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70711-270720 / 300,2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長총리 동의안 부결] '서리'상태 퇴장..장상씨 7번째

      장상 국무총리 임명동의안이 31일 국회에서 부결됨에 따라 장 국무총리 서리는 헌정사상 7번째로 '서리' 딱지를 떼지 못한 채 자리에서 물러나게 됐다. 역대 총리중 '서리' 꼬리표를 달았던 인물은 장 서리까지 모두 21명. 내각제를 채택했던 제2공화국,총리에 대한 국회 동의제 자체가 없었던 제3공화국,총리서리 임명을 억제했던 문민정부 시절을 제외하면 상당수 총리가 서리를 거쳤다. 이중 신성모(1950년·1∼2대총리 사이),허정(1951∼52년·2∼3대 ...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상반기 선박 수주 36.5% 감소

      ... 컨테이너선 수주가 줄어들고 유조선과 벌크캐리어는 늘어난 가운데 선가는 2-4% 하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상반기 건조량은 2분기에 46% 늘어난데 힘입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5% 증가한 387만6천CGT에 120척으로 사상 최대의 반기 실적을 올렸다. 수출은 51억달러로 작년 상반기에 비해 11.8% 감소했으며, 수주한 뒤 남아 있는물량은 2년 이상의 일감에 해당하는 245억달러 규모라고 산자부는 말했다. 산자부는 올해 선박 수출이 지난해에 비해 9.0%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장상총리 인준 부결.. 민주, 상당수 반대표 100대142

      장상 국무총리 지명자에 대한 국회 동의안이 부결됐다. 이에 따라 헌정사상 최초의 여성 총리 탄생이 무산됐고 김대중 대통령이 새 총리후보를 인선해야 하는 등 상당기간 국정 혼란이 예상된다. 국회는 31일 오후 본회의를 열고 장 총리 지명자 동의안에 대한 무기명 찬반투표를 실시,찬성 1백표,반대 1백42표,기권 1표,무효 1표로 동의안을 부결시켰다. 총리임명 동의안 가결에 필요한 의결 정족수(출석의원 2백44명의 과반)인 1백23표에 23표가 모자랐다. ...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상반기 학비 해외송금 6억3550만弗

      조기유학 바람이 갈수록 확산되면서 올해 유학.연수 목적의 해외송금액이 사상 최대를 기록할 전망이다. 31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올 상반기중 유학.연수 비용으로 해외로 송금한 외화는 6억3천5백50만달러로 작년 상반기(3억9천1백30만달러)에 비해 62.2% 급증했다. 유학.연수 송금은 지난 97년 사상 최대인 11억5천7백70만달러에 달했으나 외환위기와 경기침체로 계속 줄어 작년엔 6억9천8백만달러에 그쳤다. 하지만 올들어 6개월간 송금한 외화가 ...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LPGA]박희정-한희원, 웬디스챔피언십서 재대결

      ... 두 선수 모두 샷과 퍼트 등 기본기에서는 이미 세계적인 수준에 올라있는 데다빅애플클래식을 통해 위기 대처 능력 또한 최정상급임을 입증한 만큼 앞으로 얼마든지 승수를 쌓을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 또 LPGA 투어 사상 최연소 월요예선 통과 기록을 갖고 있는 한국계 골프 신동 미셸 위(12)가 또 한번 예선을 통과해 프로 언니들과 기량을 겨루게 됐다. LPGA 개막전 다케후지클래식에서 예선을 거쳐 출전했으나 컷오프됐던 위는 이후 아사히료쿠켄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총리인준안 표결 진통-민주

      ... 의견 등으로 엇갈렸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의원총회에서 최고위원회의의 인준 가결 의견을 의원들에게 설명하고 협조를 당부하되 당론투표와 자유투표에 대해선 의원들의 논의를 거쳐 최종 방침을 확정키로 했다. 민주당은 한나라당 역시 헌정 사상 최초의 여성 총리지명자에 대한 인준안을 부결시키는 것은 정치적 부담이 클 것이라는 판단에 따라 자유투표를 적극 검토하고 있다. 민주당은 소속 의원 111명 가운데 외국방문중인 4명을 제외한 107명 전원이 투표에 참여토록 독려하면서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사설] (1일자) 부결로 모아진 도덕성 요구

      ... 실질적이고 유용한 절차로 자리하게 됐다는 것은 긍정적으로 평가할만 하다. 앞으로 어떤 고위공직자라도 도덕성을 상실하고는 국회인준을 받을수 없다는 전례를 만들었다는 점에서 이번 인준투표 결과는 큰 의미를 갖는다고 하겠다. 특히 헌정사상 첫 여성국무총리 임명동의안이 부결됐을 경우 각 정당이 떠안게될 정치적 부담이 크다는 것을 잘 알면서도 대다수 의원들이 반대표를 던진 것은 도덕성을 요구하는 여론이 정략적 계산을 밀어냈다고 보아도 좋을 것이다. 이번 사태를 계기로 연말 ...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LPGA] 박희정-한희원, 웬디스챔피언십서 재대결

      ... 올랐던 여민선(31)을 비롯, 이선희(28.친카라캐피탈) 등 모두 6명의 한국 선수들이 출전하지만 박세리(25)와 박지은(23.이화여대)은 나오지 않는다. 또 소렌스탐과 웹도 불참, '빅3'가 모두 빠지게 돼 한국 선수들이 사상 초유의 3주 연속 우승을 거머쥘 가능성 또한 높아졌다. 한편 31일 테일러메이드와 3년간 30억원의 용품 사용 계약을 맺은 박세리는 한국에 머물면서 퍼트 감각을 다듬는 데 집중한 뒤 다음달 8일 영국에서 열리는 브리티시여자오픈에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美 파산기업 경영진 '거액'챙겼다

      ... 파산한 25개 미국 대기업의 최고 경영진 및 이사진 2백8명을 대상으로 수입을 조사한 결과 이들이 1999년부터 지난해말까지 3년간 급여와 주식매도로 벌어들인 돈은 모두 33억달러(약 4조원)에 달했다. 이들 가운데는 미국 역사상 최고의 파산액수를 기록한 월드컴을 비롯 엔론과 글로벌크로싱 등 전세계 경제전반에 엄청난 파장을 불러 일으킨 대기업 간부들이 대거 포함된 것으로 밝혀졌다. 글로벌크로싱의 게리 위닉 회장은 3년간 5억1천2백만달러 상당의 수입을 올렸고,엔론의 ...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총리임명동의안 부결] 청와대, 후속인사 골몰

      청와대는 31일 장상 총리 지명자에 대한 인준안이 국회에서 부결되자 큰 충격과 함께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박선숙 청와대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우리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총리에 지명된 능력있고 존경받는 여성지도자 장상 총리서리의 인준이 부결된 데 대해 통절한 심정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그러나 "김대중 대통령은 국정중단과 혼란없이 국정을 이끌어 가라는 국민의 기대와 요구에 따라 국정의 중심에 서서 그 의무를 다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2.07.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