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2921-192930 / 195,3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즌대비 스윙체크] (4) '스탠스 점검' .. 넓은게 추세

      ... 최고 인기 프로인 그레그 노먼(41.호주)은 두명 모두 이름난 장타자이고 골프스승도 같다. 그들을 가르치는 교습가는 휴스턴 소재 로킨바GC 헤드프로인 부치 하몬이다. 부치 하몬은 1948년 매스터즈 챔피언인 콜로드 하몬의 아들인데 지난 91년부터 노먼의 스윙을 점검해주고 있다. 당시 노먼은 거리가 줄고 정확도도 떨어지는 것 같다 고민했었다. 이에대해 하몬은 "스탠스를 더 넓혀라"라고 간단히 지적했다. 하몬은 "좁은 스탠스는 구조적으로 작은 스윙을 만든가"고 ...

      한국경제 | 1996.02.06 00:00

    • 정태수 한보총회장, 증여-취소 반복 .. 증여세 77억원 절감

      ... 1백76만8천주(10.0%),2남 원근상아제약 부회장에게 상아제약 주식 23만9천주(10.0%)를 각각 재증여했다고 밝혔다. 세금절감을 위한 정회장의 주식증여 번복은 지난해 1월9일부터 시작된 것 으로 당시 정회장은 보근씨등 아들 4형제에게 한보철강 주식 1백95만4천주 (12.1%)와 상아제약주식 27만5천주(17.2%)를 증여했다가 지난해 6월7일 이 를 취소했다. 정회장은 이어 지난해 9월25일에 장남인 종근씨를 제외한 세아들에게 한보철강주식...

      한국경제 | 1996.02.05 00:00

    • 중소기업도 세대교체 "바람" .. 창업2세대 경영전면 "부상"

      ... 입사한이래 총무과장 이사를 거치면서 생산현장까지 훤히 파악하고있는 실무통. "각종 농업용 산업용필름을 개발, PE필름에 관한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세계적기업으로 키워나가겠다"는 것이 임부회장의 포부이다. 한편 창업주 정일홍회장(67)의 아들 정학헌씨(34)가 전무를 맡고있는 신풍제지를 비롯 수많은 중견, 중소업체들이 창업2세체제를 준비하고있어 창업세대들의 세대교체는 앞으로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6일자).

      한국경제 | 1996.02.05 00:00

    • [여성칼럼] 국회의원의 아내 .. 황현숙 <도예가>

      ... 오붓한 시간은 거의 없다. 더구나 1년5개월간 보건복지부장관을 겸임할 때에는 사무실 관리에서 부터 온갖 작은 모임과 어떤때는 공식행사까지도 내 몫이 될 때가 많았다. 집에 있을 틈이 없는 나는 미안한 마음에 하나밖에 없는 아들이 입대할 날을 학수고대할 지경이었다. 때로는 밤늦게 들어서는 남편의 얼굴에서 복잡하게 얽혀있는 지역의 이야기들을 듣고는 그위에 내 사정을 차마 하나 더 보탤수가 없어서 뜬눈으로 밤을 지샌적도 있었다. 수많은 만남을 계획하고 ...

      한국경제 | 1996.02.04 00:00

    • [TV하이라이트] (4일) '까치네' ; '아파트' 등

      ... 엘리스는 매일 창문 너머로 그녀의 행동을 관찰하며 똑같이 따라한다. "드라마게임"(KBS2TV9시) =배고픔에 못이겨 라디오를 훔친이후 12범이 란 전과기록을 가진 팔봉은 거리의 아이 찬식을 만난다. 늘 가슴 한편에 잃어버린 아들에 대한 회한으로 가득찼던 팔봉은 찬식을 자신의 품안으로 보듬고 두사람의 행복한 동거가 시작된다. 하루 벌어 하루 먹고자는 고달픈 삶이지만 팔봉에게도 꿈은 있다. 철거촌에 자리잡은 국밥집 새터댁과 찬식 그리고 자신이 하나의 가족을 ...

