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191-24200 / 26,6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퇴직후 사법처리되도 퇴직금 반납해야"

    회사규정상 업무와 관련해 금고 이상의 형을 받은 경우 퇴직금의 절반만 지급토록 돼 있다면 재직중의 업무로 인해 퇴직 이후에 사법처리됐을 때도 이 규정을 적용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변재승 대법관)는 14일 한국도로공사가 이모씨 등 전 직원 3명을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피고들은 이미 받은 퇴직금의 절반을 반납하라"며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퇴직금 감액 규정은 공로보상으로서의 ...

    연합뉴스 | 2002.09.14 00:00

  • "무단전용 주차장 임대료 줘라" .. 대법

    대법원 3부(주심 윤재식 대법관)는 13일 신동아건설이 "회사 부지를 주차장으로 무단 전용한 만큼 밀린 임대료를 지급해야 한다"며 온누리선교재단을 상대로 낸 2억2천여만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일부 승소를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가 신도들의 교회 출입 및 주차 편의를 위해 원고측 토지를 주차장으로 이용해 왔으나 이에 대한 정당한 임대료를 지불하지 않은 사실이 인정되는 만큼 부당 이득금을 반환하라는 원심의 ...

    한국경제 | 2002.09.13 00:00

  • 신동아건설 교회 상대 일부 승소

    대법원 3부(주심 윤재식 대법관)는 13일 "회사부지를 교회 주차장으로 무단 전용한데 대해 임대료를 지급해야 한다"며 신동아건설이 온누리선교 재단을 상대로 낸 2억2천여만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일부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가 신도들의 교회 출입 및 주차편의를 위해 원고측 토지를 주차장으로 이용해왔으나 이에 대한 정당한 임대료를 지불하지 않은 사실이 인정되는 만큼 부당 이득금을 반환하라는 원심의 판단은 ...

    연합뉴스 | 2002.09.13 00:00

  • "횡단보도 신호준수 좌회전 과실없어"

    좌회전 신호등이 없는 교차로에서 횡단보도 신호를 이용해 좌회전했다면 사고발생시 운전자에게 과실 책임을 물을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이규홍 대법관)는 12일 오토바이 사고로 숨진 박모씨의 유족들이 가해 차량 운전자인 이모씨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광주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씨는 좌회전 신호가 없는 교차로에서 횡단보도 신호를 이용해 좌회전을 하다가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자식 무면허운전사고 부모책임 없어"

    자식이 무면허운전으로 사고를 냈을지라도 부모가 운전을 허락하지 않은 경우라면 보험사가 부모에게 피해액을 구상청구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윤재식 대법관)는 12일 D보험사가 무면허사고를 낸 최씨와 최씨의 부모를 상대로 낸 구상금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패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아들의 무면허운전이 부모의 명시적 또는 묵시적 승인없이 이뤄졌다면 무면허운전 면책조항의 예외로서 보험사가 책임을 져야한다"며 ...

    연합뉴스 | 2002.09.12 00:00

  • [삼성 사외이사 '모시기'에 관심]

    `삼성이 검증한 인물이면 믿을만 하다'. 삼성전자[05930] 사외이사 출신인 김석수 전대법관이 총리서리 후보로 지명되면서 삼성의 사외이사 인선 방식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전 대법관외에 송자 전 교육부 장관(삼성전자 사외이사)과 송정호 전 법무부장관(삼성전기 사외이사) 등 삼성 사외이사 출신 3명이 현정부들어서만 입각코스를밟았기 때문이다. 11일 삼성 관계자들에 따르면 삼성은 각 계열사의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하는 과정에서 `정부 고위공직자 ...

    연합뉴스 | 2002.09.11 00:00

  • 심재철의원 의원직 상실 위기

    대법원 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11일 선거법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되 2심에서 벌금 80만원이 선고된 한나라당 심재철(안양 동안)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기부행위에 대해 무죄가 선고됐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현행 선거법은 당선자 본인이 100만원 이상의 형, 배우자나 회계책임자, 선거사무장 등이 집행유예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박탈토록 하고 있어 심 의원은 파기환송 항소심에서 벌금 100만원 이상이 선고될 경우 ...

    연합뉴스 | 2002.09.11 00:00

  • 담배회사, EU담배법 소송서 `패소' 확실

    ... 법규를 옹호했다. 겔회트 법무심의관은 EU 역내에서 내수 및 수출용으로 제조.판매되는 각종 담배의 타르, 니코틴, 일산화탄소의 수치에 대한 새로운 기준을 설정할 권리가 EU 당국에 있다고 강조했다. 법무심의관의 발언이 사법재판소 전체 법관에 구속력을 가진 것은 아니지만, 관행상 대체로 수용되는 편이다. 따라서 새 법규를 트집잡는 두 담배회사의 주장은 유럽사법재판소에서 기각될 가능성이 높다. 지난해 5월 유럽 의회에서 통과된 새 법규는 ▲담배 상표에서 `라이트'와 ...

    연합뉴스 | 2002.09.11 00:00

  • 사외이사출신 3명 잇따라 입각..삼성 인물검증방식 새롭게 부각

    최근 총리로 지명된 김석수 전대법관을 비롯해 삼성의 사외이사 출신들이 현 정부 들어 잇따라 각료로 발탁돼 화제다. 현 정부 들어 입각한 삼성의 사외이사 출신은 모두 3명. 김 총리지명자와 송자 전 교육부 장관이 삼성전자 사외이사를 역임했으며 송정호 전 법무부 장관은 삼성전기 사외이사를 맡았었다. 삼성은 각 계열사의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하는 과정에서 '정부 고위공직자 인사검증 시스템' 못지 않은 수준의 철저한 사전 검증절차를 밟는다고 관계자들은 ...

    한국경제 | 2002.09.11 00:00

  • 심재철 의원직 상실위기

    한나라당 심재철 의원(안양 동안구)이 선거법위반혐의로 의원직 상실위기에 직면했다. 대법원 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11일 선거법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2심에서 벌금 80만원이 선고된 심 의원에 대한 상고심에서 기부행위 부분에 대해 무죄가 선고됐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심 의원은 기부행위 부분이 유죄로 판단돼 1백만원 이상의 벌금형이 확정될 경우 의원직을 상실하게 된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

    한국경제 | 2002.09.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