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6271-26280 / 32,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中서 고액연봉 여성은 결혼 기피대상

    ... 2-3배에 달하는 월급을 받는 중국의 화이트칼라 여성들이 오히려 '고액연봉'이 걸림돌이 돼 짝을 찾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요심만보(遼瀋晩報)가 16일 보도했다. 15일 랴오닝(遼寧)성 선양(瀋陽)에서 열린 맞선행사장에서는 배우자를 찾지 못한 고액연봉 여성들이 적지않게 눈에 띄었다. 이 행사장을 찾은 리모씨는 "외국계 기업에서 일하는 딸의 월급이 7천위안"이라며 "신부감으로는 최고일 것이라고 자부했는데 딸과 사귀던 남자들이 딸의 월급을 알고는 모두 결별을 ...

    연합뉴스 | 2009.04.17 00:00

  • 고용보험 가입 안해도 직업훈련 '공짜'

    ... 대부제도를 활용할 수 있다. 훈련 중인 실업자가 걱정 없이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6개월간 최고 600만원까지 저리(연 2.4%)로 생계비를 빌려준다. 1개월 이상 직업훈련만 받으면 누구든지 가능하다. 생계비 대부요건 역시 과거에는 배우자 소득 규모가 2400만원 미만이거나,배우자가 없으면 60세 이상 직계존속을 부양해야 하는 등 가입조건이 까다로웠지만 지금은 대폭 완화됐다. 대출을 원하는 실업자는 근로복지공단 각 지역 본부 · 지사를 방문하거나 공단 홈페이지(...

    한국경제 | 2009.04.17 00:00 | 고경봉

  • 탈북자 임대주택공급 대폭 축소

    ... 북한이탈주민(탈북자)에 대한 임대주택 공급이 오는 7월 말부터 대폭 축소된다. 정부는 15일 탈북자 주거 지원과 관련, 한 세대로 간주해 임대주택을 제공하는 단위를 현행 `부부와 30세 미만의 미혼인 직계 비속'에서 `부부와 배우자를 동반하지 않은 직계 존비속' 및 `직계 비속을 동반하지 않은 형제자매'로 바꾸는 내용을 골자로 한 `북한이탈주민의 보호 및 정착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및 시행규칙 개정안을 예고했다. 입법예고된 시행령 등은 법제처 심사-차관회의-국무회의를 ...

    연합뉴스 | 2009.04.15 00:00

  • [노무현 게이트] "법조계 "박연차 기술만으로도 盧 사법처리 가능"

    ... 굳이 용처를 밝히지 않으려는 이유로 분석된다. 어떤 형태로든 노 전 대통령 부부 중 한 사람이 돈을 받은 것이 확실하다는 점도 노 전 대통령의 유죄 가능성을 높게 하고 있다. 서울의 한 지방법원 판사는 "공무원 당사자 대신 배우자가 돈을 받았다 해도 판사들은 해당 공무원이 이를 알았을 가능성을 높게 보고 뇌물죄로 판결하는 경우가 많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현재는 노 전 대통령이 "검찰이 혐의를 밝히라"고 주장할 때가 아니라 자신에게 불리하게 나온 진술과 정황증거를 ...

    한국경제 | 2009.04.14 00:00 | 임도원

  • "사실혼관계 부부의 자녀도 피보험자해당"

    ... 혜택을 볼 수 있을까?. 김모(29) 씨는 지난해 10월 경남 진주시에서 무면허운전자가 몰던 차 량에 부딪혀 크게 다쳤다. 김 씨는 12년 전부터 어머니와 사실혼 관계에 있는 B 씨가 한 보험사에 '기명피보험자(당사자)와 그 배우자의 부모와 자녀'를 피보험자로 하는 상해보상 특약을 포함한 자동차 보험에 가입된 것을 알고 보험금을 신청했다. 그러나 보험사는 김 씨가 법률상 B씨의 자녀도 아닌데다 A씨와 B씨의 사실혼 관계에서 태어난 자녀도 아니므로 보험금을 줄 ...

