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01-2510 / 2,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기간 음주.흡연 이유로 유족보상금 감액 부당"

      ... 했다는 이유만으로 유족보상금 절반을 감액한 것은 부당하다"며 공무원연금관리공단을상대로 낸 유족보상금 감액처분 취소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공무원이 `중대한 과실'에 의해 질병을 발생하게 하거나질병을 ... 김씨의 사망을 공무상 재해라고 인정하면서도 "김씨가 평소 심장질환이 있었는데도 30년간 하루 한갑씩 담배를피우고 을 마셨다"며 유족보상금 절반을 감액하자 소송을 냈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희 기자 lilygardener@...

      연합뉴스 | 2004.09.29 00:00

    • 인천시 구의회 의원들 '한심한 이전투구'

      인천시 일부 구의회 의원들이 지난 6월실시된 의장단 선거 과정과 결과를 놓고 법정소송과 폭력사태까지 불사하고 있어 시민들의 따가운 눈총을 받고있다. 먼저 남동구의회는 의장을 포함한 의원 9명과 윤모의원 등 8명의 의원간 의장선출 ... 칭다오시에 동상 제막식 참석차 들렸던 의장이 '의장선거를 도와달라'며 동행한 의원 3명을 단란주점에 데리고 가 자리 향응을 제공했다고 주장하고 있고, 의장측은 이에 반박하는 등 다툼이 끊이지 않고 있다. 서구의회 역시 의장단 ...

      연합뉴스 | 2004.08.31 00:00

    • 케네디家 후손, 성폭행 혐의 피소 망신

      ... 강압이나 강요는 없었다"면서 "내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솔리어스 주장은 거짓이며 곧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솔리어스는 앞서 스미스가 지난 1999년 자신에게 을 먹인 뒤 집으로 끌고가성폭행했고, 이후 사과 메시지를 남겼다고 주장하며 쿡카운티 순회법원에 5만달러의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한편 의사인 스미스는 지난 1991년에도 플로리다 법원에서 강간 혐의로 재판을받다 풀려났다. (시카고 AP=연합뉴스) joon@yna.co.kr

      연합뉴스 | 2004.08.31 00:00

    • "주차목적 음주운전에 면허취소는 부당"

      부산지법 행정2단독 정원 판사는 30일 을 마신 채 주차를 하다 접촉사고를 내 면허가 취소된 김모(36.여.부산 서구 대신동)씨가부산지방경찰청장을 상대로 제기한 운전면허취소처분 취소청구소송에서 원고승소 판결했다. 정 판사는 판결문에서 "김씨가 주차 이외의 목적으로 운전을 하려는 것이 아니었고 위험성이 크지 않았던 점, 법규 위반 전력이 없는 점, 개인 방문지도로 생계를유지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할 때 운전면허 취소처분은 지나치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4.08.30 00:00

    • "로또 원주인을 찾아라"..`살인범 수령' 복권 감식

      ... 살해된 현장에서 박씨와 배씨 소유가 아닌 다른 사람의 지갑이 발견됐고 지갑 주인이 지난 8일 은평구 삼각공원에서 에 취해 잠자던중 로또복권이 든 지갑을 도난당한 김모(51)씨라는 사실까지는 확인했다. 그러나 박씨가 은행에 제시한 ... 현재로서 은행측이 할 수 있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경찰수사 결과 복권의 소유주가 뒤바뀌더라도 민사소송 등의 절차가 필요한 만큼 당첨금을 되돌려 받는데에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4.08.24 00:00

    • "軍훈련소 스트레스로 사망시 국가 유공자 인정"

      ... 뇌지주막하출혈로 숨진 김모(당시 20세)씨의 아버지가 서울 북부보훈지청장을 상대로 낸 국가유공자 유족 등록거부처분 취소청구소송에서 원고패소한 원심을 깨고 원고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군인이 국가유공자로 인정받기 위해서는 교육훈련 ... 일반적으로 음주와 뇌지주막하 출혈 사이에는 관련이 적고 과음 당시에는 괜찮던 김씨가 나중에 알코올 농도가 떨어진 뒤에 때문에 숨졌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김씨는 2000년 1월 15일 친구 5명과 소주3병, 맥주5병, 양주1병 ...

      연합뉴스 | 2004.07.30 00:00

    • "횡단보도 교통사고, 행인도 일부 책임"

      인천지방법원 민사 21 단독 김태업판사는 9일교통사고를 당한 조모(52)씨가 J보험사를 상대로 낸 1억4천여만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판결했다. 김판사는 판결문에서 "원고가 에 취해 횡단보도를 건너다 신호가 바뀐 것을모르고 재빨리 빠져 나가지 못한 책임이 있다"며 조씨에게도 20%의 책임을 인정했다. 조씨는 지난 2001년 3월 인천시 남구 숭의동에서 에 취한 상태에서 건널목 신호등을 보고 길을 건너다 우모씨의 승용차에 치여 ...

      연합뉴스 | 2004.07.09 00:00

    • "음주운전 알고 탔다면 일부책임" .. 법원

      운전자가 마신 사실을 알면서도 동승해 사고가나 부상을 당했다면 동승자도 일부 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 남부지법 민사21단독 홍기만 판사는 6일 음주운전 차에 동승해 사고로 대퇴부 골절상을 입은 김모(33.여)씨 가족이 모 보험사를 상대로 낸 보험금 청구소송에서 "피고는 김씨 등에게 5천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승소 판결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파결문에서 "원고는 운전자가 에 취해 운전하는 것을 알면서도 이를 제지하지 않은 채 동승했으므로 ...

      연합뉴스 | 2004.07.06 00:00

    • 음주운전 알고 탔으면 동승자도 책임 ‥ 법원

      운전자가 마신 사실을 알면서도 동승해 사고가 나 부상을 당했다면 동승자도 일부 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 남부지법 민사21단독 홍기만 판사는 6일 음주운전 차에 동승해 사고로 대퇴부 골절상을 입은 김모씨(33·여) 가족이 모 보험사를 상대로 낸 보험금 청구소송에서 "피고는 김씨 등에게 5천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승소 판결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원고는 운전자가 에 취해 운전하는 것을 알면서도 이를 제지하지 않은 채 ...

      한국경제 | 2004.07.06 00:00

    • 취해 지하철 타다 헛디뎌 사망 '지하철공사 감시소홀 책임'

      에 취한 사람이 정차한 지하철을 타려다 선로에 떨어져 사망했다면 지하철공사에도 일부 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14부(손윤하 부장판사)는 1일 에 취해 서울 지하철 2호선 신림역에서 지하철을 타려다 발을 헛디뎌 숨진 최모씨의 가족이 서울지하철공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공사측은 원고에게 1억9천여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신림역 특성상 취객들의 추락사고 위험이 많은데도 ...

      한국경제 | 2004.07.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