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6131-186140 / 198,7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고법, 한국인 전후보상 소송 기각

    ... 재판부는 이날 판결에서 옛 일본군의 안전배려의무 위반을 지적하기는 했다. 재 판부는 한국인 출신 군인들에게 중국인 포로를 사살하라고 지시하고, 위안부들을 강제로 매춘에 동원한 경위를 지적하면서, "(옛 일본군은) 군인을 전쟁범죄인이 되지않도록 하고, 위안부들을 위험으로부터 보호할 안전배려 의무를 질 입장에 있었다"고 밝혔다. 일본 재판부가 옛 일본군의 불법행위를 적시한 경우은 이전에도 있었으나, 안전배려의무 위반을 인정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일본 언론들은 ...

    연합뉴스 | 2003.07.22 00:00

  • 대검, '현대비자금 150억' 본격수사

    ... 건넸다는 `비자금 150억원'에대한 계좌추적 작업과 함께 이를 돈세탁한 인물로 지목된 김영완(해외체류)씨를 자진 귀국시키기 위한 방안을 강구중이다. 이 과정에서 검찰은 김씨의 부동산과 유동자산 등 국내재산을 상당수 파악, 범죄수익 환수나 증거보전 차원에서 가압류 조치했다. 검찰은 김씨가 이번 사건의 중요 참고인인 점을 감안, 미국내 김씨 소재지를 최근 확인, 김씨 주변 인사 등을 통해 조기 귀국을 종용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그간 150억원 중 ...

    연합뉴스 | 2003.07.22 00:00

  • 신용카드 정보 범죄 갈수록 '기승'

    다른 사람의 신용카드 정보를 빼돌린 뒤 이를 이용해 인터넷 쇼핑몰에서 물품을 사는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카드빚에 시달리는 사람들을 겨냥해 카드 연체금 대납.대출 업체들이 개인정보를 빼내는 주된 통로로 활용돼 카드 사용자들의 주의가 요망된다. 또 중소 인터넷 쇼핑몰 업체가 이런 범죄의 주요 타깃이 되면서 이들 업체에도비상이 걸렸다. ◆사례 =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최근 고객들의 신용정보를 빼돌려 판매한 신용카드사 직원과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전세계 기업 범죄 증가일로

    전세계 기업 범죄가 증가하고 있으나 기업들이 이에 적절하게 대처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기업 컨설팅 회사인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가 최근 전세계 기업들을 상대로 기업 범죄 실태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기업들은 갑작스럽게 드러나는 범죄에속수무책으로 당하고 있으며 피해액을 산정하지도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기업 범죄는 제품 절도 및 제품 복제, 컴퓨터 부정 등 다양한 형태를 보였으며 이에 대한 대응책으로는 위험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中, 美에 범죄인 첫 송환

    중국이 미국에서 수배된 후 중국으로 도망쳐온 범죄자를 사상 처음으로 미국에 송환했다고 베이징 주재 미 대사관이 21일 발표했다. 미 대사관 대변인은 마약과 관련한 2건의 살인 혐의로 뉴욕 연방 법원에 기소된 베트남계 수배자가 전날 뉴욕시경 수사관과 미 연방수사국(FBI) 요원 2명의 동행하에 미국으로 송환됐다고 밝혔다. 대변인은 양국이 범죄인인도조약을 맺은 상태는 아니지만 중국 정부는 미 당국에 용의자를 넘겨주는데 동의했다면서 이번 사건은 "특수한"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법조계, 자금공개는 '바람직'..수사는 '글쎄'

    ... 부장검사는 "수사란 사법처리를 전제로 이뤄지는 것인데 대선자금 진상규명만을 위한 특검이나 검찰수사가 과연 바람직한 것인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서울고검의 한 검사도 "진상규명을 위한 것이라고 하더라도 양당이 대선자금을 공개할 경우 구체적인 범죄혐의가 드러날 수 있을 정도로 충분한 내용을 공개할 수 있을지 지켜본 뒤에 결정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김갑배 대한변협 법제이사는 "여든 야든 공개할 내용이 있으면 선후관계를 따지지 말고 동시에 공개해야 한다"며 "다만 검찰이나 특검은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만델라, '만델라'다리 개통

    ... 주말에 걸친 생일축하행사의 마지막 의식으로 이 다리 개통을 위한 리본을 절단하자 하객들은 요란한 환호성과 함께 '해피 버스데이'를 외쳤다. 지난 10여년 간 요하네스버그 시중심부는 많은 건물들이 붕괴되면서 보수를 하지 않아 황폐화되고 범죄소굴로 전락해왔다. 이 다리는 사업체와 시민들을 시내로 재이주하도록 장려하게 될 것이라는 기대속에서 건설됐다. 앞서 지난 19일 밤 요하네스버그에서 벌어진 생일축하파티엔 빌 클린턴 전 미국대통령과 TV토크쇼 진행자 오프라 윈프리,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여 선공개.수사 찬반 엇갈려

    ... 돌아올 가능성이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신주류 핵심인 천정배(千正培) 의원도 대선자금 공개에 대해선 "원론적으로 올바른 얘기"라면서도 "양당이 대선자금을 고백하고 불법자금이 있었다면 수사로 자연스럽게 연결되겠지만 수사를 위해선 범죄단서가 될 만한 구체적인 정황이 있어야 하므로 당장 검찰수사를 하는 것은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함승희(咸承熙) 의원도 "특검이나 검찰이 개입한다는 것은 범죄를 전제로 하는것인데 대선자금 총액뿐 아니라 돈의 성격을 밝히는 과정에서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김상현.박주선 검찰 성토

    ... 돼서야 되겠느냐"고 반문했다. 또 김대중(金大中) 내란음모사건, 박관용(朴寬用) 국회의장과 이부영(李富榮)의원, 길승흠(吉昇欽) 전 의원 등에 대한 무죄판결을 사례로 들며 "헌정사상 많은사람들이 수사기관에 의해 고문당하고 범죄가 날조되고 옥고를 치르고 명예를 훼손당했는데 검찰이 한번이라도 책임을 진 적이 있느냐"고 직격탄을 날렸다. 그는 민주당이 정 대표 등의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법률구조자문단을 확대 개편하기로 한 데 대해서도 "그 정도로는 안되며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野 '물타기'공세..능동대처론도

    ... "노점상, 정년 퇴직자 등이 평생 모은 돈을 사기쳐서 대선자금으로 사용한 것과 정치자금제도의 미비에는 어떤 함수관계도 없는데 현정부는 마치 정치자금제도의 미비때문에 그런 일이 발생한 것처럼 선전하고 대통령이 기자회견까지 했다"며 "범죄적 사건에 대한 수사는 정치자금제도 미비와 별개로철저하게 진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주천(朴柱千) 사무총장은 "집권당 대표가 검찰의 소환을 거부하고 노 대통령까지 실체적 진실 공개를 바라는 국민 여망을 뒤로 한 채 물타기만 ...

    연합뉴스 | 2003.07.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