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741-43750 / 45,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0 미국의 선택 ] '美 대통령의 권한은'

      ... 확실시되고 있다. 차기 대통령은 또 세계 최강 경제대국인 미국의 돈줄을 좌지우지하는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이사 임명권도 보유하고 있다. 지난 1998년과 99년 각각 공석이 된 두 자리는 빌 클린턴 대통령이 후임자를 지명했으나 상원이 아직까지 인준을 거부하고 있고 로저 퍼거슨 주니어 부의장은 내년 1월말에 임기가 만료돼 새 대통령은 취임과 함께 3명을 새로 임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미국 대통령의 권한은 전통적으로 입법부 및 사법부와의 ''견제와 균형'' ...

      한국경제 | 2000.11.09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민주 '약진'...의석차 좁혀..의회선거 판도

      ... 공화당이 상하 양원에서 다수를 유지하되 민주당에 일부 의석을 내줄 것이라는 당초 예상을 빗나가지 않은 결과다. 그러나 공화당은 전체 의석수가 아닌 이번 의회 선거만을 놓고 볼때 사실상 민주당에 패배했다. 민주당은 특히 전체 1백명의 상원의원 중 34명에 대해 선거가 이뤄진 상원선거에서 대약진,7일 오후 8시현재(한국시간) 상원 총의석의 절반인 50석을 차지할 것이 유력시되고 있다. 이같은 결과는 종전 의석수가 공화당 54석,민주당 46석으로 8석이나 차이가 났던 ...

      한국경제 | 2000.11.09 00:00

    • [2000 美國의 선택] '부시 대선 승리 의의'

      미국은 현상유지보다 변화를 선택했다. 그 변화는 보수주의였다. 공화당 대통령에다 상원과 하원에서도 공화당이 다수당을 차지함으로써 미국은 보수주의로 돌아섰다. 유럽등에서 불어닥친 중도좌파와는 다른 길을 택한 것이다. 민주당 클린턴 행정부의 기록적인 "신경제(New Economy) 8년 호황"의 바턴을 넘겨받은 조지 W. 부시 텍사스 주지사(공화당). 그는 이제 변화를 희망하는 "21세기 아메리카호"를 이끌 선장이 된 셈이다. "변화"의 진원지는 ...

      한국경제 | 2000.11.09 00:00

    • [2000 美國의 선택] '父子대통령' .. '부시는 누구인가'

      조지 W 부시(54) 제43대 미국 대통령 당선자는 "황태자"라는 표현이 딱 들어맞는 인물이다. 부친이 전직 대통령이며 할아버지는 은행가이자 50년대 코네티컷주 상원의원을 지낸 전통있는 정치명문가에서 태어났다. 바로 아래 동생인 젭 부시는 현재 플로리다 주지사다. 부시 일가는 텍사스주의 알아주는 갑부 집안이기도 하다. 따라서 선거자금 걱정을 할 필요도 없을 정도로 돈이 넘쳐났다. 미국 언론들은 이런 부시를 가리켜 "사상 최고의 조건을 갖춘 ...

      한국경제 | 2000.11.09 00:00

    • [미국의 선택 2000] 화제의 2개州 : '테네시'

      ... 격전지로 떠오르고 있다. 부시후보가 출신주인 텍사스주에 배정된 32명의 선거인단을 안전하게 확보한 반면 고어 후보는 자신의 출신주인 테네시에 배정된 11명의 선거인단을 부시에게 내줄 위기에 처해 있다. 지난 70년 고어의 부친이 상원선거에서 패배한후 테네시는 공화당색채가 강한 주로 바뀌었다. 테네시 주지사는 물론 두 상원의원 모두가 공화당출신이다. 더욱이 종교적으로 보수색채가 강한 테네시주민들은 민주당이 내걸고 있는 자유로운 낙태,총기소지금지,동성연애 등에 강하게 ...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美 대선 8일 오후 당락 판가름

      ... 후보가 막판까지 예측이 힘든 치열한 각축을 벌여 미 동부시간으로 이날 자정(한국시간 8일 오후 2시)이 지나야 당락이 가려질 전망이다. 전체 유권자 2억여명중 1억5천여만명이 이번 선거를 위해 등록했지만 실제 투표자는 1억명에도 못미쳐 4년 전의 투표율 49.08%를 밑돌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날 선거에서는 상원의원 3분의 1 및 하원의원 전원과 일부 주지사들도 선출한다. 워싱턴=양봉진 특파원 yangbongjin@hotmail.com

      한국경제 | 2000.11.08 00:00

    • [미국의 선택 2000] 下院 민주 다수당 탈환여부 관심..상.하원선거

      ... 대선만큼이나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전문가들은 지난 94년 선거에서 상·하 양원 다수당의 위치를 모두 빼앗긴 민주당이 이번 선거에서 의석차를 좁힐 가능성은 있지만 의석 분포를 완전히 역전시키기는 힘들 것으로 점치고 있다. 상원=모두 1백석(50개 주별로 2명씩)인 상원(임기 6년)은 2년마다 3분의 1을 교체한다. 이번에 선거가 치러지는 34곳은 공화당 19곳,민주당 15곳이다. 현 의석 분포는 공화당 54석,민주당 46석으로 공화당이 다수당이다. ...

      한국경제 | 2000.11.07 00:00

    • [Global Currents] 美 대선에 세계 이목 집중

      이번주 전세계인의 관심은 단연 7일에 실시되는 미국 대통령 선거다. 이 선거에서는 차기 대통령 뿐만 아니라 상원의원 34명,하원의원 4백35명,주지사 11명을 동시에 뽑는다. 양당의 후보인 엘 고어와 조지 부시 가운데 누가 대통령으로 선출되느냐에 따라 세계 각국경제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양 후보가 내걸은 선거공약과 양당의 전통적 특성을 감안할 때 공화당이 집권하면 우리로서는 대북 관계와 한·미 경제관계에 많은 변화가 ...

      한국경제 | 2000.11.06 00:00

    • [월드이슈] 월마트에 무릎꿇은 제조업 .. '세계 1위 부상 의미'

      ... 55년 첫 발표한 이래 45년간 이어져 오고 있다. 그동안의 순위 변천을 보면 몇 가지 흥미로운 사실을 발견할 수 있다. 첫째는 GM이 부동의 1위 자리를 고수해 왔다는 것이다. 52년 당시 찰스 윌슨 GM회장이 미국의회 상원 군사위원회 증언에서 "미국에 이로운 것은 GM에도 이롭고,GM에 이로운 것은 또한 미국에도 이롭다"고 말한 데서 느껴지듯이 GM은 ''미국경제의 대표''로 여겨져 왔다. 둘째는 50년대 대부분의 상위를 차지했던 석유 철강 자동차 ...

      한국경제 | 2000.11.06 00:00

    • 디스코에서 록/퓨전까지 장르를 거부한 파격시도..박정현 3집/긱스 2집

      ... 창법을 사용한 "힘내!!!",오케스트라와 어쿠스틱 기타만으로 이뤄진 "지금은 아무것도 아냐"등도 인상적이다. 지난해 데뷔하자마자 세대를 초월하는 호화멤버로 화제를 뿌렸던 긱스(GIGS)는 2집 "긱스02"를 선보였다. 멤버 중 한상원과 정원영은 국내 최고의 세션맨이자 버클리 음대 동기생.역시 유학파인 강호정(건반)은 실험적인 영화음악으로 관심을 끌었다. 1982년생인 막내 정재일(베이스)과 이상민(드럼)은 서울재즈아카데미 동기로 일찌감치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

      한국경제 | 2000.1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