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31-11240 / 12,2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금값> 美 증시. 달러 약세속 상승

      9일 국제 금값은 부진한 경제성장으로 미국 증시와 달러가 약세를 면치 못한 가운데 올랐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6월물 금 가격은 장중 한때 온스당 327.70달러까지 올랐다가 전장보다 3.30달러(1%) 높은 326.20달러에 장을 마쳤다. 런던 금속거래소(LME)에서의 금 현물가도 온스당 322.90-323.40달러선에 거래돼 전날의 322.70-323.20달러보다 다소 올랐다. 시장관계자들은 미국 달러화가 약세를 보이고 ...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국제금융시장, 바그다드 `함락'에 별무 반응

      ... 상황에서 혼조세를 보였다. 유로의 대달러 환율은 뉴욕시장 장후반에 1.0709달러로 전날보다 약 상승세를 보였다. 반면 엔화에 대한 달러 가치는 달러당 120.47엔으로 전날보다 소폭 상승했다. 금시장의 경우 런던에서 온스당 1달러가 뛴 323.75달러에 거래가 종료됐다. 채권은 10년 만기 독일국채 수익률이 0.02%포인트 하락해 4.19%를 기록했다. 채권 가격은 수익률과 반대로 간다. (런던 AFP=연합뉴스) jksun@yna.co.kr

      연합뉴스 | 2003.04.10 00:00

    • '안전도피 상품' 인기 시들 .. 조기종전 기대로

      ... 안전도피처 상품을 대거 매각하고,주식과 달러화 등 가장 보편적인 투자처로 이동하고 있다는 것이다. 안전도피 상품들의 인기 퇴조는 제1의 안전 도피처인 금에서 가장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국제 금값(6월물 기준)은 7일 한때 온스당 3백20.1달러로 6달러(1.8%) 급락했다. 이에 따라 전쟁우려로 연초 온스당 3백80달러에 육박했던 금값은 이후 17% 급락,전쟁프리미엄을 모두 반납했다. 1차상품 정보서비스 업체 에너지트렌드앨러트사의 전략가 그래디 가레트는 ...

      한국경제 | 2003.04.08 00:00

    • [국제금값] 종전 임박으로 4개월래 최저치

      ... 국제 금값은 미.영 연합군의 바그다드 진격소식으로 전쟁이 조만간 마무리될 것이라는 전망에 따라 비교적 큰 폭으로 떨어지며최근 4개월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물 금값은 지난주말에 비해 온스당 3.80달러(1.2%) 하락한 322.20달러에 장을 마쳐 지난해 12월 3일 이후 가장 낮은 가격에거래됐다. 또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금 현물가도 이날 322.20-323.00달러선에 거래돼지난주말의 324.90-325.70달러선에 ...

      연합뉴스 | 2003.04.08 00:00

    • 금값도 후세인 사망설로 급락

      ... 이라크 대통령의 사망설이 제기되면서 아시아 현물시장의 금값이 8일 급락세를 기록하고 있다. 다우존스에 따르면 호주 시드니 소재 한 중개인은 후세인 대통령 사망 소식으로장 초반의 상승세를 접고 오전 11시43분(한국 시각) 현재 온스당 1.10달러가 내린 320.50달러선에 거래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미국의 MSNBC는 미국 정부 고위 관계자의 말을 인용, 후세인 대통령과 두 아들이 지난 7일 미.영 연합군의 바그다드 집중 폭격 당시 사망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

      연합뉴스 | 2003.04.08 00:00

    • [이라크戰] 종전후 금값 온스당 300달러 붕괴 가능

      이라크전이 끝나면 국제 금값은 온스당 300달러선밑으로 떨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프랑스 소시에테 제너럴 그룹 산하 투자은행인 SG가7일 전망했다. 다우존스에 따르면 SG 런던지점의 스티븐 브릭스 분석관은 보고서를 통해 "후세인 정권의 몰락 이후 단기적으로 금값이 온스당 300달러선을 하회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고서는 다만 올해와 내년의 금값 평균 전망치를 각각 온스당 325달러와 310달러로 예상, 기존의 전망을 그대로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4.07 00:00

    • [이라크戰] 석유.금.채권 하락.. 달러는 강세

      ... 9시46분 현재 120.43엔에 거래돼 전날 뉴욕외환시장 폐장 무렵의 120.00엔보다 올랐다. 달러/유로 환율도 전날 뉴욕외환시장의 유로당 1.0735달러에서 이날 도쿄외환시장에서는 1.0671달러로 떨어졌다. 금 현물가는 온스당 4.75달러(1.5%)나 내린 320.80달러로 지난해 12월4일 이래 최저 시세로 떨어졌다가 321.35달러로 약간 반등했다. 만기가 2013년인 3 7/8%짜리 미국 국채의 가격도 하락해 수익률이 0.06% 포인트 오른 4.01%를 ...

      연합뉴스 | 2003.04.07 00:00

    • [이라크戰] 전황 따라 달러 오르고 금값 내려

      ... 올라갈 것으로 내다봤다. 달러화는 미국이 전쟁에서 승리하면 소비와 투자 심리가 되살아나 투자자들을 미국 자산으로 이끌어들일 것이라는 전망으로 지난주 유로화와 스위스프랑에 대해 각각 0.4%와 1.1%가 올랐었다. 한편 금 현물가는 전쟁이 빠르면 며칠 또는 이번 주 안으로 끝날 수 있다는 가능성이 제기됨에 따라 이날 오전 9시53분 현재 온스당 3.50달러가 떨어진 321.50달러까지 밀렸다. (도쿄 블룸버그=연합뉴스) yds@yna.co.kr

      연합뉴스 | 2003.04.07 00:00

    • thumbnail
      [美, 바그다드 진입] 美 진격속도따라 株價 '수직상승'

      ... 국제원유시장에서 더욱 돋보였다. 이날 싱가포르 등 아시아장외시장에서 미서부텍사스중질유(WTI) 5월물은 순식간에 85센트(3%) 급락, 배럴당 27.7달러선으로 낙하했다. 종전 기대감은 국제금값도 약세로 몰아넣었다. 금값(현물)은 온스당 3백20.8달러로 4.75달러(1.5%) 밀려났다. 프랑스 소시에테제네랄은행 부설 1차 상품연구소의 이코노미스트 프레드릭 라세리는 "초단기전 전망으로 금의 안전도피처 기능은 이날로 사실상 사라졌다"며 금값이 앞으로 더 떨어질 것으로 ...

      한국경제 | 2003.04.07 00:00

    • [이라크戰] 전쟁 프리미엄 소멸로 금값 속락 전망

      세계의 주요 금 생산업체들은 7일 이라크전이 신속히 끝난다면금값이 현재보다 온스당 10-15달러 이상 추가로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다우존스통신이 보도했다. 다우존스는 호주의 퍼드에서 열리고 있는 호주 금 회의에서 미국의 뉴몬트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앵글로골드는 그러나 금이 불확실성 시대의 가치 보존 수단으로서의 소구력을 계속 유지할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뉴몬트의 웨인 머디 최고경영자는 금값이 지난 몇 달 동안 이라크 사태에 따라널뛰기를 ...

      연합뉴스 | 2003.04.07 00:00