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9411-189420 / 228,1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화갑 "자기 일을 착각"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는 26일 김원기(金元基) 상임고문이 자신을 "(대선 당시) 이 사람에게 붙었다 저 사람에게 붙었다 했다"고 비판한데 대해 "여기 붙었다 저기 붙었다 한 사람은 자기 아니냐"면서 "자기 일을 착각한 것 같다"고 역공했다. 한 전 대표는 이날 오후 `KBS 라디오 정보센터 박찬숙입니다'에 출연, "나는 정치하면서 당을 옮기거나 계보 조차 옮긴 적이 없는데 김 고문은 당을 나갔다가 다시 들어와 국회의원 한 사람이 아니냐"면서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野 당권주자 탐구] ②김덕룡

      ... "한나라당이 특정지역 정서에 의존하는 지역당으로는 전국적 선거에서 이길 수 없다는 것이 지난 대선의 교훈"이라며 "내가 호남에서 태어난 것은 한계가 아니라 오히려 기회"라고 반박하고 있다. 김 의원은 지난 88년 13대 총선에서 통일민주당 후보로 출마한 이후 내리 4선을 한 중진이다. 이 기간 그는 정무장관, 민자당 사무총장, 한나라당 부총재를 지내는등 정치 중심부에 포진해 왔다. 이같은 오랜 정치경력에도 불구, 개혁성을 유지하고 있는 것은 김 의원만이 갖는 이채로운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여 '분당위기' 고조] 신주류, '신당불사'.'신당불가' 복잡한 양상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의 신당 불참 선언으로 민주당 신주류측의 신당추진이 난기류에 봉착한 가운데 신주류측 내부도 `분당 불사'와 `분당 불가'로 나뉘면서 복잡한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다. 신주류 중진들은 `구주류 껴안기'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입장인 데 비해 강경파와 이상수(李相洙) 사무총장은 "이제 결단을 해야 할 시점"이라며 견해차를 보이고 있다. 신주류측은 오는 28일 신당추진모임을 열어 신당추진안을 확정, 30일 당무위원회에 추진안을 공식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與 신당갈등 이전투구 양상

      민주당내 신당논의를 둘러싼 신.구주류간 갈등이 인신공격성 상호비방전도 마다않는 감정싸움의 양상으로 비화되고 있다. 신당추진모임 의장인 김원기(金元基) 고문은 26일 전날 `대통령 친위정당화' 발언으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과 신주류측을 비판한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를 겨냥해 "지난 대선때부터 당이 이렇게 된 것은 그사람 때문"이라고 정면으로 비난했다. 김 고문은 오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선때 한 전대표가) 이 사람에게 붙었다 저 사람에게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이재오 "노대통령 연류의혹 해명.관련자 처벌"

      ... 기양건설 10억 제공설 등이 거짓으로 드러났는데도 사과 한마디 없고 배후도 처벌하지 않고 있다"며 "한나라당은 이제 노대통령이 연루된 의혹 등에 대해 해명할 것은 해명하고 위법자는 처벌할 것을 요구하고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민주당의 신당논의에 대해 이의원은 "노무현 정권 유지를 위한 신당이며 노 대통령이 그만 두면 없어질 정당은 만들지 않아도 된다"며 "한나라당 개혁성향 의원들이 신당에 참여한다는 것도 설에 불과할 뿐 현실화는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내달 2일 여야정협의회

      여야와 정부는 수출과 내수경기 악화 등 최근 경제상황을 점검하고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내달 2일 국회에서 정책협의회를 열기로했다. 민주당 정세균(丁世均) 정책위의장은 26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이같이 보고하고 "이번 협의회에선 최근 경제상황 및 대책과 추가경정예산 편성 방안에 대한 정부측의 보고와 여야 공통의 대선공약 관련 법안의 6월 임시국회처리문제 등에 대한 논의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여야정 협의회엔 3당 정책위의장과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조순형 "대통령 소신밝혀야"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의원은 26일 "신당 논의가 오래 끌면서 분당 위기에까지 처하고 있는 상황이므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신당에 대한 소신을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조 의원은 이날 오전 CBS 라디오 시사프로그램에 출연,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가 전날 기자회견에서 노 대통령에게 신당에 대한 입장 표명을 요구한 데 대해 "그부분에 대해서는 공감한다"며 "당정분리라지만, 대통령이 정치적으로 당의 최고 지도자"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박대표 방일 동행안해"

      ... 26일 발표했다. 박 대변인은 "박 대표는 노 대통령이 현충일에 일왕을 접견해선 안된다고 말했는데도 강행한 만큼 이번 순방에는 동행하지 않기로 했다"며 "초당적 외교는 바람직하지만 국회 차원에서 대통령의 외교를 지원할 때는 사전에 어느 정도 일정 등에 대해 논의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민주당과 자민련 대표는 노 대통령의 방일에 동행할 예정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최이락기자 choinal@yonhapnews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야 신당.국정운영 공세

      한나라당은 26일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의 `분신'을 자임해온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전 대표가 여권의 신당추진과 노무현(盧武鉉)대통령의 국정운영을 정면 비판한 것에 고무돼 대(對) 신당 공세에 나섰다. 이상배 정책위의장은 최고위원회의에서 "한국정치의 고질병은 신당창당 놀음으로, 한화갑 의원이 3류정치라고 한 것은 적절한 것"이라면서 "신당은 `노무현당' 만들기로 그 수명은 길어야 2~3년일 것"이라며 신당추진 중단을 요구했다. 그는 또 "노 ...

      연합뉴스 | 2003.05.26 00:00

    • 신당 불개입 '盧心' 뭘까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당분간 신당문제에 대해 속내를 드러내지 않을 것 같다. 25일 한화갑(韓和甲) 전대표에 이어 26일 민주당 조순형(趙舜衡) 의원도 신당문제에 대한 노 대통령의 입장표명을 요구했으나 노 대통령은 꿈쩍도 하지 않고 있다. 당정분리 원칙에 어긋난다는 것이다. 유인태(柳寅泰) 청와대 정무수석이 "당이 알아서 할 일로, 밝히라는 것 자체가 앞뒤가 안맞는다"고 자른 것도 같은 맥락이다. 노 대통령도 평소 대통령의 총재 겸임을 통한 ...

      연합뉴스 | 2003.05.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