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5871-215880 / 238,3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작은나라의 초일류기업] (上) 정부규제가 없다

      ... 매출의 80% 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핀란드도 10대 기업의 시가총액이 헬싱키 주식시장의 80% 이상을 차지할 정도로 집중도가 높지만 별도의 규제는 없다. 스웨덴,핀란드의 경우 법인세율은 상대적으로 낮은 편.GDP대비 개인소득세 비중은 덴마크(52.4%)가 가장 높으며 스웨덴(35%),핀란드(33.3%)가 각각 뒤를 잇고 있다. 반면 기업의 연구개발비에 대해서는 무제한으로 손비처리를 인정해주고 있다. 반 빙베르헨 암스테르담대 경제학과 교수는 "기업에 대한 ...

      한국경제 | 2001.07.02 17:45

    • [하반기 경제운용] 납품대금 현금결제기업 稅경감 .. '새로운 정책은'

      납품업체에 물품대금을 온라인 송금방식으로 현금 결제하는 기업에는 법인세 또는 소득세 경감 혜택이 주어진다. 지금은 기업구매자금 대출이나 기업구매 전용카드를 이용하는 구매기업에만 결제금액의 0.5% 만큼을 세액공제해 주고 있다. 이 제도를 현금 결제로까지 확대키로 한 것이다. 또 기업구매자금 대출이나 기업구매 전용카드를 이용해 물품 대금을 결제하는 기업뿐 아니라 외상매출채권 담보 대출을 쓰는 기업에도 신용보증을 서준다. 아울러 기업구매자금 대출 ...

      한국경제 | 2001.07.02 17:07

    • 종합지수 596선 강보합 마감…해외변수 주목

      ... 업종대표주가 일정정도 가치복원 과정이 이뤄진 뒤여서 삼성전자나 SK텔레콤, 포항제철과 금융주에 대해 좀더 관심을 갖고 여유있게 시장에 대응하라는 게 전문가들의 권고사항이다. 미국은 2일 전국구매관리자협회(NAPM)지수와 개인소득·소비 동향 관련 지표를 발표한다. 개선될 것이란 예상이 높아 이런 예상이 지표로 확인된다면 시장에 긍정적인 영햐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개선정도가 미약할 경우 등락 횡보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신영증권의 김영근 거래소팀장은 ...

      한국경제 | 2001.07.02 17:06

    • 서울시 "공원.녹지 해제 원칙적 불가"

      ... 도시계획위원회의 심의를 요청하고 있다"며 "도시공원정비 기준에 해당되지않으면 민원을 제기해 봐야 아무런 소용이 없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 94년 공원.녹지 보존을 위한 도시공원정비 기준을 마련, ▲재개발.주거환경개선 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주거밀집지역을 정비할 경우 ▲공원경계를 재조정해 공원내 토지와 같은 면적을 공원으로 만들 경우 ▲학교 등 공공시설 입지상 불가피해 대체공원을 지정할 경우 ▲적법하게 택지로 조성된 뒤 공원으로 지정된 경우에한해 해제요청을 허용하고 ...

      연합뉴스 | 2001.07.02 17:00

    • 김대통령, "수출.투자유치 규제개선"

      ... 때"라면서 "법을 어기는 경우에는 노사를 불문하고 실정법에 따라 엄정하게 대처한다는 정부의 입장에 추호의 흔들림이 있어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밖에 김 대통령은 "사회복지 전달체계를 잘 정비해주기 바라며 국민의 다수가 중산층이 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달라"고 주문하고 "특히 소득분배상태를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 상위권 수준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1.07.02 16:27

    • 김대통령 "수출.투자유치 규제개선"

      ... 때"라면서 "법을 어기는 경우에는 노사를 불문하고 실정법에 따라 엄정하게 대처한다는 정부의 입장에 추호의 흔들림이 있어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밖에 김 대통령은 "사회복지 전달체계를 잘 정비해주기 바라며 국민의 다수가 중산층이 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달라"고 주문하고 "특히 소득분배상태를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 상위권 수준으로 개선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1.07.02 16:27

    • 당정, 하반기 경제운용 논의

      정부와 민주당, 자민련, 민국당 등 정책연합 3당은 2일 오전 올 하반기 경제운용 방향에 관한 고위당정협의를 갖고 조세정책, 경기부양책, 수출증대 대책, 금리정책 등을 논의한다. 회의에서 당측은 법인.소득.양도세 등에서 비과세, 감면되는 경우의 수와 감면폭을 대폭 줄이고 여기서 생기는 세수여력을 감안, 양도세 등 각종 세금의 세율을 인하하는 방안을 정부측에 촉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당측은 또 하반기 내수진작을 위해 한국은행과 산업은행 등을 통한 ...

      연합뉴스 | 2001.07.02 16:27

    • 日국회의원 평균 소득 8년래 최저

      지난 해 일본 국회의원(중.참의원)의 연간 평균 소득은 전년보다 294만엔이 줄어든 2천750만엔으로 자산 공개 제도가 도입된 93년 이후 최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언론들은 소득 감소의 주된 이유로 장기 불황으로 인한 주식 및 부동산 매각 이익 감소를 꼽았다. 자민당 총재인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총리의 소득액은 2천550만엔으로 7개 정당 당수 가운데는 3위를 기록했다. 다만 고이즈미 총리의 경우 지난 해 개혁 기수로 부상한데 ...

      연합뉴스 | 2001.07.02 16:26

    • 부시 감세계획 1일부터 발효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서명으로 법제화된 향후 10년간 1조3천500억 달러 규모의 감세계획이 1일부터 정식 발효됐다. 약 9천500만명의 미 납세자들 가운데 소득세율이 28%, 31%, 36% 및 39.6%인 계층은 이날부터 세율이 각각 1%포인트씩 낮아진다. 이에 따라 대부분의 납세자들은 금년 남은 기간 매월 수십 달러 내지 수천 달러의 세금을 덜 내게 된다. '조세정의를 위한 시민들'이라는 단체가 추산한 바로는 세율 28% 미만의 ...

      연합뉴스 | 2001.07.01 22:43

    • [한상춘의 국제금융읽기] '하반기 이후 세계증시 여건'

      ... 지표중에서 가장 신뢰하고,또 예측력이 높은 것으로 평가되는 채권시장의 장단기 금리차가 현재 정상을 되찾고 있다. 금리인하 효과도 하반기 들어서는 가시화될 가능성이 높다. 7월부터 세금감면책이 실시될 경우 미 국민들의 가처분소득이 늘어나 민간소비가 촉진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반면 일본경제는 내년까지 장기침체 국면에서 벗어나기 힘들어 보인다. 무엇보다 경기회복의 관건인 민간소비가 살아나기 어려울 것 같다. 현재 일본 국민들은 정부가 금리인하,상품권 ...

      한국경제 | 2001.07.01 1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