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513491-513500 / 647,8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한도시가스 "관광공원 놀이 시설업 진출 고려"

      대한도시가스는 15일 관광공원놀이 시설운영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향후 관광공원 놀이시설을 운영할 목적으로 추가했다고 덧붙였다. 대한도시가스는 내달 9일 주총을 개최 이같은 내용의 정관변경안을 상정 처리할 방침이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가스공사,이르쿠츠크 가스배관 북한 경유 협의키로

      ... 이용할 수 있게 돼 협의에 응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나차긴 바가반디 몽골 대통령은 최근 김대중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가스관이 몽골지역을 통과할 수 있도록 협조해줄 것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르쿠츠크 PNG사업은 러시아 이르쿠츠크시 북방 4백50 에 위치한 코빅틴스크 가스전을 개발,2008년께부터 가스배관을 통해 한국과 중국에 천연가스를 공급하는 대규모 프로젝트로 한.중.일 3국이 공동 추진중이다. 김수언 기자 sookim@hankyu...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화제주] '하나로통신' .. 동기식 IMT-2000 선정 가능성 급반등

      동기식 IMT-2000(차세대 영상이동통신) 사업자로 선정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관측이 나돌며 대량거래 속에 주가가 오후에 갑자기 뛰어 올랐다. 14일 종가는 4백10원(11.7%) 오른 3천9백10원(액면가 5천원).하나로통신이 이끌고 있는 동기식 IMT-2000 그랜드 컨소시엄에 유력업체들이 참여 의사를 밝혔다는 소식이 주가를 자극했다. 대우증권 정성훈 애널리스트는 "삼성과 퀄컴이 컨소시엄에 참여한다는 소식이 나오자 증권가에선 그랜드 컨소시업의 ...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삼성엔지니어링 "美GBT사와 건설도급계약"

      삼성엔지니어링은 15일 외자유치설은 사실과 다르며 다만 미국GBT사와 경기도 부천시 음식물 쓰레기 자원화 시설에 대한 건설도급계약(3천4백만달러)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및 부천시는 부천시 대장동 음식물 쓰레기 자원화 시설과 관련해 GBT사로부터 5천만달러 규모의 외자유치(민자사업)를 성사시킨바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상하수도 민영화 추진 .. 환경부, 하반기부터 시범 실시

      환경부는 상하수도 사업의 효율성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상하수도 시설설치 및 관리사업을 단계적으로 민영화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이를 위해 오는 7월까지 상하수도 민영화 기본계획을 마련, 하반기부터 각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민영화 도입을 위한 수도법 개정안은 현재 국회에 상정돼 있다. 환경부는 상수도사업과 지난 98년부터 민간위탁방식으로 시행하고 있는 하수도사업을 통합, 유역단위로 광역화해 민간회사에 운영을 ...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새롬 다이얼패드 유료화 성공 불투명"..교보증권 '비중축소' 지속

      교보증권은 새롬기술에 대해 다이얼패드(인터넷전화) 유료화와 종합통신사업자로의 변신 계획에도 불구하고 부정적인 투자의견인 ''비중축소'' 의견을 계속 적용한다고 14일 밝혔다. 새롬기술은 IR(기업설명회)등을 통해 다이얼패드를 유료화하고 최근 흡수합병한 한솔월드폰을 중심으로 통신사업을 강화하겠다는 전략을 공개해 증권가의 주목을 받았다. 교보증권은 다이얼패드의 유료화 성공 여부가 불투명하다고 진단했다. 인터넷 전화 사업에서는 통화품질문제와 e메일같은 ...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사이버 우먼] 이상선 <아이큐브 실장>

      ... 제작하면서 시작된 그의 경력은 이제 10년을 넘어섰다. 그 가운데 대기업 과장이라는 직함을 달기도 했다. 하지만 오래지 않아 벤처업계로 다시 유턴했다. "재미가 없었다"는게 그의 답변이다. 이미 딱딱해져 버린 대기업은 IT관련사업을 하기엔 부적당했다. 물론 여성상사를 바라보는 곱지 않은 시선도 부담이었다. "아직까지 한국엔 여성인력을 기피하는 분위기가 강합니다. 하지만 여지껏 여성과 근무해서 후회했던 경험은 없습니다. 여성인력이 취업할 수 있는 길이 좀 더 ...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IT 칼럼] '벤처 인적구성이 성공열쇠'..가종현 <라이코스코리아사장>

      "맥도날드"를 단순한 햄버거 가게에서 오늘날의 프랜차이즈 대국으로 키운 레이 크락은 사업의 3대요소를 "3L"로 표현했다. "Location Location and Location"이 그것이다. 프랜차이즈 사업에는 위치 선정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한 말이다. IT벤처에도 사업의 3대 요소로 "3P"가 존재한다. 바로 "People People and People"이다. 즉 적합한 인적 구성이 회사의 향후 방향을 잡는데 가장 중요한 요소라는 ...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동양알엔디,한통IMT에 9천만원 출자

      코스닥등록기업인 동양알엔디는 15일 한국통신IMT에 9천만원을 출자하고 지분 0.005%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IMT-2000 사업진출을 위해 컨소시엄에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2.15 00:00

    • 네스테크 "자동차 전문잡지 발간 계획"

      코스닥등록기업인 네스테크는 15일 자동차용 컴퓨터 제조 및 판매,정기간행물 발행 등을 사업목적에 추가했다고 공시했다. 회사는 자동차용 컴퓨터 개발완료후 판매와 자동차 관련 전문잡지 발간에 대비하기 위해 사업목적에 이와 관련 사업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네스테크는 오는 3월16일 정기주총을 개최키로 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2.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