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701-5710 / 6,1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與주자 광주.대전 총력전

      민주당 대선주자들은 11일 일제히광주와 대전을 방문, 선거인단과 직접 접촉을 강화하며 이들 지역의 표밭훑기에 나섰다. 9일과 10일 제주와 울산 투표 결과 절대강자가 나타나지 않는 혼전 양상을 보임에 따라 오는 16일과 17일 예정된 광주.대전 경선 결과가 초반 경선구도를 결정짓는데 지대한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판단이다. 특히 일부 여론조사 결과 광주에선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한화갑(韓和甲) 고문이 큰 차이없이 선두권을 형성하고 대전에선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여 서울시장후보 양자대결

      ... 선언함으로써 경선이 사실상 무산되자 본선 승리 가능성이 더 높아진 것으로 보고 당내 득표전에 한층 몰두하고 있다. 민주당의 서울시장 후보경선에는 당연직 대의원 2천800명과 당원 및 공모당원 4만5천여명 등 4만8천명에 달하는 선거인단이 참여한다. 이 전 총무의 한 측근은 "대외적인 여론조사를 하면 김민석 의원에 비해 인지도가 다소 낮은 것은 사실이지만 당원과 대의원을 상대로 여론조사를 하면 오히려 10%정도 앞서고 있다"며 경선 승리를 다짐했다. 반면 지난 7일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경선 운동원 금품제공 행위 선거법 저촉 논란

      ... 않는다"며 "또 선거운동원들에게 식사대나 여비 등의 목적으로 제공한 활동비는 후보자의 당락에 영향을 미치는 행위가 아니기 때문에 현행 선거법에저촉되지 않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선관위 관계자는 "그러나 당내경선이라도 돈을 선거인단에게 제공할 경우는 후보 당락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위반이 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도 선관위는 허후보측의 금품제공 의혹을 조사중이어서 선관위가 어떤 유권해석을 내릴지 주목되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swpark...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여 금품살포 시비 계속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이 예측불허의 혼전으로 치달으면서 금품살포 등 과열.혼탁 시비가 잇따르고 있다. `선거자금 시민옴부즈맨'은 11일 기자회견을 갖고 "울산 경선에서 A후보의 선거운동원이 경선장 인근 식당에서 선거인단 등 30여명에게 점심을 제공하면서 일부에게 10만원이 든 현금봉투를 돌렸고 식대는 A후보의 울산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전직 의원측이 제공했다는 사실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인터넷 신문 `오마이뉴스'도 이날 이런 사실을 자사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여 경선 '선호투표' 비상

      ... 기대를 거는 후보는 노무현(盧武鉉) 고문. 노 고문측은 소장개혁파들이 추진하는 `노무현-한화갑(韓和甲)-정동영(鄭東泳)-김근태(金槿泰)'간 이른바 `개혁 4자연대'가 이들 후보의 경선 완주시 후보 차원에선 이뤄지지 않더라도 선거인단 투표성향에선 사실상 성사될 가능성이 크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들 후보를 1위로 지지하는 선거인단의 성향상 2위 기표는 노 고문에게 쏠림현상이 나타날 것이라는 기대에서다. 노 고문측은 또 노무현 김중권(金重權) 고문이 같은 영남권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민주 대선 주자들, 광주 표심잡기 총력전

      민주당 대선 주자들은 초반 레이스의 최대 승부처가 광주지역 경선을 5일 앞둔 11일부터 광주에 내려와 선거인단의 표심잡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광주 경선은 민주당의 텃밭이라는 상징성 때문에 향후 판세를 가늠할 분수령이 될 것이라는 전망과 함께 지역주의 투표성향의 지속 여부를 판가름할 수 있을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와 울산에서 상위권을 유지한 후보들은 상승세를 이어가기 위해,하위권에 처진 후보들은 반전의 발판을 만들기 위해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옴부즈맨', "여 경선 '돈선거' 의혹"

      ... '선거자금시민옴부즈만'은 11일 오전 참여연대 느티나무 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민주당 제주.울산 대선후보 경선과정에서의 '돈 선거' 의혹을 제기했다. 옴부즈맨측은 "울산 경선에서 모 후보의 선거운동원인 손모(여)씨가 경선장 인근 식당에서 선거인단 등 30여명에게 점심을 제공하면서 일부에게 10만원이 든 현금봉투를 돌렸으며 식사 대금은 모 후보의 울산지역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현직의원측이 제공했다는 사실을 확보했다"고 주장했다. 옴부즈맨은 이와 함께 "손씨는 점심 식사전에는 다방에서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與주자 '경선전략' 재검토

      ... 분명히 한다는 차원에서 상대 공격형 유세를 해왔지만 이제는 본선경쟁력을 강조하고 비전과 계획을 얘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1순위표는 이인제 후보가 많이 나오겠지만 2순위표를 짐작해 봐야 한다"며 다른 후보들에 기표한 선거인단의 2순위 기표를 분배하는 방식인 선호투표제에 기대를 표시했다. 초반 타격을 받은 이인제 고문측도 이날 오전 김기재(金杞載) 선대위원장 주재로 대책회의를 갖고 광주.대전을 중심으로 경선 전략을 점검했다. 이 고문측은 제주에서 한화갑 고문의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與 주자 광주.대전 공략

      ... 오전 대전에서 대의원들과 간담회를 가진데 이어오후엔 광주를 방문, 경선본부 발족식을 갖는 등 본격적인 광주 공략에 들어갔다. 김중권(金重權) 한화갑(韓和甲) 유종근(柳鍾根) 김근태(金槿泰) 후보도 이날 광주를 찾아 지구당 방문과 선거인단 접촉을 갖고 자신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정동영(鄭東泳) 후보는 이날 오전 대전을 방문해 선거인단과 간담회를 갖고 세대교체론 확산에 나섰다. 경선 초반 1위로 나선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12일 오전 광주를 방문, 지구당을방문하고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민주 대선후보 경선] '제주경선 표정'..한화갑 후보 "선거는 해봐야"

      ... 현실성을 선택의 기준으로 삼았다"고 밝혔다. 실제로 제주에서 1위를 차지한 한화갑 고문의 경우 투표장 연설에서 상대후보의 비방을 자제하고 '반갑수다' '고맙수다' 등 제주도 사투리를 사용,친밀감을 자아냈다. ○…제주경선에서 전체 선거인단의 15%에 달하는 1백17명이 투표에 불참한 것과 관련,한 관계자는 "비당원 공모선거인단의 불참률이 높은 것 같다"고 전했다. 선거인단 모집과정에서 자발적 참여대신 연고를 활용한 조직동원이 기승을 부린 부작용이란 분석이다. 제주=김병일 ...

      한국경제 | 2002.03.10 1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