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1-180 / 7,6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주택 양도세 중과배제 1년 더…결혼·출산해도 청년도약계좌 비과세 [세법시행령]

      ... 이상 ▲주요 IP(지식재산권) 3개 이상 보유 등의 조건을 일부 충족해야 중소기업은 15%, 중견·대기업은 10% 공제율을 추가로 적용받을 수 있다. 출산율 제고와 청년 등 미래 세대 지원을 위한 내용도 담겼다. 올해부터 산후조리비용에 대한 의료비 세액공제 대상이 확대된다. 기존에는 총급여 7천만원 이하인 근로자가 산후조리원에 지출하는 비용에 대해 출산 1회당 2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적용했으나 앞으로는 모든 근로자가 혜택을 받게 된다. 또 출산·보육 부담 ...

      한국경제TV | 2024.01.23 18:10

    • thumbnail
      "육아휴직 복귀했더니 승진 누락됐네요"

      최근 저출산이 심각한 국가문제로 대두되고 있고 국가소멸 경고음까지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정부가 출산을 장려하기 위한 여러가지 정책을 시행하고 있으나 저출산의 원인이 복잡하게 얽혀 있어 즉각적인 정책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다. 출산을 장려하기 위한 정책수단은 노동법에도 반영되어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육아휴직이다. 우리 법제는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남녀고용평등법)에서 육아휴직을 규정하고 고용보험법에서 육아휴직...

      한국경제 | 2024.01.23 17:58

    • thumbnail
      [세법시행령] '주담대 갈아타기' 잠깐 대출금받아도 이자 소득공제

      ... 개정으로 자녀가 취학·질병 등 사유로 함께 살지 않는 경우에도 이러한 혜택을 적용하기로 했다. 작년 세법개정안·올해 경제정책방향에서 발표한 출산·양육 지원의 후속 조치도 이번 시행령 개정안에 포함했다. 총급여액 7천만원 이하 근로자만 받던 산후조리비용에 대한 의료비 세액공제를 누구나 누릴 수 있도록 확대한 것이 대표적이다. 또한 사립학교 직원이 학교의 정관·규칙에 따라 지급받는 육아휴직수당을 월 150만원까지 비과세하기로 했다. 혼인 또는 출산으로 청년도약계좌를 중도 해지해야 ...

      한국경제 | 2024.01.23 15:00 | YONHAP

    • thumbnail
      인천시, 설 연휴 앞두고 감염병 비상방역체계 가동

      ... 밝혔다. 시와 군·구 보건소는 이 기간 24시간 연락 체계를 유지하고 수인성 식품 매개 감염병과 집단 설사 환자 발병 여부를 모니터링한다. 또 최근 영유아 사이에서 유행하는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 감염증에 빠르게 대응하고자 산후조리원과 보육시설에 예방수칙을 집중적으로 홍보한다. 인천시는 가족 모임이 잦은 설 연휴에 대비해 감염병 대응 지정병상 48개를 운영하고, 감염 취약 시설 입소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접종도 독려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4.01.22 09:01 | YONHAP

    • thumbnail
      "아이 낳으면 얼마 받을까?"…0세부터 7세까지 총 2960만원

      ... '첫만남이용권'이 지급된다. 첫만남이용권은 출생 초기 양육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으로, 첫째 아이가 태어났을 때 200만원, 둘째 이상의 경우 기존 200만원에서 올해부터 300만원으로 늘었다. 산부인과 진료비를 비롯해 산후조리원, 육아용품 구입은 물론 식음료비 등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출산한 해와 그다음 해에는 '부모 급여'를 받을 수 있다. 부모 급여는 0∼1세 아동을 양육하는 가정에 보편적으로 지원되는 수당이다. 기존 '0세 ...

      한국경제 | 2024.01.22 07:40 | 김소연

    • thumbnail
      우리 아이 태어나면 얼마나 받나…0∼7세 '현금지원' 2천960만원

      ...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첫만남이용권'은 출생 초기 양육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으로, 첫째 아이가 태어났을 때 200만원을 일시불로 지급한다. 둘째 이상의 경우 기존 200만원에서 올해부터 300만원으로 늘었다. 첫만남이용권은 산후조리원·육아용품·의료비·식음료비 등에 쓸 수 있다. 아이가 태어난 해와 다음 해에는 '부모급여'를 받을 수 있다. 부모급여는 0∼1세 아동을 양육하는 가정에 보편적으로 지원되는 수당이다. 기존 '0세 월 70만원·1세 월 35만원'에서 ...

      한국경제 | 2024.01.22 06:03 | YONHAP

    • thumbnail
      [종합] "이탈리아에서 장어탕까지 끓여줘" 이혜원, ♥안정환 내조 위해 열혈('선넘은 패밀리')

      ...;며 혀를 내둘렀다. 마지막으로 이탈리아 ‘선넘팸’인 신영아X조반니 부부가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지난 방송에서 딸 젬마의 출산 과정을 생생히 중계한 이들은 신영아의 친정엄마가 거주지인 코모로 찾아와 산후조리를 하고 있었다. 사위 조반니는 젬마를 봐주는 장모 앞에서 아침부터 ‘엉덩이춤’을 추며 이탈리아 특유의 격 없는 문화를 선보였고, 신영아의 친정엄마 또한 조반니를 “아들”이라고 불러 훈훈함을 ...

      텐아시아 | 2024.01.20 07:37 | 류예지

    • thumbnail
      출산율 '한국의 2배'인데…산후 휴가 6개월로 늘린 '이 나라'

      프랑스와 영국이 합계 출산율이 한국(0.78명)의 두 배임에도 저출산 흐름을 차단하기 위해 강도 높은 대책 마련에 나서는 중이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17일(현지 시각) 현재 10주인 산후 출산휴가를 6개월로 늘리고 육아휴직 기간 중 보조금도 늘리는 내용을 골자로 한 저출산 대책을 내놨다. 현재 프랑스에서는 여성의 경우 둘째 자녀까지 산전 6주와 산후 10주 등 총 16주의 출산휴가를 쓸 수 있는데 부부 모두 산후 휴가를 6개월로 ...

      한국경제 | 2024.01.18 19:11 | 장지민

    • thumbnail
      송진우 "일본인 장모님에 사랑 고백…아직 내외 중"('선 넘은 패밀리')

      ...squo;의 한국식 ‘백일잔치’를 준비하는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이날 네 MC 안정환-이혜원-유세윤-송진우와 두 번째로 인사를 나눈 ‘이탈리아 선넘팸’ 신영아-조반니 가족은 신영아의 산후조리를 위해 한국에서 코모로 날아온 신영아의 친정엄마와 함께하는 일상을 소개한다. 이른 아침, 조반니는 딸 젬마를 안고 있는 장모님 앞에서 거침없이 ‘엉덩이 춤’을 춘다. 신영아의 어머니도 조반니에게 &l...

      텐아시아 | 2024.01.18 13:36 | 김지원

    • thumbnail
      출산율 한국 2배지만 저출산 대책 서두르는 영국·프랑스

      ... 탁아소 추가 설립, 취약 계층 지원을 위해 1천만 유로 규모의 '유아기 혁신 기금' 조성, 6세 미만 아동에 대한 보육비 세액 공제 한도 인상 등을 추진하고 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현재 10주인 산후 출산휴가를 6개월로 늘리고 육아휴직 기간 중 보조금도 늘리는 저출산 대책을 내놨다. 아데마 연구원은 "지금 출산율을 높인다고 해도 20년, 25년 후에나 도움이 될 것"이라며 "오히려 고령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은퇴 연령을 늘리는 ...

      한국경제 | 2024.01.18 06: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