인사권을 쥐고 있는 것은 청와대"라면서 "검찰이 대통령의 비리를 확대.과장한다는 것은 태생적으로 불가능하며 청와대측의 검찰비판 발언은 노 대통령의 ...

      연합뉴스 | 2003.12.30 00:00

    • 민주, "유용한 선거자금 반환해야"

      민주당 김영환(金榮煥) 대변인은 30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지난해 8월 부산선대위가 보관하고 있던 지방선거 잔금 2억5천만원을 선봉술 전 장수천 대표에게 진영상가 경락 과정에서 발생한 손실 보상 명목으로지급한 것을 민주당에 반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노 대통령은 2억5천만원 지급을 자신이 지시해놓고 모르겠다고 하는 등 아주 불쾌하다"면서 "당연히 민주당에 반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

      연합뉴스 | 2003.12.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