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81-4290 / 4,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류 국수전 어제 개막...아마기사 462명 대결

      아마추어 여자바둑 최강자를 가리는 제22기 아마여류국수전이 25일 서울63빌딩3층 체리홀에서 개막돼 이틀간의 반상대결에 들어갔다. 한국경제신문사주최 대한생명후원으로 사상 최대인 500여명의 아마추어 여성기사가 출전한 이번대회는 A조(3급이상) B조(4~8급) C조(9~12급) D조(13~18급) 꿈나무조(국민학생이하)로 나뉘어 이날 예선 및 본선 일부를 치렀다. 모두 42명이 출전한 A조에서는 지난해 여류국수 권효진(13.95년 분당매송국 ...

      한국경제 | 1995.02.26 00:00

    • [인터뷰] 윤영선 초단 .. 여자프로국수 2연패

      윤영선 초단은 2연패 소감을 묻는 질문에 "기쁘다"고 짧게 말하며 활짝 웃었다. 백바둑이 약해 우승을 기대하지 않았다는 윤초단은 이영신 초단이 무리가 없고 깐깐한 스타일이어서 더 힘들었다고 말했다. "여자 이창호"라는 별명처럼 ... "포석감각,끝내기등에서 많이 부족하다"며 겸손하게 대답했다. 지난1월 보해컵 세계대회 8강에서 탈락했던 윤영선은 "중국여류기사들은 남자만큼 세 부럽다"고 말하고 "일본은 정석에 충실하나 전투는 조금 약하다"고 평했다. 반면 우리 기사들은 ...

      한국경제 | 1995.02.26 00:00

    • [이사람] 배달왕전 우승 20세 이창호칠단

      ...****** "세계화"가 국정지표로까지 등장했다. 일부 분야에서 세계정상에 올라선 한국인이 여럿 등장했지만 바둑만큼 확실한 세계화를 이룬 분야도 드물것 같다. 프로바둑기사 이창호칠단은 75년생으로 아직 만20세가 안됐지만 ... 병역의무를 생각해야 할 때. 지난해 논란끝에 공익근무요원 복무가 확정됐지만 구체적 결정이 나온 것은 23일이다. 바둑기사로는 첫 대상자가 된 그는 3월27일부터 98년3월26일까지 3년동안 한국기원 소속기사로서 바둑에만 전념해야 한다. ...

      한국경제 | 1995.02.23 00:00

    • [바둑] 이영신 결승 진출 .. 제2기 여류국수전

      이영신초단(18.현대고졸업)이 국내 여자바둑 최고단자 황염이단(30)을 꺾고 제2기 여류국수전 타이틀 도전권을 획득했다. 이영신은 20일 한국기원에서 벌어진 대회(한국경제신문 주최,한국PC통 신협찬) 패자조결승에서 중국 명인출신의 ...고2)과 이초단의 도전3번기로 가려지게 됐다. 결승1국은 24일 한국기원에서 2,3국은 25,26일 서울63빌딩대회장에서 벌어지는데 윤-이 두 기사의 역대전적은 1승1패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바둑] 프로바둑 신세대 돌풍 .. 김성룡/목진석/정현산

      .바둑계에도 신세대 바람이 불고 있다. 올해들어 젊은기사들의 성적이 눈에 띄게 좋아지고 있는 것이다. 돌풍의 핵은 14일 충암고를 졸업한 김성룡 삼단(19). 김은 지난6일 열린 제왕전 본선에서 조훈현구단을 누르고 준결승전에 ... 12승1패의 놀라운 승률을 기록중이다. 목진석초단(가원중2.15)도 신세대 대표주자로 손색이 없다. 5세때 바둑을 시작하여 지난해 입단한 목초단은 프로데뷔전에서 1패를 했지만 그후 승승장구, 롯데배 한중전 대표에 뽑히는 이변을 ...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바둑] 후지쯔배 한국대표 확정 ; 박영진아마 국제기원 탈퇴

      .오는 4월1일 시작되는 제8회 후지쯔배세계바둑선수권대회에 나갈 한국 대표기사가 정해졌다. 조훈현구단 유창혁육단은 94대회 우승 준우승자격으로 시드를 받았고, 지난해 상금순위에 따라 이창호칠단 서봉수구단 양재호구단 장수영구단 최명훈사단이 선발돼 모두 7명이 참가한다. .박영진 아마6단이 부산에 근거지를 두고 있는 국제기원 탈퇴를 선언 했다. 이로써 박6단은 한국기원이 주관하는 각종 아마대회에 출전할수 있게 됐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증시사랑방] 바둑 해설

      TV에서 바둑대국을 중계하는 것을 보면 흔히 저단자가 자기보다 고단인 기사들의 경기를 해설하는 것을 보게 된다. 얼핏보면 해설이 어렵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 수도 있으나 해설자는 훌륭한 지적을 해나간다. 이는 대국을 하는 당사자들보다 해설자가 좀더 냉철한 상태이며 제3자 로서 객관적인 시각을 갖고 있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다. 주식투자에 있어서도 자신의 위치에 따라 주가에 대한 전망을 달리 하는 경향이 종종 있다. 그러나 제3자의 입장에서 ...

      한국경제 | 1995.02.15 00:00

    • [바둑] 끝내기 명수 이창호 승승장구 등

      .이창호칠단(20)의 기세가 꺾일줄 모르고 있다. 연초 조훈현구단을 상대로 바둑왕을 탈환하더니 최초의 PC통신대국인 배달왕전마저 간단히 2연패했다. 이 기세라면 올해 국내 전관왕도 가능하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국내 최고수 ... 것이다. 전문가들은 이창호가 지면 오히려 뉴스거리가 되는 시대가 오래 지속될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마추어 여자바둑 최강을 가린다" 국내 여자바둑인구의 저변확대에 기여하고 프로기사의 등용문이 되어온 아마추어여류국수전이 오는25,26일 ...

      한국경제 | 1995.02.12 00:00

    • [바둑] 이창호칠단, 배달왕전 2연패 .. 한국이동통신배

      ... 승리,배달왕전 2년연속 챔피언이 된 이칠단은 우승상금 2,000만원을 받았다. 반면 조구단은 결승3번기를 모두 "바둑은 이기고 승부에는 지는" 아쉬운 대국으로 일관, 지난해에 이어 준우승(상금 600만원)에 만족해야 했다. 이창호는 ... 현재 까지 10승3패로 "청출어람"의 놀라운 승률을 보이고 있다. 이날의 결승3번기는 1,2국과 마찬가지로 두 기사의 자택을 온라인으로 연결, 컴퓨터통신대국으로 진행됐다. 이미 2승으로 여유가 있었던 이칠단과 달리 배수의 진을 ...

      한국경제 | 1995.02.09 00:00

    • [바둑] 여류 최고수 가린다 .. 황염, 윤영선

      ... 김민희 초단과 이정원 초단을 각각 백불계승(154수) 백한집반승(264수)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13일 여류바둑 최고수 대결을 갖는다. 패자부활전이 있는 대회특성상 그날 챔피언이 가려지지는 않지만 그동안 "누가 진정한 1인자"인가로 ... 된뒤 일취월장하고 있어 결과를 예측하기 힘들다"고 분석했다. 윤초단이 지난해 거둔 5할(25승25패) 승률이 여자바둑으로는 전무후무 하다는 점, 그중 남자기사와의 승부에서 12승22패의 괄목할만한 성적을 거두었다는 점도 윤구단의 ...

      한국경제 | 1995.02.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