    연합뉴스 | 2009.04.14 00:00

  • 저소득층 사고피해자 재정지원 확대

    ... 피해에 따른 장학금 지원의 경우 종전 자동차사고 피해자의 유자녀로 한정돼 있는 것을 초·중·고에 재학 중인 자동차사고 피해자 본인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피부양보조금 지급대상도 현재 '사고당시' 피해자 또는 배우자가 부양하는 65세 이상 노부모에서 부양 여부와 관계없이 현재 피해자 또는 유자녀와 생계를 같이하고 있는 노부모로 확대했다. 지원대상 확대와 함께 2003년 이후 동결된 피부양보조금과 중증후유장애인에게 지급하는 재활보조금의 기준 ...

    한국경제 | 2009.04.14 00:00 | 김동민

  • thumbnail
    [한경에세이] 알파걸의 유리천장깨기

    ... 중국,프랑스 등지의 법률사무소에서 변호사 수습을 받을 정도로 능동적이다. 틈만 나면 일탈을 꿈꾸는 남성들과는 달리 생활패턴이 일정하기 때문에 학업 성취도도 높다. 하지만 연수원 수료 후 법조계로 진출하면 첩첩산중이다. 우선 배우자를 구하는 일이다. 연수원 수료 후 바로 결혼적령기에 접어들므로 적극적으로 배우자감을 물색해야 하는데,새 업무에 적응하느라 여유가 없다. 게다가 여판사나 여검사는 능력은 인정받을지 모르나 배우자감으로서는 그다지 인기가 높지 않다. 남편에게 ...

    한국경제 | 2009.04.14 00:00 | 최규술

  • 독신 노인 치매걸릴 확률 2.4배 높아

    배우자가 없는 노인이 있는 노인에 비해 치매에 걸릴 위험이 2.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흡연 노인이 치매에 걸릴 가능성은 비흡연 노인의 1.5배로 분석됐다. 보건복지가족부는 지난해 전국 65세 이상 노인 8199명을 표본으로 정부 차원에서 처음 실시한 치매 유병률(有病率 · 병이 있는 비율) 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3일 발표했다. 이 조사에 따르면 우울증이 있는 노인은 없는 경우보다 치매 환자가될 가능성이 3배나 높았다. 연령별로는 ...

    한국경제 | 2009.04.13 00:00 | 서욱진

  • "노인 4명중 1명 치매위험군"

    ... 28.8%, 가벼운 치매(경도치매)가 39.2%에 달했고, 중간 정도 증상의 치매(중등도 치매)는 18.5%, 심한 치매(중증 치매)는 13.5%를 기록했다. 우울증이 있는 노인은 없는 노인보다 치매 환자가 3배나 많았고 독신 노인은 배우자가 있는 노인보다 치매에 걸릴 확률이 2.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65세부터 나이가 다섯 살 많아질수록 치매 환자가 2배씩 증가했다. 65~69세 노인에 비해 85세 이상 노인은 치매 환자의 비율이 11.6배나 높았다. ...

    연합뉴스 | 2009.04.13 00:00

  • 진폐재해보상금 연금 형태로 준다

    ... 개정안을 입법예고하고 관련 절차를 밟아 내년 상반 기부터 시행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개정안은 폐에 먼지가 쌓여 생기는 직업병인 진폐 재해자로 판정되는 근로자에게 살아있을 때 보상연금을 주고, 진폐 질환으로 사망한 후에는 배우자와 미성년 자녀인 유족에게 같은 액수의 연금을 주도록 했다. 이는 일시 보상금 지급이 살아 있는 진폐 재해자의 생활을 보장하는 데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지적을 반영한 것이라고 노동부는 설명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진폐보상연금은 기초연금과 ...

    연합뉴스 | 2009.04.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