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1-200 / 9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역대급 폭우에 든든한 우산…보험업계, 피해고객 지원 앞장

      ... 1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여러 생명·손해보험사는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보험료 납입 유예 △대출이자 납입 유예 △사고보험금 신속 지급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보험료 납입 유예는 보험사가 제공하는 ... 6개월까지 제공한다. 일부 보험사들은 보험계약대출·가계신용대출·부동산담보대출 등 대출 고객의 연체 이자를 면제해주는 대출이자 납입 유예도 시행한다. 대출이자 납입 유예 또한 NH농협생명이 12개월로 가장 길고, ...

      한국경제 | 2020.08.11 10:09 | 차은지

    • KB·하나·신한, 수해 복구 특별대출

      ... 지원도 병행한다. KB금융그룹은 각 계열사와 함께 5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고 6일 발표했다. 국민은행은 특별대출을 지원하고 우대금리를 적용해 대출 만기도 연장해준다. KB손해보험과 KB국민카드는 최대 6개월간 각각 보험료와 신용카드 결제대금 납입을 유예한다. 피해 발생일로부터 최대 3개월간 연체한 원리금과 카드 대금에 대한 이자 및 수수료도 면제한다. 하나금융그룹도 같은 날 1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 등에 기부했다. 하나은행은 신규 안정자금 지원, ...

      한국경제 | 2020.08.06 16:46 | 송영찬

    • thumbnail
      수해 복구에 금융권 기부 줄이어…대출·금리 우대 혜택도

      ... 최고 1.0%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개인 대출은 2000만원까지 가능하다. 하나카드와 KB국민카드는 피해 고객에게 신용카드 청구를 최장 6개월간 유예해준다. KB손해보험은 장기보험 고객을 대상으로 내년 1월 말까지 연체이자 없이 보험료 납입을 유예한다. 하나캐피탈은 피해 고객이 콜센터를 통해 피해 사례를 접수하면 6개월간 원금상환을 유예하고 이자도 감면키로 했다. 신한은행도 이번 비 피해가 큰 강원, 부산, 충청지역의 24개 지역본부를 통해 수해복구 ...

      한국경제 | 2020.08.06 14:50

    • thumbnail
      수해 복구에 금융권 기부 잇따라…대출·금리 우대 혜택도(종합)

      ... 특별대출하고, 최고 1.0%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개인 대출은 2천만원까지 가능하다. 하나카드와 KB국민카드는 피해 고객에게 신용카드 청구를 최장 6개월간 유예해준다. KB손해보험은 장기보험 고객을 대상으로 내년 1월 말까지 연체이자 없이 보험료 납입을 유예한다. 하나캐피탈은 피해 고객이 콜센터를 통해 피해 사례를 접수하면 6개월간 원금상환을 유예하고 이자도 감면키로 했다. 신한은행도 이번 비 피해가 큰 강원, 부산, 충청지역의 24개 지역본부를 통해 수해복구 ...

      한국경제 | 2020.08.06 14:43 | YONHAP

    • thumbnail
      KB금융, 집중호우 피해 복구 5억원 기부…금융지원도 실시

      ... 이내에서 우대금리를 적용해 기한연장을 할 수 있다. 피해 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원리금을 정상 납입할 경우 연체이자를 면제한다. KB손해보험은 장기보험 고객을 대상으로 2021년 1월말까지 연체이자 없이 보험료 납입을 유예해 ... 보험계약대출·가계신용대출·부동산담보대출 등 대출 고객에 대해서는 피해발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원리금을 정상 납입할 경우 연체이자를 면제해주는 원리금 상환 유예제도도 실시한다. KB국민카드는 피해 고객에 대해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간 ...

      한국경제TV | 2020.08.06 14:15

    • thumbnail
      KB금융,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해 5억원 기부

      ... 경우 운전자금은 5억원 이내, 시설자금은 피해시설 복구 소요자금 범위에서 특별대출을 실시하고 최고 1.0%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개인대출은 2천만원까지 가능하다. KB손해보험은 장기보험 고객을 대상으로 내년 1월 말까지 연체이자 없이 보험료 납입을 유예하기로 했다. KB국민카드는 피해고객에게 신용카드 결제대금을 최장 6개월간 청구 유예해준다. 일시불과 단기카드대출 이용 건은 18개월까지 분할 결제가 가능하다. 금융지원 대상은 집중호우로 실질적 재해 피해가 ...

      한국경제 | 2020.08.06 11:12 | YONHAP

    • thumbnail
      "핀테크 소액후불결제 허용·오픈뱅킹 확대"…금융위, 디지털금융 혁신

      ... 번에 제공하는 `종합지급결제사업자`도 도입된다. 종합지급결제사업자는 금융결제망 참가를 통해 급여 이체, 카드대금·보험료·공과금 납부 등 계좌 기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은행 등과 달리 예금과 대출 업무는 제한되지만, 현재 은행 ... 현금서비스·리볼빙·할부서비스는 금지하며, 이자도 수취하지 않도록 기능이 제한된다. 이후 대손충당금 적립, 사업자간 연체정보 공유, 사업자별 후불결제 총액 제한 등을 통해 사업자 건전성 관리와 이용자 보호체계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

      한국경제TV | 2020.07.26 12:02

    • thumbnail
      네이버·카카오페이, 신용카드식 후불결제 30만원까지 된다

      ... 후불 결제 기능이 도입되지만, 신용카드와는 달리 이자가 발생하는 현금 서비스·리볼빙·할부 서비스는 금지된다. 연체 정보는 결제 사업자 사이에서만 공유된다. 금융위는 또 현재 200만원인 선불전자지급수단 충전 한도를 500만원으로 ... 나온다. 종합지급결제사업자 제도 역시 도입된다. 종합지급결제사업자는 하나의 플랫폼에서 급여 이체, 카드 대금·보험료·공과금 납부 등 계좌 기반 서비스를 일괄적으로 제공할 수 있다. 고객이 은행 계좌를 이용하지 않아도 은행 수준의 ...

      한국경제 | 2020.07.26 12:00 | YONHAP

    • thumbnail
      "한 명도 해고하지 않겠다"…전주시, 175개 업체와 '상생 협약'

      ... 것"이라고 약속했다. 시는 이들 업체 지원을 위해 전북은행과 500억원 규모의 고용유지 특별지원금을 내달 조성할 방침이다. 자금은 경영안정 자금 이차보전, 고용유지 지원금 사업주 분담분 지원 , 고용·산재보험 미가입 사업장 보험료연체료 지원, 교육·훈련 참여 기업에 교육·훈련수당 지원 등에 활용된다. 시는 또 이날 한국전통문화전당 5층에 '현장 지원 종합상황실(☎ 063-288-9253∼5)'을 개소했다. 현장상황실에는 시와 근로복지공단, 노무사협회 ...

      한국경제 | 2020.05.13 16:00 | YONHAP

    • thumbnail
      한국전력, 소상공인 전기요금 납부기한 연장

      ... ○전기요금 유예·감면 한국전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의 전기요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올해 4~6월에 내야 하는 전기요금의 납부기한을 3개월씩 미뤄주기로 했다. 정부의 ‘사회보험료 및 전기요금 부담 완화 방안’의 일환이다. 올해 4~6월에는 전기요금 미납 연체료도 부과되지 않는다. 이달 8일부터 6월 30일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지원 대상은 주택용(비주거용)과 산업용, 일반용 전기를 사용하는 ...

      한국경제 | 2020.04.28 16:45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