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0221-180230 / 195,6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靑 '이기준 임명' 파문 확산에 곤혹

      ... 비난의 시각을 달리할 필요가 있다"면서 서울대 총장 재직시 판공비 과다집행 문제에 대해서도 "개인적으로 치부한게 아니지 않느냐"고 강한 `방어선'을 구축했다. 김종민(金鍾民) 청와대 대변인도 사전 인사검증 과정에서 이 부총리 아들의 한국국적 포기사실을 파악했고, 이것까지 감안해 최종 결정이 이뤄진 것이라는 사실을공개한 것도 이런 기류와 맥을 같이하고 있다. 청와대측은 일부 언론과 시민단체들의 비판과 지적이 일부 일리가 있긴 하지만이번 사태의 본질을 정확하게 ...

      연합뉴스 | 2005.01.06 00:00

    • `아들차 주차할 곳 없다' 이웃차량 14대 펑크

      울산 남부경찰서는 5일 아들 차량이 주차할 공간이 없다며 이웃주민 차량 14대의 타이어를 펑크 낸 혐의(폭력 등)로 김모(57)씨에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작년 12월 2일부터 10여일간 울산 울주군 모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자신의 아들이 최근 구입한 차량의 주차 공간이 없다는 이유로 주차된이웃주민 차량 14대의 타이어를 송곳으로 찔러 펑크 낸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폐쇄회로 TV에 범행 장면이 찍혀 경찰에 검거됐다.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골프소식] SBS골프채널 풍성한 신년특집 마련

      ... 허석호(32.이동수골프)와 장익제(32.하이트맥주)의 매치플레이를 방영하고, 20일 오후 8시에는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 3관왕을 차지한 송보배(19.슈페리어)와 아버지가 대결하는 `부녀열전'을 선보인다. 또 28일 밤 11시에는 각각 아들과 딸을 주니어 골프선수로 둔 탤런트 김은우 부자와 윤철형 부녀가 포섬 방식으로 맞붙는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SBS골프채널은 2002년 컴팩클래식부터 시작해 최경주가 우승한 3개 대회를 6일부터 보여주고, 99년 PGA챔피언십부터 2004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촬영현장] 영화 '간큰가족'

      ... 이칸희가 라켓을 쥐고 있다. 네 남녀는 통일 자작극을 벌이고 있는 중이다. 6㎜ 디지털 카메라로 중계되는이날 탁구 경기의 시청자는 통일을 간절히 기원하는 고령의 아버지(신구). 북에 두고 온 가족 타령을 하는 이 아버지를 위해 아들 명석(감우성)과 명규(김수로)는 통일 연극을 `저지르게' 된다. 유쾌한 통일 자작극 `간큰가족'(제작 두사부필름)이 5월 개봉을 목표로 촬영되고 있다. 탁구 선수 흉내를 내며 잔뜩 잘난 척을 하고 있는 사람은 이날 경기의 연출자이기도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한나라당 '이기준 부총리 임명' 비판

      ... 이가 와도 문제해결 여부가 불투명한데 행실을 놓고 말이나오는 사람을 들여와 문제가 풀릴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전여옥(田麗玉) 대변인도 논평을 통해 "도덕성과 청렴성이 유독 강조되는 교육부총리 자리에 하필이면 판공비 과다사용, 아들의 병역의혹 등으로 총장직을 중도하차한 그 사람인가"라며 "교육은 오로지 `이익'만이 선(善)인 비즈니스가 아니다. 당연히 CEO총장이 `최고의 교육부총리'감일 수도 없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국회 교육위원인 이주호(李周浩) 의원은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검찰수사로 누명써도 국가배상 못받는다?

      청소년 성매매 누명을 쓰고 기소됐다 1심과 항소심에서 모두 무죄판결을 받은 회사원이 검찰의 막무가내식 수사에 항의하며 국가를상대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냈지만 법원에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서울고법 민사23부(김경종 부장판사)는 5일 회사원 김모(48)씨와 가족들이 국가를 상대로 낸 7천만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검찰이 수사를 잘못한 면이 있지만 합리성을 완전히 잃은 정도는 아니다"라며 원심과 같이 원고패소 판결했다고 밝혔다. 검찰이 진실발견을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거액 축의금 훔친 40대 2명 검거

      ... 통영시 도남동 M리조트 웨딩홀 후문 주차장에 세워둔 유모(52.통영시 거주)씨의 승용차 조수석 유리창을 깨고 승용차 트렁크 안에 든 현금과 수표 등 결혼 축의금 7천만원 상당을 훔친혐의다. 이들은 이날 결혼식 하객으로 가장해 아들을 결혼시킨 유씨의 차량 안에 축의금을 넣어둔 사실을 사전에 파악,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경찰 조사결과 밝혀졌다. 경찰은 이들이 당시 지프형 차량을 타고 달아났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차량 번호를 조회, 추적끝에 주거지 부근에서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美 59세 할머니 '쌍둥이 임신' 부인

      조만간 쌍둥이를 낳아 `할머니 아기 엄마'가 될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됐던 미국의 프랜시스 해리스(59)는 4일 쌍둥이 임신사실을 부인했다. 해리스는 아들 프레드 잭슨(39)을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그동안 여러 징후 때문에 쌍둥이를 잉태한 것으로 판단됐으나 그렇지 않은 것으로 최근 드러났다"면서 "그동안 (잘못된 정보로) 소동을 야기하게 돼 유감"이라고 말했다. 성명은 그러나 기타 자세한 사항을 언급하지 않아 해리스가 아예 임신을 하지않은 것인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알카에다 "사우디 폭탄테러는 내무장관 겨냥한 것"

      국제 테러단체인 알 카에다는 지난주 사우디 아라비아리야드에서 발생한 차량 폭탄테러를 자신들이 저질렀으며 공격이 목표는 사우디 내무장관과 그의 아들이었다고 4일 밝혔다. 스스로를 아라비아반도의 알 카에다 조직인 알-무크린이라고 밝힌 이 단체는 인터넷에 올린 글을 통해 "우리는 아라비아반도의 중요한 변절자인 나예프 빈 압둘 아지즈와 그 아들을 죽이기 위해 어려운 작전을 준비했다"고 주장했다. 이 글이 신빙성이 있는지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

      연합뉴스 | 2005.01.05 00:00

    • "버릇없는 며느리 처벌해주세요"

      ... B씨가 '딸만 생각하고 평소 손자들 생각은 하지 않느냐'며 손목을 비틀어 전치 2주의 상처를입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이어 "이미 지난 일이라 그냥 넘어가려 했지만 며느리가 반성하는 기미가전혀 보이지 않는 데다 최근에는 아들과 별거까지 해 더 이상 참을 수 없어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며느리 B씨는 "18년동안 결혼 생활을 하면서 한시도 마음 편한 날이 없었다"며 "시어머니와 말다툼한 것을 사실이지만 폭행한 적은 없다"고 말했다. 경찰 ...

      연합뉴스 | 2005.01.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