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81-3990 / 5,4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연아 출전 도쿄 피겨선수권 예정대로 개최

      친콴타 ISU 회장 "경기장과 대회 준비 큰 문제 없어" 오는 21일부터 도쿄에서 열리는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선수권대회가 일본을 강타한 대지진에도 개최될 전망이다. 오타비오 친콴타 ISU 회장은 12일 ISU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일본빙상연맹으로부터 '요요기 스타디움을 방문했는데 대회 개최에 이상이 없다'라는 이메일을 받았다"며 "또 도쿄의 상황이 진정되고 있고 대회 개최 준비도 계속되고 있다는 설명을 들었다"고 ...

      연합뉴스 | 2011.03.12 00:00

    • [종별세계빙속] 이승훈 10,000m 4위

      막판 체력 급격하게 떨어지며 1위에 20초 넘게 뒤져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장거리 간판' 이승훈(23·대한항공)이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 10,000m에서 아쉽게 시상대에 오르지 못했다. 이승훈은 12일 독일 인젤에서 열린 대회 10,000m에서 13분8초83의 기록으로 4위에 머물렀다. 이승훈은 지난해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딴 이 종목에 자신있게 나섰으나 막판 체력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순위 싸움에서 ...

      연합뉴스 | 2011.03.12 00:00

    • 김연아, 복귀 열흘 앞으로…일본서도 열기 고조

      '피겨 여왕' 김연아(21·고려대)가 1년 만에 빙판에 복귀하는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가 열흘 앞으로 다가오면서 대회가 열리는 일본에서도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그동안 아사다 마오(21)와 안도 미키(24) 등 간판선수들의 근황만 간헐적으로 짤막하게 소개해 왔던 일본 언론은 최근 들어 김연아의 소식을 앞다퉈 전하며 분위기를 띄우고 있다. 일본은 지난 3일 ISU가 이번 대회 출전 선수 명단을 발표하면서 아사다와 1년 만의 ...

      연합뉴스 | 2011.03.11 00:00

    • 김연아, 한국팬 위한 새 공연 준비

      ... 잠실실내체육관 특설 아이스링크에서 열린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7월 아이스쇼 이후 10개월 만에 국내 무대에 서는 김연아는 이번 아이스쇼에서 한국 팬만을 위한 새 공연을 펼칠 계획이다. 또 오는 20일 시작되는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처음 공개하는 새 쇼트프로그램 '지젤'도 함께 선보인다. 지난해 10월 피터 오피가드(미국)를 새 코치로 영입해 시즌 준비에 돌입한 김연아는 쇼트프로그램 주제곡을 발레 곡 '지젤'로 정하고 프리스케이팅에는 ...

      연합뉴스 | 2011.03.10 00:00

    • 김재열 제일모직 사장, 빙상연맹 회장 선임

      김재열(43) 제일모직 사장이 대한빙상경기연맹의 새 수장으로 선임됐다. 빙상연맹은 9일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파크텔에서 임시 대의원총회를 열고 김 사장을 4년 임기의 제28대 회장으로 뽑았다. 김 신임 회장은 단독 입후보해 참석 ... 남편이다. 2002년 제일기획에 상무보로 입사했고 2003년에는 제일모직의 경영기획담당 상무보를 역임했다. 빙상연맹에서는 지난해부터 국제부회장을 맡아 국제 외교 업무를 담당했다. 지난 2월10일 14년 동안 한국 빙상을 이끌었던 ...

      연합뉴스 | 2011.03.09 00:00

    • 쇼트트랙 대표팀 '오픈레이스'로 최종 선발

      ... 거쳐 새 대표 구성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를 뽑는 방식이 오픈레이스에 중점을 두는 방향으로 다시 바뀐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9일 쇼트트랙 기술위원회를 열고 타임레이스와 오픈레이스를 한 차례씩 치러 2011~2012시즌 국가대표를 ... 형식으로 먼저 치러 후보를 걸러내고, 최종 선발전을 겸하는 종합선수권대회에서 쇼트트랙 대표팀이 구성될 예정이다. 빙상연맹은 우선 내달 9~10일 중 하루를 정해 1,000m 타임레이스를 치러 남자 26명과 여자 19명의 후보을 뽑고 나서 ...

      연합뉴스 | 2011.03.09 00:00

    • [빙속월드컵] 이규혁, 500m 금메달

      이강석 500m 월드컵시리즈 종합 1위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맏형' 이규혁(33·서울시청)이 2010-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에서 금메달을 땄다. 이규혁은 7일(한국시간) 네덜란드 헤렌벤에서 열린 마지막 8차 대회 남자 500m 디비전A(1부 리그) 2차 레이스에서 35초00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5일 500m 1차 레이스에서 은메달을 목에 건 이규혁은 이날 1,000m에서도 1분9초00으로 2위에 ...

      연합뉴스 | 2011.03.07 00:00

    • 세계 스피드스케이팅 스타들의 변신은 무죄(?)

      '빙속女帝' 사블리코바, 런던올림픽 사이클 도전 오는 10일 개막하는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를 마지막으로 스피드스케이팅의 한 시즌이 종착역을 향해 가는 가운데 빙판을 주름잡던 세계적인 스타들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7일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여자 장거리 제왕' 마르티나 사블리코바(24·체코)는 2012년 런던 올림픽에 사이클 선수로 출전할 예정이다. 사블리코바는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

      연합뉴스 | 2011.03.07 00:00

    • -주니어피겨- 이호정, 싱글 종합 23위

      강릉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 폐막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의 유망주로 꼽히는 이호정(14·서문여중)이 처음 출전한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정상권과의 실력 차를 절감하며 23위로 대회를 끝냈다. 이호정은 5일 강릉 실내빙상경기장에서 열린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주니어 피겨 세계선수권대회의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67.80점을 얻어 24명 가운데 21위에 그쳤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38.12점으로 24위에 머무른 이호정은 종합 점수 ...

      연합뉴스 | 2011.03.05 00:00

    • [주니어피겨] 이호정, 쇼트프로그램 24위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 유망주 이호정(14·서문여중)이 처음 출전한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 쇼트프로그램에서 24위에 올랐다. 이호정은 4일 강릉 실내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주니어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19.83점에 예술점수(PCS) 18.29점을 합쳐 총점 38.12점으로 30명 중 24위에 올랐다. 이호정은 24위까지 주어지는 프리스케이팅 진출 자격에 아슬아슬하게 턱걸이했다. ...

      연합뉴스 | 2011.03.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