      한국경제 | 1996.02.04 00:00

    • [골프레슨 하이라이트] (438) 오른쪽 어깨가 낮아야

      "스퀘어"에 집착, 어드레스할때 두 어깨가 지면과 평행이 돼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 골퍼들이 있다. 그래가지고는 다운스윙에서 힘의 원천이 되는 몸의 오른쪽부분을 제대로 쓸수없다. 다운스윙에서 오른쪽어깨는 턱밑으로 돌아들어가야 하는데, 두 어깨가 수평이면 그것이 원활치 못하게 된다. 따라서 상체의 회전도 불충분해지고, 오른쪽 다리의 도움닫기도 기대할수 없게 된다. 두 어깨가 수평이면 또 양손은 볼 뒤쪽에 놓일수밖에 없고 당연히 왼손목이 ...

      한국경제 | 1996.02.04 00:00

    • [홍루몽] (320) 제9부 대관원에서 꽃피는 연정 (6)

      ... 흔들리고 버드나무 가지들도 너울너울 춤을 추었다. 사람이 기거하지 않아 적막하던 대관원은 일시에 생동감으로 가득 차게 되었다. 후비 성친용 별채로 지은 대관원이 이렇게 유용하게 쓰일 줄 누가 알았겠는가. 가정은 일찍 죽은 아들 가주의 아내인 이환이 하녀들을 데리고 대관원 으로 들어가면서 눈물을 글썽이는 모습이 마음 아프기도 했지만, 아이들이 좀 더 나은 처소로 옮겨가니 흐뭇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보옥이 과연 대관원에서 마음을 잡고 공부에 힘쓸지 염려스럽기만 ...

      한국경제 | 1996.02.04 00:00

    • [일요화제] 강남구청 이모/삼촌 맺어주기 성과

      ... 집안일을 돌봐주고 대화를 나눴지만 이들 형제와 친근감을 형성하는게 쉬운일이 아니었다. 최군이 급기야 구치소에 가는 처지가 됐을 때 문씨는 이들 어린 형제에 대한 자기의 애정이 쓸모없는 것이었다는 허탈감에 빠졌다. 그러나 자신의 아들도 같은 처지가 될수있다는 생각에 최군의 옥바라지에 정성을 다했다. 문씨의 사랑은 결국 이들 형제에게 가족같은 정을 느끼게 만들었고 최군을감화시켰다. 그는 출감후 오전9시부터 11시까지 검정고시학원을 다니고 밤9시까지 중국집에서 ...

      한국경제 | 1996.02.03 00:00

    • [TV하이라이트] (1일) 'LA아리랑' ; '여울' 등

      ... 수진과 함게 한빈에 관한 얘기를 나누다가 문득 아버지 생각에 우울해 진다. 집에서 돌아와 규진을 찾자 문주는 선배집에 있다고 전해준다. 수연은 무심결에 그 선배가 동수임을 말하게 되고 문주는 문득 천안 에서 빼앗겼던 아들의 이름임을 기억해 내고는 순간 아연실색한다. "악기의 역사" (EBSTV 오후 7시35분) = 악기로서 클라리넷의 역사는 비교적 짧은 편이다. 18세기 초에 샬뤼모로부터 발전하여 지금까지도 계속 발전하고 있기 때문이다. 각 ...

      한국경제 | 1996.02.01 00:00

    • [TV하이라이트] (31일) '이혼하지 않는 이유' 등

      ... 명희와의 관계를 털어놓는다. 혜기는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나서 아주 비참한 상황이 되어있을때 유명희의 집에가 행복한 가족사진과 너무나 완벽하게 꾸며진 집을 보면서 이렇게 모든걸 다 누리고 사는 그들이 얄미운 생각이 들었었다. 그러나 아들이 지은 집을 보고 감탄해 춤추며 소리를 뽑는 시골 할머니인 영세 어머니와 이를 보며 연민과 감회로 바라보는 영세를 보며 뭔가 용기를 줘야 할 것 같은 마음이 든다. "세계는 지금" (KBS1TV 오후 10시) = 카리브해의 ...

      한국경제 | 1996.01.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