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9661-529670 / 541,7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환경보호목적 `ISO18000'등장...국내업계 대응책 시급

      ... 18000시리즈(가 칭)라고 명명,95년말까지 분야별 기준을 마련해 96년 1월1일부터 시행키로 결정했다. 인증의 내용은 *환경보호를 위한 기업의 목표,관리체제 *환경영향의 통제 능력 및 감시체제 유무 *상품별 환경기준 및 소비자의 불만에 대한 대처활 동 *환경을 고려한 제조공정의 유무등을 평가하는 것으로 현재 영국,네덜란 드,프랑스 등 선진 주요국가들의 환경관련 기준이 크게 반영될 전망이다. ISO 18000는 또 임의의 업종이나 제품에 대해 인증을 ...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주택공사,아파트 18평 초과 건설 허용...경제기획원

      ... 주택규모를 현재 18평미만에서 18평초과까지 허용키로 했다. 이에따라 앞으로 주공이 개발하는 택지개발지구에서는 주택업체를 대 상으로 매각하는 공동주택용지가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건설부가 주공아파트 건립규모를 늘리기로 한 것은 지난해부터 공공아 파트를 18평이하로 제한함에 따라 소비자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키지 못할 뿐아니라 소비자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키지 못할 뿐아니라 단지 의 균형발전을 저해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졌기 때문이다.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내년부터 원산지표시의무화상품 규정안지키면 통관불허

      ... 현행 5년이하징 역 또는 해당물품원가의 3배이하에 상당하는 벌금에서 10년이하징역으로 강 화된다. 반면 현행 무면허업자와 동일하게 처벌되던 허위수출입업자에 대한 벌칙은 3년이하징역 또는 물품원가이하에 상당하는 벌금으로 완화된다. 26일 재무부관계자는 "원산지를 허위 또는 부정한 방법으로 표시해 소비자 들이 원산지를 제대로 알지 못해 피해를 입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올정기국 회에서 관세법을 이같이 개정,내년부터 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배추' 산지 200원 서울선 1,000원..단계별 마진 증가

      산지에서 폐기처분되고있는 배추가 소비지에서는 "금추"로 둔갑, 소비자들은 여전히 비싼돈을 주고 사먹고있다. 유례없는 풍작과 재배면적확대로 산지에서는 한포기에 2백원에도 못미치는데 서울에서는 1천~1천3백원을 형성, 대도시 소비자에게는 밭에서 썩고있는 배추가 그림의 떡이다. 올해 김장배추 수확추정량은 2백30만3천t. 예상수요량 1백65만t보다 무려 65만3천t이나 과잉생산되자 정부는 배추가격 안정을위해 농정사상 처음 과잉생산분의 3분의1에 ...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가전 `일본 공동직판장'계획 무산...상표인지도 아직낮아

      ... 26일 상공자원부에 따르면 최근 민관합동으로 일본에 타당성조사단을 파견 한 결과 한국상표 가전제품의 일본 수출이 아직 초기단계여서 이같은 계획 의 실효성이 작다고 보고 장기과제로 검토키로 했다. 이는 직판장의 경우 일본 소비자들이 외국상표제품에 대한 거부감이 크고 우리 상표에 대한 인지도도 아직 높지않다는 판단 때문이다. 정부와 업계 는 이에 따라 우리 전자제품의 일본시장 점유율이 20-30%로 높아지고 한국 상표의 인식이 개선된뒤 공동판매장설치를 ...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향후 5년간 에너지절약부문에 총8조7천억 투자..상공자원부

      ... 투자키로 했다. 상공자원부는 26일 이같은 내용의 "에너지절약5개년계획"을 통해 오는 97년까지 총에너지수요및 탄산가스배출량을 각각 8.8%및 9.9% 절감키로 했다고 발표했다. 상공자원부가 마련한 이 계획에 따르면 에너지다소비 제조업의 비중을 지난해 34.8%에서 97년에 30.1%로 줄이는등 절약효과가 큰 20대 시책과제를 선정,이를 중점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에따라 보일러 전동기 승용차등 에너지소비와 밀접하게 관련된 1백개 과제에 대한 절약기술개발에 ...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정치종합톱] 수출입시 원산지표시 의무화 규제 대폭 강화

      ... 10년이하징역으로 강화된다. 반면 현행 무면허업자와 동일하게 처벌되던 허위수출입업자에 대한 벌칙은 3년이하징역 또는 물품원가이하에 상당하는 벌금으로 완화 된다. 26일 재무부관계자는 "원산지를 허위 또는 부정한 방법으로 표시해 소비자들이 원산지를 제대로 알지 못해 피해를 입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올정기국회에서 관세법을 이같이 개정, 내년부터 시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금까지 원산지표시를 제대로 하지 않은 수출입물품은 세관직원들이 정정지시를 내린후 ...

      한국경제 | 1993.11.26 00:00

    • 산지서 폐기처분 배추 소비지에선 금값...유통구조 복잡

      산지에서 폐기처분되고있는 배추가 소비지에서는 "금추"로 둔갑,소비자들 은 여전히 비싼돈을 주고 사먹고있다. 유례없는 풍작과 재배면적확대로 산지에서는 한포기에 2백원에도 못미치는 데 서울에서는 1천~1천3백원을 형성,대도시 소비자에게는 밭에서 썩고있는 배추가 그림의 떡이다. 올해 김장배추 수확추정량은 2백30만3천t. 예상수요량 1백65만t보다 무려 65만3천t이나 과잉생산되자 정부는 배추가격 안정을위해 농정사상 처음 과 잉생산분의 3분의1에 ...

      한국경제 | 1993.11.25 00:00

    • [광고산업] 광고에서 향기가 난다..책/판촉물서 냄새 풍겨

      ''제3의 감각기관을 자극하라''. 최근 선보이기 시작한 제3의 감각기관인 코를 자극하는 ''향기 있는 광고''가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인간의 감각기관을 자극해 공감을 얻어내기 위한 수단이 이 광고이다. 인간감각은 눈 귀 코 혀 몸 의식 등 이른바 여섯가지 감각기관을 통해 받아들이는 육감이 있다. 광고의 본체인 커뮤니케이션에서는 가능한한 이 육감을 총동원하는 것이 효과적. 이것이 바로 토털마케팅 혹은 육감마케팅이다. 그러나 현재까지는 ...

      한국경제 | 1993.11.25 00:00

    • '시장기능'기업인보다 공무원이 더 신뢰..정부개입 반대많다

      ... 미달했다. 국내시장이 효율적으로 운영되고있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기업인(73.4%)과 공무원(70.8%)의 대부분이 비효율적인 편이라고 지적했다. 그이유로는 기업인들의 52.9%가 정부의 일관성없는 정책을 꼽은데 비해 공무원들은 소비자와 기업의 시장경제규칙위반 때문이라고 대답한 사람이 39.3%로 가장 많았다. 공무원중에서도 32.2%는 정부정책의 일관성 결여를 원인으로 보았다. 그동안의 정부의 시장개입에 대해서는 기업인(74.2%)뿐만아니라 상당수 공무원(70.2%)이 ...

      한국경제 | 1993.11.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