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5,4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팀킬' 아픔은 잊었다…다시 출발선에 선 쇼트트랙 박지원

      ... 박지원(27·서울시청)은 최근 고통의 시간을 보냈다. 2024-2025시즌 국가대표 자동선발권이 걸린 2024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대표팀 후배 황대헌(강원도청)에게 잇따라 반칙을 당해 태극마크 획득에 실패했다. ... 강원도 강릉 출신인 박지원은 경포초등학교 4학년 때 본격적으로 쇼트트랙을 시작했다. 그는 "어렸을 때 동네 빙상장에서 재미 삼아 스케이트를 탔고, 초등학교 4학년 겨울 강습 때부터 체계적으로 훈련했다"고 말했다. 중학교 때까지 ...

      한국경제 | 2024.04.30 08:56 | YONHAP

    • thumbnail
      세계선수권 동메달 피겨 김채연 "엄마표 의상으로…AG 금 목표"

      ... 김채연의 신체 치수에 맞게 천을 재단한 뒤 재봉틀을 돌린다. 반짝이는 비즈를 수작업으로 하나하나 달아 화려함을 더한다. 장인정신에 엄마의 마음까지 듬뿍 담은, 세상에 하나뿐인 의상이다. 김채연은 이 의상을 입고 2월 국제빙상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에서는 은메달을 따더니 3월엔 김연아, 이해인(고려대)에 이은 역대 세 번째 한국 여자 선수로 ISU 세계선수권대회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25일 서울 강남구 올댓스포츠 사무실에서 연합뉴스와 만난 김채연은 "이번 ...

      한국경제 | 2024.04.26 11:01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알파인 스키 67승 히르셔, 은퇴 번복 후 현역 복귀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월드컵에서 67회 우승한 마르셀 히르셔가 은퇴를 번복하고 설원으로 돌아온다. AP통신은 25일 "히르셔가 2024-2025시즌부터 현역으로 복귀하기로 했다"며 "다만 복귀 후에는 기존 오스트리아 국적이 ... 때문이다. 네덜란드는 동계올림픽에서 통산 금메달 53개를 따낸 동계 스포츠 강국이지만 스피드 스케이팅에서만 금메달 48개를 수확하는 등 빙상 종목에 메달이 편중됐다. 스키 종목 금메달은 스노보드에서 1개가 전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25 11:38 | YONHAP

    • thumbnail
      황대헌, 박지원 만나 사과…'충돌 논란' 일단락

      ... 노력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며 "두 선수가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서로 응원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세계 랭킹 1위 박지원은 올 시즌 여러 차례 황대헌에게 반칙을 당해 메달을 놓쳤다. 지난해 10월 열린 국제빙상연맹(ISU) 월드컵 1차 대회 남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황대헌이 박지원을 뒤에서 밀치는 반칙을 범했다. 지난달 ISU 세계선수권 남자 1,500m 결승과 1,000m 결승에서도 이틀 연속 황대헌의 반칙으로 순위권에 들지 ...

      한국경제TV | 2024.04.23 20:25

    • thumbnail
      황대헌 반칙에 수차례 메달 뺏긴 박지원 "진심어린 사과 받았다"

      ... 나눴다"며 "서로 이해하고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고 지난 상황들에 대해 황대헌이 박지원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했다"고 밝혔다. 박지원은 올 시즌 여러 차례 황대헌에게 반칙을 당해 메달을 놓쳤다. 지난해 10월 열린 국제빙상연맹(ISU) 월드컵 1차 대회 남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황대헌이 박지원을 뒤에서 밀치는 반칙을 범했고 옐로카드(YC)를 받은 황대헌은 모든 포인트를 몰수당했다. 박지원은 국가대표 자동 선발권이 걸려 있던 지난달 ISU 세계선수권 남자 ...

      한국경제 | 2024.04.23 19:25 | 차은지

    • thumbnail
      '충돌 논란' 쇼트트랙 박지원 "황대헌, 진심어린 사과했다"

      ... 모았다"며 "두 선수가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서로 응원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2년 연속 남자부 세계 랭킹 1위에 오른 박지원은 올 시즌 여러 차례 황대헌에게 반칙을 당해 메달을 놓쳤다. 지난해 10월 열린 국제빙상연맹(ISU) 월드컵 1차 대회 남자 1,000m 2차 레이스 결승에서 황대헌이 박지원을 뒤에서 밀치는 반칙을 범했고, 옐로카드(YC)를 받은 황대헌은 모든 포인트를 몰수당했다. 박지원은 2024-2025시즌 국가대표 자동 선발권이 ...

      한국경제 | 2024.04.23 18:17 | YONHAP

    • thumbnail
      '고의충돌 논란' 황대헌, 국대 탈락… 박지원 "사과 아직 못 받아"

      ... 선발권도 얻지 못하게 됐다. 목 부상을 당해 기브스를 한 채 귀국하기도 했다. 박지원은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도 황대헌에게 가로막혀 넘어졌다. 이 때문에 일각에선 황대헌이 고의로 충돌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으나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조사 결과 고의성이 없었던 것으로 결론지었다. 황대헌은 소속사를 통해 추후 사과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그러나 '대회 기간 황대헌으로부터 사과를 들었느냐'는 질문에 박지원은 "특별하게 들은 것이 ...

      한국경제 | 2024.04.12 21:35 | 노정동

    • thumbnail
      대표팀 복귀한 쇼트트랙 최민정 "믿어주신 분들께 감사"

      ... 있었다"고 돌아봤다. 대표팀 활동을 쉬면서 새로운 에이스로 떠오른 팀 후배 김길리에 대해선 "나도 좋은 선배들이 있었기에 그 길을 따라갈 수 있었다"며 "(김)길리와 시너지 효과를 내겠다"고 기대했다. 최민정은 이제 새 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시리즈와 2025 하얼빈 동계아시안게임 등을 준비한다. 그는 국제대회 목표를 묻는 말에 "아직은 세계 흐름에 적응할 시간이 필요하다"며 "장기적으로 생각하며 차근차근 올라가겠다"고 다짐했다. 최민정은 ...

      한국경제 | 2024.04.12 17:16 | YONHAP

    • thumbnail
      쇼트트랙 박지원, 반칙 변수 딛고 태극마크…"어려운 길이었다"

      ... 그는 상위 8명에게 주어지는 국가대표 자격과 함께 상위 3명이 받는 차기 시즌 국제대회 개인전 우선 출전 자격을 얻었다. 박지원이 태극마크를 달기까지는 험난했다. 박지원은 차기 시즌 국가대표 자동 선발권이 걸린 2024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1,000m와 남자 1,500m 결승에서 잇따라 황대헌에게 반칙을 당해 태극마크 획득에 실패했다. 펜스에 심하게 충돌해 목과 왼팔을 다치기도 했다. 그러나 박지원은 국가대표 1, 2차 선발전에서 ...

      한국경제 | 2024.04.12 16:57 | YONHAP

    • thumbnail
      황대헌, 태극마크 불발…1000m 준준결승 탈락

      ... 남겨두고 두 번째 곡선코스에서 미끄러지며 뒤로 처졌다. 그는 두 손을 들며 억울함을 표현하기도 했다. 황대헌은 레이스를 이어가 4위로 통과했고 주심은 별다른 반칙 상황이 벌어지지 않았다며 모든 선수의 기록을 인정했다. 차기 시즌 대표팀에서 탈락한 황대헌은 2024-2025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시리즈와 세계선수권대회, 2025 하얼빈 동계아시안게임 등에 출전할 수 없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4.12 1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