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61-3970 / 5,4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계선수권 무산' 김연아, 20일 귀국

      ... 여왕' 김연아(21·고려대)가 20일 한국으로 돌아온다. 김연아의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는 김연아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고 18일 밝혔다. 김연아는 원래 21~27일 일본 도쿄에서 열릴 예정이던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 참가하려고 20일 도쿄로 들어갈 계획이었다. 그러나 11일 일본을 덮친 지진과 해일로 ISU가 정해진 기간에 대회를 치르지 않기로 하자 곧장 한국으로 들어오기로 했다. 김연아는 한국에 머무는 ...

      연합뉴스 | 2011.03.18 00:00

    • thumbnail
      "빙상 꿈나무 키우는데 온 힘"

      "한국 빙상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꿈나무 육성에 온 힘을 쏟겠습니다. " 제28대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장으로 취임한 김재열 제일모직 사장(43 · 사진)은 16일 서울 태평로클럽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주니어 선수 지원을 위해 연맹의 예산을 늘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동계 스포츠 강국의 입지를 확고하게 하려면 우수한 선수들을 계속해서 키울 수 있도록 연맹이 뒷받침해야 한다"며 "이규혁 선수처럼 경험 많은 선수와 새싹들이 조화를 이뤄 앞으로도 빙상에서 ...

      한국경제 | 2011.03.16 00:00 | 최승욱

    • ISU 회장 "도쿄 피겨선수권, 취소하거나 10월로 연기"

      ... 지진과 해일로 오는 21일부터 도쿄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11년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가 무산된 가운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회장이 "대회를 아예 취소하거나 10월로 연기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오타비오 친콴타 ... 될 것 같다. 아니면 10월로 옮겨 도쿄에서 치르거나 아예 다른 곳에서 열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애초 일본빙상연맹의 의견대로 강행 의사를 밝혔던 ISU는 상황이 갈수록 심각한 것으로 드러나자 14일 예정대로 대회를 치르지 않겠다고 ...

      연합뉴스 | 2011.03.16 00:00

    • "국제빙상聯, 피겨세계선수권 대체지 검토"

      AP통신 보도…토리노·강릉 후보 도시로 거론 오는 21~27일 일본 도쿄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가 무산되면서 ISU가 다른 장소에서 대회를 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내다봤다. 미국 빙상연맹은 "ISU가 대회를 어떻게 할 것인지 수일 내에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대한빙상경기연맹은 "ISU로부터 어떠한 문의도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대회를 치르려면 숙박 시설이 ...

      연합뉴스 | 2011.03.15 00:00

    • thumbnail
      '김연아 복귀' 3월 도쿄 피겨대회 무산

      국제빙상경기연맹 "연기·취소 여부는 추후 결정" '피겨 여왕' 김연아(21·고려대)가 복귀하는 무대가 될 것으로 예상됐던 이달 하순의 도쿄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가 일본을 강타한 지진 탓에 예정대로 열리지 못하게 됐다. ... 회장은 "오는 21~27일 열릴 예정이었던 도쿄 피겨 세계선수권대회를 정해진 기간에는 치르지 않기로 했다"고 연맹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했다. 친콴타 회장은 그러나 "대회를 연기할지, 아니면 아예 취소할지는 더 논의해 결정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쇼트트랙, 악재 딛고 세계 최강 증명

      ...권대회서 2년 연속 남녀 개인종합 우승 한국 쇼트트랙이 올해도 두 명의 세계 챔피언을 배출하면서 여전한 최강의 저력을 확인했다. 박세우(39) 선임 코치가 이끄는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영국 셰필드에서 끝난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노진규(한국체대)와 조해리(고양시청)가 남녀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하면서 대회를 마쳤다. 이로써 한국은 2010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남녀 1위를 휩쓰는 데 성공했다. 한국은 2003년부터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日대지진 여파로 김연아 복귀 일정도 표류

      3월 하순 예정된 도쿄 피겨선수권대회 불발 일본을 강타한 대지진으로 '피겨여왕' 김연아(21·고려대)의 '은반' 복귀 일정에 큰 차질이 빚어지게 됐다.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은 21일부터 도쿄에서 막을 올리려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주최 피겨 세계선수권대회가 대지진의 영향으로 해당 기간에는 열리지 않는다고 14일 밝혔다. ISU는 "대회를 취소할지 연기할지는 미정"이라고 했지만, 연기로 결정나더라도 4월 하순 이전에는 열리지 않을 것으로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日언론 "도쿄 피겨선수권대회 연기"…김연아 복귀 연기

      ... 교도통신은 14일 오는 21~27일 열릴 예정이던 도쿄 피겨 세계선수권대회가 연기되는 쪽으로 가닥이 잡혔다며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이날 중 이를 공식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ISU는 지진 후 폭발사고가 일어난 후쿠시마 원전 ... 연기됐다"고 전했다. 이 대회를 주관하는 ISU는 지난 11일 강진이 발생한 직후 "대회 개최에 문제가 없다"는 일본빙상연맹 측의 말을 근거로 강행 쪽에 무게를 실어왔다. 하지만 지진 피해가 애초 예상했던 것보다 큰 것으로 드러나고 후쿠시마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도쿄 피겨대회 연기로 김연아 일정도 '흔들'

      일본을 강타한 대지진으로 '피겨여왕' 김연아(21·고려대)의 '은반' 복귀 일정에 큰 차질이 빚어지게 됐다. 일본 언론은 21일부터 도쿄에서 열릴 예정이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주최 피겨 세계선수권대회가 대지진의 영향으로 연기될 것이라고 14일 보도했다. 이와 관련, ISU는 이날 중으로 연기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지난해 3월 이탈리아 토리노 세계선수권대회를 끝으로 공식 경기에 나서지 않은 김연아는 이번 대회를 복귀무대로 삼는다는 목표로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종별세계빙속] 이규혁, 500m서 첫 금메달

      이상화는 여자 500m 은메달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맏형 이규혁(33·서울시청)이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 500m에서 첫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규혁은 13일(한국시간) 독일 인젤에서 벌어진 대회 마지막 날 남자 500m에서 1, 2차 레이스 합계 69초10으로 정상에 올랐다. 20년 가까이 국가대표로 활약한 이규혁이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규혁은 스프린트 세계선수권대회에서는 ...

      연합뉴스 | 2011.03.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