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851-3860 / 4,2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취약계층 성인병 발병위험 높아

      ... 취약한 계층이 고혈압과 당뇨병 등 성인병에 걸릴 확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부산시 생활습관병 관리사업단이 지난해 9월 13일부터 2개월간 부산시민 2만3천19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면접조사 결과에 따르면 부산지역의 고혈압 발병률은 1천명당 평균 62.29명으로 집계됐다. 연령별로는 50대 118.23명, 60대 226.75명, 70대 이상 284.32명 등 고령화될 수록 발병률이 급격히 높아졌고, 학력별로는 무학인 경우가 221.23명으로 가장 높았으며 ...

      연합뉴스 | 2005.11.30 00:00

    • 암 검진비용 내년부터 줄어든다 .. 본인부담금 20%로

      ... 20%로 줄어든다. 입사 1년 이내인 사람도 건강검진 대상이 된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건강검진 실시기준 개정안을 마련,다음 달 고시를 거쳐 내년부터 시행할 방침이라고 21일 밝혔다. 암 검진을 활성화해 암 발병률을 낮추고 암으로 인한 사회적 비용을 줄이겠다는 취지다. 현재 건강보험 가입자 중 하위 소득자 50%에 대해서는 검사비용 전액을 건강보험에서 지급하지만 상위 소득자 절반에 대해서는 검진비의 절반을 내도록 하고 있다. 이 부담분을 ...

      한국경제 | 2005.11.21 00:00 | 김혜수

    • "암검진 비용 대폭 준다"

      보건복지부는 21일 위암과 유방암, 대장암, 간암 등 4대 암의 검진비 가운데 본인부담금을 현행 50%에서 20%로 대폭 낮추는 것을 내용으로 하는 건강검진기준 개정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는 암 검진 활성화를 통해 암 발병률을 낮추고 암으로 인한 사회적 비용을 줄이기 위한 것이다. 현재는 건강보험 가입자 가운데 하위 소득자 50%의 경우 전액을 국고와 건강보험에서 지급하고 있는 반면, 나머지 상위 소득자 절반에 대해선 암 검진비의 절반을 본인이 ...

      연합뉴스 | 2005.11.21 00:00

    • 하지정맥, 혈관 레이저 수술이 '따봉'

      ... 변형이 생기는 것이다. 하지정맥류의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유전적 요인이 큰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혈관이 약한 노인과 여성들에게서도 많이 발생한다. 직업과도 연관성을 보인다. 장시간 서서 일하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의 발병률이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이다. 하지정맥류가 생기면 혈관이 튀어나오는 것 외에 별다른 증상이 없지만, 조금 더 진행되면 다리가 무겁고 뻐근하며 붓고 아픈 증상이 나타난다. 또 다리가 자주 저리고 쥐가 나기도 한다. 습진이나 피부가 썩는 ...

      한국경제 | 2005.11.10 13:12

    • 2천년대들어 매독 환자중 게이 급증

      ... 담당하는 로널드 발디세어 박사는 "1999년부터 남성 동성애자들이 각성제를 사용하면서 보다 위험한 행동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이 때문에 매독이 빠르게 번져가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의 경우 샌프란시스코에서 매독 발병률이 가장 높았는데, 10만명당 45.9명꼴로 발병했고 애틀랜타에서는 34.6명꼴, 볼티모어는 33.2명꼴로 2~3순위에 랭크됐으며 로스앤젤레스는 5명꼴로 나타나 24번째였다. 반면에 이 기간 임질은 약 33만 건이 보고돼 10만명당 ...

      연합뉴스 | 2005.11.10 00:00

    • thumbnail
      [老테크 A to Z] (4) 보험가입 양보다 질이다

      ... 가입을 원하는 사람은 기간을 정해서 보장받을 수 있는 정기보험을 활용하되 별도의 건강보험을 준비하는 게 바람직하다. ◆종신보험 가입시 특약 통해 보장범위 넓혀야 서구화된 식생활,과중한 스트레스 등으로 30,40대의 암이나 혈관질환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이들 질병에 대비한 건강보험에도 꼭 가입하는 게 좋다. 치명적 질병에 걸릴 경우 일반적으로 예상하는 것보다 훨씬 많은 비용이 들기 때문이다. 건강보험은 나와 가족을 함께 위하는 보험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

      한국경제 | 2005.11.07 00:00 | 김수언

    • 대한생명, 노후사랑 CI보험 출시

      대한생명은 50대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하는 시니어 세대를 위한 전용 CI보험을 개발해 내일부터 판매합니다. 이번 상품은 50대 이후 중장년층에서 발병률이 높은 중대한 암이나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등 치명적 질병 발생시 치료자금을 지급하는 상품입니다. 또, 치매는 물론 백내장, 당뇨, 뇌출혈 등 노인성 질환에 대한 체계적 보장하며, 60세 이전에 가입할 경우 1구좌까지는 무진단으로 가입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자동이체시에는 주계약과 특약을 ...

      한국경제TV | 2005.10.31 00:00

    • 대마초, 폐암 유발 가능성 매우 높아

      ...를 피우면 폐암에 걸릴 가능성이 담배를 피우는 것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뉴질랜드 웰링턴에 있는 의학 연구원의 리처드 비즐리 교수는 대마초를 많이 피우는 것으로 알려진 뉴질랜드 원주민 마오리들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폐암 발병률을 보이고 있는 것은 대마초와 폐암 발병사이에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그같이 밝혔다. 10일 뉴질랜드 헤럴드에 따르면 비즐리 교수는 조사를 실시해본 결과 많은 마오리들이 어렸을 때부터 대마초를 피우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

      연합뉴스 | 2005.10.10 00:00

    • 등푸른 생선도 과잉섭취는 금물

      ... 같은 흰살 생선은 오메가-3 지방산의 함량이 매우 적어 심장병에 거의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결론이 내려졌다. 미국 하버드대 연구진은 지난 7월 노인 5000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생선을 굽거나 쪄먹은 사람은 심장질환 발병률이 낮고 혈액순환도 원활한 것으로 나타난 반면 생선을 기름 발라 굽거나 기름에 튀겨먹으면 심장건강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생선을 기름에 튀기면 오메가-3 지방산이 거의 남지 않을 뿐만 아니라 튀길 때 산화물질이 생겨 ...

      한국경제 | 2005.10.07 00:00 | 정종호

    • "심장병 사망위험 여성이 더 크다"

      ... 대다수가 폐경기 이후로 확인된 만큼 폐경기 여성의 심장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세브란스병원 정남식 교수는 "당뇨, 고혈압 등의 성인병 증가, 서구화된 식생활, 스트레스 등으로 심근경색ㆍ협심증 등의 발병률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면서 "특히 여성의 경우 폐경 전후에 심장질환을 유발하는 고혈압, 콜레스테롤, 고혈당의 위험 요인들을 관리해 혈관이 굳어지는 것을 막는 게 최선의 예방법"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길원기자 bi...

      연합뉴스 | 2005.09.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