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281-24290 / 26,8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후보 비방전단 고발키로

    ... 사무실 등에 살포된 것과 관련, 검찰에 고발키로 했다.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한나라당은 선거사상 전례가 없는 더러운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며 "건물 사무실에까지 흑색선전 문건이 무차별적으로 뿌려지고 있다"고 주장하고 "대법관과 중앙선관위원장 출신인 이회창(李會昌) 후보가 손톱만큼이라도 양식과 선거문화 개선의지를 갖고 있다면 더러운 선거운동을 중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대변인은 "문건은 `노무현 의혹 25가지'라는 제목과 `노무현의 자질 1-도둑질'이라는 ...

    연합뉴스 | 2002.12.04 00:00

  • 군소후보 "TV토론 불공평"

    ... 출연규정은 헌법 제116조에규정한 선거운동 기간내 균등한 기회보장의 원칙과 선거법에 위배되는 부당한 결정이므로 취소돼야 한다"며 "모든 법적 투쟁도 불사할 것임을 강력히 경고한다"고 덧붙였다. 이한동 후보는 이날 또 대법원 수석 대법관실로 유지담(柳志潭)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을 찾아가 "나머지 후보에게도 최소한 2차례 정도는 TV출연 기회를 달라"고 요청했다. 김영규 후보의 사회당도 성명을 내고 "헌법재판소가 지난 2일 선거방송토론위의후보자 자격 결정에 관한 효력정지 ...

    연합뉴스 | 2002.12.03 00:00

  • 법무법인 우방과 화백 전격 합병선언

    ...,조세,국제소송 등 기업법무 분야에서 실력을 인정받아왔다. 화백은 지난 93년 노경래 변호사를 대표로 법원 출신 변호사 6인이 주축이 돼 세운 로펌으로 양삼승 전 대법원장 비서실장을 공동대표변호사로 영입하고 최근 윤관 전 대법원장,천경송 전 대법관,김병학 전 감사위원,차정일 특별검사 등을 고문으로 각각 영입한 바 있다. 일반 민·형사,가사,조세,행정 및 기업법무 등 여러 송무업무에 강점을 가졌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2.03 00:00

  • 美대법원, 대학 소수인종 우대정책 위헌 여부 심리키로

    ... 지난 1978년 판결을 통해 대학의 인종을 고려한 입학자 할당 정책을 금지하는 판결을 내렸으나 각주에 이에 따른 부수 지시 사항을 내리지 않아 정책 찬반론자들은 대법원이 이 문제를 다시 판결해 주기를 희망하고 있다. 연방대법관들은 올바른 교육을 위해 다른 인종과 섞일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는 미시간 대학의 주장이 백인 지원자들의 평등권을 침해하는 지를 판결하게 된다. 메리 슈 콜먼 미시간대 총장은 이와 관련, 대법원의 판결이 "국가의 고등 교육 체계와 인종 ...

    연합뉴스 | 2002.12.03 00:00

  • 세법개정 추진 발표 '法개정여부 확인해야'

    기업이 세법 개정을 추진중이라는 정부 발표만 믿고 시행여부를 확인치 않고 부동산을 팔아 손해를 봤다면 그 책임은 주의의무를 게을리한 기업에 있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제3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3일 H사가 "정부가 발표한 시책에 따라 부동산을 팔았는 데도 법개정이 늦어졌다는 이유로 법인세를 추가 부과한 것은 부당하다"며 대전세무서를 상대로 낸 법인세부과처분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승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대전고법으로 돌려보냈다. ...

    한국경제 | 2002.12.03 00:00

  • 법무법인 우방.화백 합병 .. 내년 2월 출범

    ... 국제거래, M&A, 공정거래, 기업구조조정, 지식재산권, 금융, 조세, 국제소송 등 기업법무 분야에서 실력을 인정받아 왔다. 화백은 지난 93년 노경래 변호사를 대표로 법원 출신 변호사 6명이 주축이 돼 세운 로펌이다. 양삼승 전 대법원장 비서실장을 공동대표변호사로 영입하고 최근 윤관 전 대법원장,천경송 전 대법관, 김병학 전 감사위원, 차정일 특별검사 등을 고문으로 각각 영입하면서 크게 성장했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2.03 00:00

  • 대법 "정부 발표도 확인 거쳐야"

    정부가 발표한 법령 개정 계획을 신뢰한 나머지실제로 법 개정이 이뤄졌는지 확인하지 않고 부동산 등을 처분해 불이익을 봤다면해당 기업에 주의의무를 게을리한 책임이 있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3일 "정부가 발표한 시책에 따라 부동산을처분했는데도 법 개정이 늦어졌다는 이유로 종전의 법령에 따라 세금을 부과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H사가 대전세무서를 상대로 낸 법인세부과처분취소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

    연합뉴스 | 2002.12.03 00:00

  • 辛 국정원장 "감청 영장없이 불능"

    ... 관련, "한나라당 주장과 같은 이동전화 감청장비인 카스(CASS) 같은 장비는개발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신 원장은 이날 민주당 단독으로 소집된 국회 정보위원회 간담회에 출석, "모든감청은 통신사업자의 협조가 있을때 가능한데 법관의 영장 또는 허가서 없이는 통신사업자의 협조가 불가능하다"면서 "한나라당이 주장한 문건은 국정원의 적법한 감청서 양식, 내용, 용어에 비춰볼때 사설 정보팀 또는 시중 정보지 수준을 짜깁기한 것으로 보여진다"고 답변했다. 신 원장은 ...

    연합뉴스 | 2002.12.03 00:00

  • "응급실 데려가도 치료조치 않으면 뺑소니"

    교통사고 피해자를 응급실에 데려다 주기만 하고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해 주거나 연락처를 남기지 않았다면 뺑소니에 해당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1일 보행자의 발을 치고 도주한 혐의(도주차량)로 기소된 택시운전사 조모(62)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피해자를 병원 응급실까지 데려다 줬지만 피해자가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하거나 ...

    연합뉴스 | 2002.12.01 00:00

  • LA에 대선바람 '후끈'

    ... 있다. 이한동 전 국무총리 등 군소후보들도 후보등록을 마쳤으나 이들은 조직력을 갖추지 못한 채 개인적 친분에 의존할 뿐 유명무실한 상태다. 가장 폭넓은 조직력을 갖추고 있는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 남가주후원회(회장 조익현)는 대법관, 감사원장, 국무총리 등 풍부한 국정경험이 있는 후보가 당선해야한다며 오는 6일 LA 코리아타운내 래디슨 윌셔 그랜드호텔에서 필승결의대회를 열 계획이다. 이미 지난 97년 경기고 동문을 중심으로 결성된 후원회는 기금모금행사와 골프대회 등을 ...

    연합뉴스 | 2002.11.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