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711-43720 / 45,8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음] 민상원 자영업 부친상

      *민상원자영업.중원대한엘리베이터대표 부친상.김상용내외경제신문광고국차장=21일 인천의료원 발인 23일 오전8시 (032)580-6699

      한국경제 | 2001.01.23 00:00

    • 25일 그린스펀의 '입'...금융계 촉각

      국제금융계가 오는 25일을 주목하고 있다. 이날 앨런 그린스펀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장이 상원예산위원회에 출석,미 경제상황에 대해 증언한다. 또 미국의 지난해 4·4분기 고용비용지수(ECI)가 이날 발표된다. 그린스펀의 의회증언내용과 ECI동향은 미 금리향방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소들이다. 우선 이날 오전 10시(한국시간 자정)에 열리는 의회청문회에서 그린스펀이 경제상황에 대해 어떤 발언을 할지가 최대 관심사다. 그의 발언 ...

      한국경제 | 2001.01.23 00:00

    • [천자칼럼] 아로요 대통령

      ... 아로요(53)도 조국을 부패와 빈곤으로부터 구할수 있을까. 아로요 대통령의 이력은 만만치 않다. 필리핀의 9대 대통령을 지낸 디오스다도 마카파갈의 딸이자 경제학박사로 상공부차관을 거쳤고 95년 필리핀 역사상 가장 높은 지지율로 상원의원에 재선됐다. 경제부통령이란 별칭을 얻을 만큼 능력도 인정받고 있다. 문제는 많다. 정치 혼란으로 실추된 국제신인도 회복과 이슬람 분리주의자와의 협상등 숙제가 산더미같기 때문이다. 특히 30∼40%의 빈곤층을 줄이는 건 ...

      한국경제 | 2001.01.23 00:00

    • [필리핀, 아로요 대통령 취임] '필리핀 사태 일지'

      ... 주지사,에스트라다에게 불법 도박자금 4억페소(96억원)와 담배세에서 빼돌린 1억3천만페소(31억원)를 제공했다고 폭로. △10월12일=아로요 부통령,에스트라다의 부정부패에 대한 항의표시로 야당연합대표에 취임. △12월7일=상원,에스트라다에 대한 탄핵재판 착수. △2001년 1월17일=탄핵재판 검사 11명,상원의 에스트라다 비밀계좌 조사금지처분에 반발,집단사임.에스트라다 퇴진요구 시위 확산. △1월19일=에스트라다,오는 5월 조기 대선 실시 발표. △1월20일=에스트라다 ...

      한국경제 | 2001.01.22 00:00

    • '추락하는 엔화' .. 오닐, 강한 달러 지지...엔약세 가속도 붙어

      ... 1백20엔선에 바짝 육박했다. 더군다나 이같은 추세가 언제까지 계속될지도 미지수다. 국제외환전문가들의 대체적인 견해는 엔화가 달러당 1백30엔대까지 떨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부시 행정부의 폴 오닐 재무장관이 지난 17일 상원 인준청문회에서 단호하게 ''강한 달러'' 정책을 지지한다고 발언한 뒤 엔 약세에 가속도가 붙고 있다. JP모건체이스의 외환분석가 레베카 패터슨은 "미국경제의 둔화세에도 불구하고 일본경제가 다시 위축되고 있어 엔저가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

      한국경제 | 2001.01.22 00:00

    • [WSJ.com] "통화정책 우선해야.." .. 폴 오닐 <美 재무장관>

      폴 오닐 미국 재무장관은 유머감각이 없다는 평(評)이 있다. 하지만 재무장관 인준을 위해 열린 상원 청문회에서 그가 한 발언을 보면 이런 세간의 평은 사실이 아닌것 같다. 달러부터 보자. 지난 17일 청문회에서 오닐 장관은 이렇게 말했다. "TV방송 필름의 낭비를 막기위해 이 말부터 하는게 좋겠다. 나는 강한 달러를 선호한다. 반대로 생각할 이유는 상상조차 할 수 없다" 오닐은 워싱턴 경험이 처음이 아니다. 포드 행정부시절 백악관 행정관리예산청에서 ...

      한국경제 | 2001.01.22 00:00

    • [막오른 '부시의 미국'] 강한 美國 구현..부시號 출범과 과제

      ... ''참여하는 시민정신''을 들고 나온 것은 플로리다 재검표과정에서 깊어진 공화 민주간의 극한대립과 이에 따른 미국사회의 국론분열을 한데 묶어야 한다는 당면과제를 의식한 당연한 화두였다는 것이 취임식을 지켜 본 사람들의 반응이다. 특히 상원의석이 50대50으로 갈려 있고 하원의석에서도 공화당의 우세가 6석에 그치고 있다는 점에 비추어 민주 공화간의 당파적 정쟁을 불식시키는 것이야말로 부시행정부가 풀어야할 ''제1 과제''라는 것이 이곳 정가의 진단이다. 이에앞서 부시는 ...

      한국경제 | 2001.01.22 00:00

    • [막오른 '부시의 미국'] 클린턴.앨고어 평범한 일상 출발

      조지 부시 당선자의 43대 미국대통령 취임과 함께 빌 클린턴 대통령과 앨 고어 부통령은 평범한 시민으로 돌아갔다. 클린턴 전대통령은 20일 평범한 시민으로,그리고 부인 힐러리 로드햄 클린턴 상원의원의 남편으로 뉴욕에서 퇴임후 첫날을 보냈다. 클린턴 전대통령은 앞서 힐러리 여사,딸 첼시와 함께 대통령전용기인 ''공군1호기''가 아닌 공군측이 제공한 특별기를 타고 워싱턴 앤드루 공군기지를 떠났다. 그는 과거 퇴임 대통령들이 조용히 워싱턴을 떠났던 ...

      한국경제 | 2001.01.22 00:00

    • 美, 對北정책 전면 재검토 .. 파월, 상원 인준청문회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 지명자는 17일 상원 인준청문회에서 대북한 정책을 전면 재검토, 엄격한 상호주의에 입각해 대북관계를 풀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북한에 대한 미국의 대응은 "한국과 동북아의 평화와 번영이라는 단 하나의 기준에 의해 조절될 것"이라며 "대북정책을 전면적으로 다시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진행되고 있는 남북대화를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북한이 자위개념을 넘는 재래식 군사력을 배치하고 미사일과 비재래식 무기를 ...

      한국경제 | 2001.01.19 00:00

    • 달러화 급등...120엔선 육박 .. 미국재무 발언 힘입어

      ... 둔화되면서 1백19.12엔에 마감됐다. 시장 관계자들은 "미국의 강한 달러 고수 방침이 분명해진 데다 일본경제 침체 현상이 나아질 기미가 전혀 없어 1백20엔 돌파는 시간문제"라고 분석했다. 이에 앞서 17일(한국시간 18일 새벽) 오닐 재무장관 지명자는 미국 상원에서 열린 인준청문회에 참석,"강한 달러 정책을 포기한다는 것은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일"이라며 강한 달러 정책을 유지하겠다고 공약했다. 노혜령 기자 hr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