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10,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타들어 가는 아마존…130년만의 최악 가뭄 기록되나

    ... 심상치 않은 가뭄 영향을 최소화하고자 앞다퉈 대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이날 기준 62개 지방자치단체 중 마나우스를 포함한 17개 자치단체는 비상사태를 선포했고, 38곳은 경계 단계를 발령하고 비상 선포 시기를 살피고 있다고 폴랴지상파울루는 전했다. 자치단체들은 대체로 아마존에서 어업과 농업 등으로 생계를 유지하는 이들에 대한 지원책 마련에 우선순위를 두고 있다. 마리나 시우바 브라질 환경부 장관은 이날 환경부 주최 기후변화 관련 워크숍에서 "현재 일어나는 일은 ...

    한국경제 | 2023.09.29 07:08 | YONHAP

  • thumbnail
    봄 날씨가 40도 무더위...절절 끓는 남반구

    ... 넘어갈 만큼 남반구가 더운 봄날을 겪고 있다고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 국가는 지난달 1961년 이래로 가장 더운 겨울을 보낸데 이어 봄철에도 더위가 꺾이지 않고 있다. '비 내리는 땅'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는 브라질 상파울루조차 지난 24일 1943년 이래로 6번째로 무더운 36.5도를 기록했다. 이웃 국가 파라과이에서는 시골 마을인 필라델피아에서 기온이 44.4도까지 치솟았고, 페루에서는 아마존 마을 푸에르토 에르페란자가 40.3도를 찍었다. 아르헨티나 북부 ...

    한국경제TV | 2023.09.27 16:55

  • thumbnail
    "악마도 부채 부칠 판"…절절 끓는 남반구 '40도 봄날'

    ... 인근에 더위를 식혀줄 숲이 남아 있던 때를 회상하며 "이 동네가 늘 덥긴 했지만, 한때는 시원한 바람이 불었다"고 했다. 이 지역에는 현재 붐비고 오염이 심한 도로가 관통한다. '비 내리는 땅'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는 브라질 상파울루조차 지난 24일 1943년 이래로 6번째로 무더운 36.5도를 기록했다. 이웃 국가 파라과이에서는 시골 마을인 필라델피아에서 기온이 44.4도까지 치솟았고, 페루에서는 아마존 마을 푸에르토 에르페란자가 40.3도를 찍었다. ...

    한국경제 | 2023.09.27 16:14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상파울루서 국경일 리셉션…한인이민 60주년도 함께 기념

    상파울루 총영사관(총영사 황인상)은 26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한국문화원에서 국경일 기념 리셉션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브라질 외교부 대사, 상파울루주 의회 국제 관계 위원장, 미국·프랑스·멕시코·인도 등 12개국의 영사를 비롯해 총 100여명이 참석해 대한민국 개천절을 함께 기념했다. 황인상 총영사는 축사에서 한국과 브라질의 오랜 외교 관계를 되돌아 보면서 한인 브라질 이민 6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 봉헤치로 한인타운을 중심으로 더욱 ...

    한국경제 | 2023.09.27 06:24 | YONHAP

  • thumbnail
    트라이비, 데뷔 첫 日 팬미팅 성료…'글로벌 대세' 도약

    ... 트라이비는 지난 2월 두 번째 미니앨범 '웨이(W.A.Y)'로 활발한 컴백 활동을 펼친 이후 지난 5월 'KCON JAPAN 2023' 참석과 6, 7월 데뷔 후 첫 미국 투어 성료, 7월 브라질 상파울루 '아시아 스타 페스티벌(ASIA STAR FESTIVAL)' 참석 등으로 바쁜 시간을 보냈다. 현재는 새 앨범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연예 | 2023.09.26 15:03 | 김수영

  • thumbnail
    '러브콜' 계속되는 남미공동시장…한·EU·加 이어 베트남까지

    ... 브라질 룰라 "아시아와 가까워지는 게 이익" 남미 최대 규모 경제 시장인 메르코수르(MERCOSUR·남미공동시장)가 무역 협정 파트너로서 국제 사회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25일(현지시간) 브라질 매체 G1과 폴랴지상파울루 등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브라질, 파라과이, 우루과이 4개국으로 구성된 관세 동맹인 메르코수르는 현재 한국 및 캐나다, 싱가포르 등과 무역협정(TA) 체결을 위한 협상을 진행 중이다. 한국의 경우 2018년 5월 서울에서 양측 통상장관이 ...

    한국경제 | 2023.09.26 04:59 | YONHAP

  • thumbnail
    자연·전통 품은 서울 백년대계 송현광장 찾은 세계도시 대표

    ... 정책부터 지속 가능한 도시를 위한 서울의 고민까지 들여다볼 수 있는 행사다. 이날 오전에는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가 열리는 열린송현녹지광장에서 여러 전시물을 관람하는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더블린(아일랜드), 브리즈번(호주), 상파울루(브라질), 빌바오(스페인) 등 36개 도시 대표단이 참석했다. 서울광장의 3배에 이르는 규모(3만7천117㎡)인 이 부지는 경복궁과 거의 붙어있다시피 한데도 1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일반인이 들어갈 수 없었다. 1910년 일제강점기 ...

    한국경제 | 2023.09.25 15:37 | YONHAP

  • thumbnail
    상파울루 국제 댄스 비엔날레서 한국 현대무용 작품 공연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인간과 비인간, 젠더를 초월한 새로운 몸의 관계성 탐구를 통해 여성의 몸 해방을 그린 한국 현대무용 작품이 공연됐다. 현대무용가이자 안무가 김보라가 이끄는 한국 현대무용팀 '아트프로젝트보라'는 지난 20∼21일 상파울루주 캄피나스시에서 브라질의 대표 문화기관인 세스키(SESC)가 주최하는 '제13회 SESC 국제 댄스 비엔날레'에 참가해 대표작 '소무'를 공연했다. 이어, 23일에는 한인 이민 60주년을 기념하여 상파울루시 ...

    한국경제 | 2023.09.24 09:33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대법원, 원주민 토지 연고권 인정…"선조 땅 지켰다"

    ... 루시아 법관은 "우리는 5세기의 역사 동안 학살과 억압을 받아온 원주민의 존엄성을 살펴야 할 책임이 있다"며 "(심판 과정에서) 우리는 모두 브라질 사회가 원주민에게 지고 있는 갚을 수 없는 빚을 인식하게 됐다"고 말했다. 폴랴지상파울루를 비롯한 현지 매체는 원주민들이 수도 브라질리아에 있는 연방대법원 앞에서 '조상의 노래'를 부르며 기쁨을 표했다고 보도했다. 원주민들은 "선조들의 영혼이 우리가 선조들의 땅을 지키게 했다"고 말했다고 G1은 전했다. 이번 결정에 ...

    한국경제 | 2023.09.22 07:56 | YONHAP

  • thumbnail
    여자배구 관람하다 '돌발 행동'…男 의대생들 무더기 퇴학

    ... 했던 남자 의대생들이 무더기로 퇴학당했다. 21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 뉴욕포스트 등 외신은 브라질 산토 아마로 대학교(Santo Amaro University) 의대에 재학 중인 학생 6명이 퇴학당했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지난 4월 상파울루주 성 카를루스 시에서 진행된 이 대학 여자 배구 경기 중 유사 자위행위를 연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의 부적절한 행위는 당시 현장에서 촬영된 영상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유포되면서 알려졌다. 이후 경찰은 지난 17일 ...

    한국경제 | 2023.09.22 07:34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