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211-41220 / 45,7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하원, 13일 북핵 청문회 개최

      ... 켈리 국무부 동아태 담당 차관보를 증인으로 출석시킨 가운데 `북한의 핵활동과 그것이 동북아시아의 안정에 주는 도전'에 관한 청문회를 개최한다. 위원회는 이날 이밖에도 콜린 파월 국무장관을 증인으로 출석시켜 2004회계연도의 국제관계 예산 전반에 관한 청문회도 갖는다. 한편 상원 외교위원회는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북한 핵문제 등 미국의 외교관계 전반에 관한 청문회를 개최한 바 있다. (워싱턴=연합뉴스) 김대영 특파원 kdy@yna.co.kr

      연합뉴스 | 2003.02.11 00:00

    • 바이든 美민주당 상원의원 "미-북 직접 대화하라"

      조지프 바이든 미국 민주당 상원의원은 9일조지 W. 부시 행정부의 대북정책을 "실책"이라고 비판, 부시 행정부는 북한과의 직접 대화에 즉각 나서라고 촉구했다. 상원 외교위원장을 역임한 바이든 의원은 이날 ABC 방송에 출연, 미국이 북한과 직접 대화에 나서지 않은 것은 "실책"이라면서 북한체제는 폐쇄된 체제에 그 지도자도 폐쇄된 지도자로 외부세계의 의도를 대단히 잘못 판단해왔음을 보여준 만큼북핵위기의 악화를 막기위해 지금이라도 즉시 북한과의 직접 ...

      연합뉴스 | 2003.02.10 00:00

    • 獨.佛, 이라크 무장해제방안 14일 안보리 제출

      ... 독일 언론에 처음 보도된 이 방안의 세부내용에 대해설명하지 않았다면서 불쾌감을 감추지 않았다. 그는 "럼즈펠드 장관이 독일.프랑스 관리들과 회담을 갖기위해 이곳을 방문했는데 아무도 그에게 얘기하지 않았다. 이는 상서롭지 못한 출발"이라고 말했다. 존 매케인 미국 상원의원도 "이는 미국의 군사행동을 봉쇄하려는 의도를 가진계획이며 의미있는 사찰이 이뤄지지 못할 것"이라고 비난했다. (뮌헨 AP.AFP=연합뉴스) hoonkim@yna.co.kr

      연합뉴스 | 2003.02.10 00:00

    • [뉴욕증시 주간전망] 美 이라크공격여부 주요 변수

      ... 경제지표들이 그리 낙관적이지 못한 수치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14일에는 한스 블릭스 이라크무기사찰단 단장이 그간의 사찰 진전경과를 또 안보리에 보고한다.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앨런 그린스펀 의장은 이번주 상원 은행위원회와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에서 미국경제현황을 설명하게 된다. 최근 나온 제조업지수, 서비스업지수, 고용상황 등은 미국경제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그러나 지난해 4.4분기의 생산성은 예상 외로 0.2%나 ...

      연합뉴스 | 2003.02.10 00:00

    • 그린스펀, 11일 의회증언 '촉각'..이라크사태 겹쳐 질문공세 쏟아질듯

      앨런 그린스펀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이 11∼12일 상원 은행위원회와 하원 금융위원회에 출석,최근의 경제 상황과 통화정책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힌다. 그린스펀 의장은 이번 의회증언에서 이라크전 위기고조로 불안해진 미 경제와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경기부양책에 대한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높다. 이와 관련,CNN머니는 최근 폴 크루그먼 프린스턴대 교수로부터 부시 대통령을 맹목적으로 지지하는 '통속예술가'라고 비판 받았던 ...

      한국경제 | 2003.02.10 00:00

    • [월가 주간동향] 4주 연속 하락

      ... 이어질지 불투명한 탓이다. 지금으로선 금요일(14일)로 예정된 한스 블릭스 유엔사찰단장의 추가 이라크사찰보고 결과가 어느정도 부시의 행동방향을 결정해줄 것이라는 점에서 월가의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앨런 그린스펀 FRB의장이 상원 은행위원회에서 금융정책을 보고(12일)하는 것도 관심사이다. 6개월에 한번 열리는 이번 청문회에서 미국 경제에 대한 그린스펀의 평가가 예상되는 탓이다. 하지만 그린스펀에 낙관론을 제시하기는 어려울 것이란게 월가의 전망이다. 거시경제지표들이 ...

      한국경제 | 2003.02.09 11:57

    • [클릭 월드] "힐러리는 차기 대선후보" .. 민주당 지지도 1위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의 부인 힐러리 로드햄 클린턴 상원의원이 민주당원들 사이에서 차기 대통령 후보로 가장 높은 지지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퀴니피액대가 7일 발표한 전화 여론조사 결과 자신이 민주당원이라고 밝힌 조사대상자 4백41명 가운데 42%가 클린턴 의원을 차기 대선후보로 지지한다고 밝혔다. 조지프 리버맨 상원의원(15%)과 존 케리 상원의원(11%) 등은 그 뒤를 이었다.

      한국경제 | 2003.02.09 00:00

    • [美國증시] '테러경보'...다우 7900밑으로

      ... 분석했다. 지금으로선 오는 14일(금요일)로 예정된 한스 블릭스 유엔사찰단장의 추가 이라크사찰 보고 결과가 어느정도 부시의 행동방향을 결정해줄 것이라는 점에서 월가의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앨런 그린스펀 FRB의장이 12일 상원 은행위원회에서 금융정책을 보고하는 것도 관심사다. 6개월에 한번 열리는 이번 청문회에서 미국 경제에 대한 그린스펀의 평가가 예상되는 탓이다. 하지만 그린스펀이 낙관론을 제시하기는 어려울 것이란 게 월가의 전망이다. 기업수익을 분석하는 ...

      한국경제 | 2003.02.09 00:00

    • [특파원코너] '소수계 우대' 논란

      ... 사실이지만,결국 기업경영에도 다양성 고려가 핵심요소임을 엿보게 해준다. 민주당 등 진보세력들은 일부 대학들이 명문가 자녀들에게 특례입학을 허용하는 제도와의 형평성을 들고 있다. 대표적인 사례는 바로 부시 대통령.할아버지(전 코네티컷주 상원의원)와 아버지(전 대통령)의 명성과 재산 덕에 낮은 SAT점수(1천2백6점)와 C학점을 갖고도 명문 예일대학과 하버드비즈니스스쿨에 입학한 것이야말로 '우대중의 우대'라는 지적.돈으로 우대 입학한 사람은 소수계 우대입학을 막을 ...

      한국경제 | 2003.02.09 00:00

    • "그린스펀은 소신 없는 사람" .. 크루그먼 맹비난

      ... 줄여야 한다는 이유로 감세정책에 반대하던 모습과는 완전히 다른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제 그린스펀 의장은 '예술의 거장(Maestro)'이 아니라 부시 대통령의 말이라면 무엇이든 지지하는 '통속예술가(Hack)'로 전락했다"고 공격했다. 그는 "그린스펀 의장이 다음주 상원금융위원회에서 증언할 때 부시 대통령의 잘못을 지적,주변의 따가운 시선에서 벗어나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충고했다. 김동윤 기자 oasis93@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