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4441-184450 / 227,9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리당 "한-민공조는 구정치연합"

      열린우리당은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측근 비리의혹에 대한 특검법의 10일 국회 본회의 상정을 앞두고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공조'움직임에 대해 "구정치연합"이라고 집중 비난했다. 의석분포상 한나라당 단독으로 특검법을 처리할 수 있지만, 민주당이 가세할 경우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는데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 실제 `공조'를 차단함과 동시에 우리당과 지지층이 겹치는 민주당 지지자들의 이탈을 유도할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우리당은 10일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우리당 "의혹만 제기말고 고발하라"

      열린우리당은 9일 `지난해 대선때 노무현(盧武鉉) 후보 진영이 지구당에 상당액수의 비자금을 지원했다'는 민주당측 주장을일축하고 "민주당은 의혹만 제기하지 말고 검찰에 고발하라"고 촉구했다. 우리당은 이날 공보실 명의의 반박자료를 내고, 민주당이 지난해 12월2일 임채정(林采正) 의원 이름으로 인천시지부 후원회에 1억원이 기부됐다며 해명을 요구한데 대해 "임 의원이 소개한 모 법인으로부터 1억원의 후원금을 기부받아 인천시지부후원회 명의의 무정액 영수증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측근비리 특검법' 내일 처리

      국회는 10일 오후 본회의를 열어 노무현(盧武鉉)대통령의 측근비리의혹 특검법안을 처리할 예정이나 열린우리당이 반대하고 있고,민주당내에서도 찬반 논란이 있어 격론이 예상된다. 그러나 한나라당이 원내과반 의석을 갖고 있는 데다 `우리당'이 물리적으로 저지하지는 않기로 함으로써 특검법안의 가결이 유력하며, 다만 민주당 의원들의 자유투표 여부와 찬반 분포가 주목된다. 특검법안이 통과되고 노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하지 않을 경우 사상 5번째의특검이 출범하며,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부동산투기혐의자 계좌추적 추진

      내년부터 부동산 투기 혐의자에 대한 계좌추적을허용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9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김효석 민주당 의원은 부동산 투기 혐의자의 금융거래정보를 금융기관 본점에서 일괄 조회해 계좌추적을 할 수 있게 하는 내용을 담은 소득세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일정규모 이상 부동산 거래자로서 부동산 투기와 관련해 조세를 탈루한 혐의가 있는 자에 대해서는 금융기관 본점에서 금융거래 정보를 일괄 조회할 수 있게 된다. 지금은 상속.증여세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수도권의원, 균형발전법 대안 제출

      한나라당, 민주당, 열린우리당의 수도권 지역 의원 39명은 "정부의 국가균형발전법이 수도권에 대한 역차별을 초래한다"며 수도권과비수도권의 구분을 없앤 법안 대안을 9일 국회에 제출했다. 대표발의자 박종희(朴鍾熙) 의원을 포함해 한나라당 29명, 민주당 7명, 열린우리당 3명이 서명한 이 법안은, 전국을 해당지역의 여건과 특성, 발전 잠재력, 개발수준 등을 감안해 대통령령이 정하는 기준에 따라 여러개의 지역으로 구분한뒤 지원대상을 개발낙후도에 따라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수용하라-거부하라" 벌써 신경전..측근비리 특검법 10일 본회의 처리

      ... 노 대통령이 떳떳하게 통치하려면 특검법을 수용해야 한다고 압박했고,열린우리당은 특검법 자체가 방탄용이라는 논리로 거부권 행사를 촉구했다. 특검법은 재적의원 과반수 출석과 출석의원 과반수 찬성으로 통과되기 때문에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공조로 본회의 처리가 확실시되고 있다. ◆한나라당=홍사덕 원내총무는 이날 "노 대통령이 측근비리에 대해 국민앞에 당당하지 못하면 올바로 통치할 길이 없다"며 특검법 수용을 촉구했다. 홍 총무는 "최근 청와대가 특검법을 놓고 겁먹은 ...

      한국경제 | 2003.11.09 00:00

    • "日 연립3당, 과반의석 확보"..NHK출구조사

      ... 보도했다. 집권 자민당의 단독 과반의석 확보여부는 미묘한 상태라고 방송은 전했다. 자민당은 지난 1990년 총선거 이래 지금까지 단독 과반 확보에 실패해 왔다. NHK가 파악한 정당별 예상 의석은 ▲자민당 214-241석 ▲민주당 170-205석 ▲공명당 23-38석 ▲공산당 6-11석 ▲사민당 2-12석 ▲보수당 2-4석이다. 연립 3당의 예상 의석수는 243-278석에 이른다. 자민당의 경우에는 최대 예상 의석수가 과반의석인 241석이어서, 목표달성이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한나라 "대선자금 노대통령 조사"

      한나라당 박 진(朴 振) 대변인은 9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지난해 대선 당시 민주당 공조직은 물론 영남 사조직의 불법 대선자금의 전모를 파악하고 있는 만큼 진상규명을 위해 노 대통령에 대한 조사가 불가피하다"고 주장했다. 박 대변인은 논평에서 "당시 선대위원장이었던 정대철(鄭大哲) 의원이 `자금문제는 선거후 대통령과 함께 보고받았다'고 말했고, 총무본부장이었던 이상수(李相洙)의원은 `노 대통령으로부터 대선자금 공개를 허락받았다'고 말해, ...

      연합뉴스 | 2003.11.09 00:00

    • 靑 "무책임한 정치공세 중단하라"

      청와대는 8일 민주당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전날 광주 방문을 `사전 선거운동'이라고 맹비난하고 나선데 대해 "정상적인 국정수행일 뿐"이라고 반박하고 "무책임한 정치공세를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윤태영(尹太瀛) 청와대 대변인은 "정상적인 국정수행을 선거운동이라고 매도하는 것은 무책임한 정치공세"라면서 "그렇다면 대통령은 내년 4.15 총선까지 지방 일정도 갖지 말라는 말이냐"고 반문했다. 앞서 민주당 김재두(金在斗) 부대변인은 논평에서 ...

      연합뉴스 | 2003.11.08 11:48

    • 美 핵심노조 "부시재선 저지위한 민주당 새주자 願"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전통적으로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해온 노조의 하나인 전미자동차노조(UAW)는 7일 조지 워커 부시 대통령 재선 저지가 목표이지만 지금까지 출마를 선언한 민주당 후보주자 9명 가운데 어느 누구도 지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UAW의 론 게텔핑거 위원장은 성명에서 "부시-체니 팀의 정책 실패를 확실하게 대체할 선택을 필요로 한다"면서 이렇게 지적했다. 그러나 `강력한 대안'이 구체적으로 누구인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이와 관련해 민주당 ...

      연합뉴스 | 2003.11.08 1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