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21-11230 / 12,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전 개전 임박, 금융.상품시장 명암 교차

      ... 평화적인 무장 해제를 위한 마지막 시도로 무기사찰단을 이라크에 파견했던 지난해 11월 중순 이후 37%나 상승한 상태다. 또 국제 금값은 장 초반 급등세를 보였으나 이라크전이 조기에 종료될 것이라는 기대가 고조되면서 전날보다 소폭 오르는 선에서 장을 마쳤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4월물은 장 초반에 온스당 8.70달러까지 폭등했으나 결국 60센트가 오른 337.20달러에 폐장됐다. (런던 AFP=연합뉴스) kskim@yna.co.kr

      연합뉴스 | 2003.03.18 00:00

    • <국제금값> `쉬운 전쟁' 기대로 소폭 상승 그쳐

      국제 금값은 17일 이라크전이 조기에 종료될 것이라는 기대가 고조되면서 전날보다 소폭 오르는 선에서 장을 마쳤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4월물은 장 초반에 온스당 8.70달러까지 폭등했으나 이라크전이 조기에 종료될 것이라는 기대가 확산되면서 결국 60센트가 오른 337.20달러에 폐장됐다. 금값은 지난달 5일 장중 한때 6년만의 최고 시세인 온스당 390.80달러까지 오르기도 했으나 이후 이라크 무장 해제 결의안이 유엔안전보장이사회의 ...

      연합뉴스 | 2003.03.18 00:00

    • 전쟁임박 위기감에 국제 원자재값 속등

      ... 뉴욕상품거래소(NYMEX)의 시간외 전자상거래에서 지난 주말 종가보다 1.24달러(3.5%)오른 배럴당 36.62달러에 거래됐다. 금 현물가격 역시 아시아시장에서 이날 오후 2시18분 현재 지난 주말에 비해 7.90달러(2.4%) 상승해 온스당 344.20달러를 기록했다. 같은날 4월물 금값은 NYMEX의 시간외 거래에서 장중 한때 지난 주말보다 온스당7.90달러(2.40%) 오른 344.50달러까지 치솟았으나 오후 2시20분 현재 온스당 344.20달러를 나타냈다.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亞 금 현물가, 전쟁위기감으로 급등

      17일 아시아 현물시장에서 거래되는 금값이 이라크전이 임박했다는 분석으로 급등세를 나타냈다. 이날 아시아지역 거래소에서 금 현물 가격은 장중한때 지난주말에 비해 온스당4.90달러(1.5%)나 상승한 341.25달러를 기록한뒤 한국시간 오전 9시 39분 현재 340.95달러에 거래됐다. 시장관계자들은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지난주말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및 호세 마리아 아스나르 스페인 총리와의 회담ㅁ후 이라크 사태와 관련, "내일(17일)이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이라크戰 '임박'] 미.영.독 등 자국민 철수령

      ... 국제유가에도 즉각 반영돼 미 서부텍사스중질유(WTI) 4월물 가격이 배럴당 36달러대로 올라섰다. 지난 1주일 동안 약세를 보였던 국제금값도 다시 오름세로 방향을 틀었다. 금 현물은 아시아시장에서 주말에 비해 5달러 오른 온스당 3백40달러선에서 거래가 이뤄졌다. 시장 관계자들은 미국의 이라크 공격이 개시될 때까지 금융시장과 원자재시장은 등락을 거듭하는 혼조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정훈 기자 leeh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17 00:00

    • 이라크전 임박 우려로 금값 속등

      미국과 영국 및 스페인이 이라크 결의안 지지 여부에 대해 단 하루의 말미를 유엔에 주기로 결정함에 따라 금값이 아시아시장에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금 현물 시세는 17일 온스당 343.70달러로 지난 주말 폐장가보다 7.35달러(2.2%)나 폭등한 뒤 시드니 현지 시간으로 오후 12시44분(한국 시간 오전 10시44분) 현재343.3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금값은 지난 1년 동안 이라크전에 대한 우려와 달러화 하락의 영향으로 17% 이상 올랐다.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이라크전 임박 우려로 금값 속등

      미국 등이 주도하는 대 이라크 개전이 임박하다는 시사가 나오는 가운데 17일 국제 금 값이 급속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금 현물 시세는 이날 오후 아시아 시장에서 지난 주말 폐장가 보다 온스당 7.90달러(2.4%) 오른 344.25 달러까지 치솟은 뒤 시드니 현지시간 오후 4시 18분 (한국시간 오후 2시 18분) 현재 344.20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또 오는 4월물 금 값은 뉴욕 상품거래소(NYMEX)의 시간외 전자상거래에서 역시 7...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세계주가 상승.원자재값 하락 .. 이라크戰 초읽기

      ... 주말 유로화에 대해 한때 유로당 1.06달러까지 오른 뒤 1.07달러 안팎에서 강세기조를 유지했다. 단기전 기대감이 가장 크게 작용한 것은 역시 국제유가였다. 미 서부텍사스중질유(WTI) 가격은 이날 한때 배럴당 33.85달러로 1.5달러 급락했으며, 주로 34달러선에서 움직였다. 지난 1주일간 약 4달러 떨어진 셈이다. 국제금값은 온스당 3백32달러로 한주일 사이에 15달러 하락했다. 이정훈 기자 leeho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16 00:00

    • [국제금값] 국제정세 불안감으로 소폭 반등

      14일 국제 금값은 최근 불안한 국제정세로 인한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오전장에서 급등했으나 이라크전 지연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상승폭이 크게 줄어들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4월물 금값은 장중한때 온스당 339.50달러까지 올라 340달러선에 육박한뒤 오후장들어 매도세가 대거 등장하면서 결국 전날보다 60센트 오른 336.60달러에 장을 마쳤다. 또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금 현물가도 337.00-337.80달러선에 거래돼 ...

      연합뉴스 | 2003.03.15 00:00

    • 국제 금시세, 전쟁지연 전망등으로 급락

      13일 국제 금값은 이라크전 지연 전망과 함께 미국 달러화 및 뉴욕증시 강세로 인해 온스당 10달러 이상 폭락하며 최근 4개월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4월물 금값은 장중한때 온스당 332달러까지 떨어진뒤 결국 전날에 비해 10.60달러(3.1%)나 하락한 336달러선에 장을 마쳐 340달러선을 하회하며 지난해 12월 13일 이후 가장 낮은 종가를 기록했다. 또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금 현물가도 335...

      한국경제 | 2003.03.14 0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