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101-24110 / 26,8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 "작년 한총련 10기는 이적단체"

    작년 제10기 한국대학총학생회연합(한총련)의강령과 규약이 온건한 방향으로 개정됐다 하더라도 실제 성격에 근본적 변화가 없다면 이적단체로 봐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1부(주심 배기원 대법관)는 13일 국가보안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한총련 10기 의장 김형주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2년에 자격정지 2년,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제 10기 한총련은 그 강령과 규약을 온건한 방향으로 개정한 ...

    연합뉴스 | 2003.05.13 00:00

  • [부고] 閔文基 前 대법관 별세

    ▶閔文基 前대법관 별세,庚天前조흥은행KBS지점장·庚元자영업 부친상=5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7일 오전 8시 3010-2238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대법 "서울신보재단 이사장 해임 부당"

    대법원 1부(주심 서성 대법관)는 "서울시의회의행정사무조사 등을 거부했다는 이유로 해임한 것은 부당하다"며 전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엄기염씨가 서울시를 상대로 낸 해임처분취소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중소기업청장의 승인과 감독하에 있는 서울신용보증재단의 사무는 국가사무이고, 출연기관인 서울시는 재단법 규정에 의해 중소기업청장으로부터 위임받은 권한을 가질 뿐 일반적인 업무감독권이나 ...

    연합뉴스 | 2003.04.28 00:00

  • 김동건 서울지법원장, '3S 경영 강조'

    ... 관점에서 대민봉사에 나서야 국민들이 사법부의 권위를 인정한다"고 설명했다. 김 원장은 지난 2월 취임식에서도 후배들과 나란히 강당에 앉아 권위의식을 없애려고 애쓰는가 하면 관할지원을 순시하면서도 단체 사진촬영이 형식적이라며 생략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21세기를 살아가는 법관들은 과거의 관행을 깨야만 생존할수 있다"며 "주변의 유혹에 대해 항상 자기자신을 뒤돌아 봐야 한다"고 충고했다. 김태철 기자 synerg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4.17 00:00

  • 서울지법원장 `신속한 재판' 당부

    ... 김동건 서울지방법원장(金東建.사시11회)이 지난 2월 부임 이후 소속 판사들에게 변호사로부터 골프접대를 받지 말도록 권고한 데 이어 최근에는 기회가 있을 때마다 장기 미제사건 등에 대한 재판을 신속히 진행토록 강조하는 등 일선 법관들을애정어린 시선으로 질타,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원장은 "법관들이 선고건수를 실적으로 여겨 `우선있는 곶감부터 빼먹자'는심정으로 쉬운 사건을 먼저 처리하려는 경향이 있다"며 "이 때문에 정치적으로 민감하거나 중요한 사건에 대해 ...

    연합뉴스 | 2003.04.17 00:00

  • 김영선 의원 모교서 특강

    ... 입학했다고 소개한 김 의원은 "학창 시절에는 전공학과보다는 사회과학 공부에 몰두했었다"면서 "전형적인 법조인이라기보다는 아웃사이더로서의 길을 걸은 것 같다"고 회상했다. 이날 특강은 서울대 법대 안경환 학장이 법대생은 사법고시를 통해 법관이 돼야만한다는 학생들의 고정관념을 깨뜨리자는 목적으로 기획됐으며 김 의원은 지난 14일 박병무 플래너스 엔터테인먼트㈜ 고문에 이어 두번째로 초청됐다. 한편 김 의원은 이날 특강에서 서울대 법대생 중 희망자들을 선발, 방학기간 국회 ...

    연합뉴스 | 2003.04.16 00:00

  • 플래너스 박병무고문, 서울대서 특강

    ... 이어 박 고문은 "M&A 전문 변호사로서 한계를 느끼던 시점에 `M&A를 통해 어떻게 회사를 키우는지 보여주겠다'는 생각으로 사업에 뛰어들었다"면서 "하고 싶은 것에 대해서는 항상 꿈을 갖되, 잘하는 것은 더욱 잘하도록 노력하라"고 당부했다. 법대 안경환 학장은 "법대에 입학하면 사법고시를 통해 법관이 돼야만 한다는 학생들의 고정관념을 깨뜨리기 위해 박 고문을 초청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koman@yna.co.kr

    연합뉴스 | 2003.04.14 00:00

  • 대법 "박지만씨 치료감호 필요"

    대법원 2부(주심 이규홍 대법관)는 11일 마약류투약 혐의로 6번째 적발돼 기소된 박정희 전 대통령의 아들 지만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검찰의 치료감호 청구를 기각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국립서울병원장 등의 정신감정서 등에 의하면 박씨는 마약류 남용이라고 하는 정신질환에 빠져있고, 그동안 6차례나 마약류 투약 사실이 적발되는 등 지속적인 입원 및 통원치료가 필요할 정도로 심각한 상태에 놓여있는 점등을 고려할 ...

    연합뉴스 | 2003.04.11 00:00

  • '병풍쟁점화' 이해찬의원 17일 증인신문

    '병풍 쟁점화' 발언 관련 고발사건의 참고인으로 검찰소환에 불응해온 민주당 이해찬 의원이 결국 법정에서 법관 입회하에 검찰의 신문을 받게 됐다. 서울지법은 10일 서울지검 형사1부(한상대 부장검사)가 낸 이 의원에 대한 `공판전 증인신청'을 받아들여 이달 17일 오후 서울지법 즉결법정에서 이 의원을 상대로 증인신문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법원 관계자는 "증인신문이 매우 이례적인 일이기는 하지만 이 의원이 이번 사건의 핵심적인 인물인 점 등을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원철희의원, 의원직 상실

    대법원3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8일 농협 회장재직시 업무추진비 등으로 비자금을 조성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등)로기소된 자민련 원철희 의원에 대한 재상고심에서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에따라 일반 형사사건에 연루, 금고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상실토록규정한 선거법과 국회법에 따라 원 의원은 이날로 의원직을 잃게 됐다. 원 의원은 농협회장 재직시인 지난 94년∼99년까지 업무추진비 명목 등으로 ...

    연합뉴스 | 2003.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